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경찰, “차량절도, 시민 안전에 위협적인 수준” - 지난 해 총 4,879..
캘거리의 차량 절도 사건이 급증하면서 시민들의 안전에 큰 위협이 되는 수준으로 번지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지난 주 목요일 캘거리 경찰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지난 해 캘거리에서 발생한 차량 절도 건수는 총 4,879건으로 하루 13건..
신문발행일: 2017-01-20
캘거리 비즈니스 재산세 논쟁 2라운드 돌입, 넨시 시장 사과 이후에도 신경전 계속
캘거리 넨시 시장과 캘거리 노즈 힐 지역구의 미쉘 렘펠 연방의원간의 설전 이후 넨시 시장의 사과에도 불구하고 양측은 여전히 앙금이 가시지 않은 모습으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렘펠 의원은 넨시 시장의 “Math is Chanlleging”발언에 대해 “거만하고 ..
신문발행일: 2017-01-20
캘거리 법원, ‘스트라서 허드 군 폭행 사망 사건 판결’ - 허드 군 아버지, “..
지난 2013년 11월 캘거리 10 애비뉴 SW의 Vinyl 나이트 클럽 뒷골목에서 집단 폭행으로 사망한 루카스 스트라서 허드 (사망 당시 18세)군 재판이 막을 내렸다. 법원은 3명의 피고인들인 프렌즈 카브레라에 15년 형, 조쉬 포크에게 7년 형,..
신문발행일: 2017-01-20
검찰, “갈랜드의 살인 동기는 원한”- 펌프 특허 관련 분쟁이 비극의 원인
지난 월요일부터 캘거리 시민들의 큰 관심을 끌고 있는 더글라스 갈랜드 재판에서 네이선 오브라이언 군과 조부모 리크니스 씨 부부의 사망 정황이 알려지면서 충격을 주고 있다. 비키 포크너 검사는 재판 시작부터 “더글라스 갈랜드의 부모 소유 농장에서 피해..
신문발행일: 2017-01-20
더글라스 갈랜드 재판 시작, 시민들 초미의 관심사로 - 법원,’ 470명에 배심원..
지난 2014년 네이선 오브라이언 군과 조부모 앨빈 리크니스, 케이시 리크니스 씨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더글라스 갈랜드의 재판이 시작되면서 캘거리 시민들의 큰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가족들은 재판 시작 전 언론 인터뷰에서 “네이선과 앨빈, 케이시..
신문발행일: 2017-01-20
‘트랜스마운틴, 마지막 관문 넘었다’, B.C주 승인 발표 - 노틀리 주수상, “..
지난 주 수요일 킨더 모건의 트랜스 마운틴 파이프라인 프로젝트가 마지막 관문을 넘었다. 연방정부 승인 이후에도 B.C주 시민들의 거센 반대에 부딪히며 사업 진행에 먹구름이 드리우며 앨버타 시민들의 애간장을 태워 왔다. B.C주 크리스티 클락 주수상은..
신문발행일: 2017-01-20
데보니안 가든, 재개장 또 연기 - 올 여름에나 가능할 듯
한 겨울의 추위를 잊게 해주었던 캘거리 다운타운 몰 4층에 있는 도심 속의 열대 오아시스, 데보니안 가든의 재개방이 늦어질 것이라고 전해졌다. 이 곳을 피한처로 즐겨 찾던 캘거리인들은 계속 기다려야 할 것 같다. 인기 많은 데보니안 가든은 방문객이 ..
신문발행일: 2017-01-13
미드필드 이동주택 주민, “아무데도 안간다” - 캘거리 시, 오는 9월 폐쇄 예정
82세 루디 프리디거는 캘거리 시가 미드필드 이동주택 파크 주민들에게 오는 9월30일까지 이사나가라는 명령서를 받았지만, 그는 그럴 수 없으며 이를 위해 싸울 것이라고 맹세했다. NE 16 애비뉴 상에 있는 이 파크를 폐쇄하기 9개월 전이지만, 그..
신문발행일: 2017-01-13
25세 로데오 챔피언, 갑작스럽게 사망 - 사인 조사 중이지만 의심스러운 점 없는..
캐나다의 스타급 불 라이더들(bull riders) 중 하나이며, 국경 양편 로데오 계에서 잘 알려진 티와이 포조본이 지난 월요일, 갑자기 세상을 떠났다. 향년 25세이다. 2016년 프로 불 라이더스 캐나다 챔피언(Professional Bull Riders Canada)이자..
신문발행일: 2017-01-13
주정부, 2017년 예산 시민 의견 수렴 행보 - 야당, “듣고 싶은 말만 원하는..
노틀리 주정부가 3월 발표 예정인 2017년 예산안 편성에 앞서 앨버타 시민들로부터 의견 수렴 행보에 나섰다. 조 쎄시 재무관은 베그레빌을 시작으로 그랜드 프레어리, 메디슨 햇까지 총 9곳의 시를 돌며 시민들의 예산 관련 의견을 청취한다. 또한 쎄..
신문발행일: 2017-01-13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시민들, “최악의 인종차별 ..
  트럼프 미 대통령, ‘키스톤 프로젝..
  익스프레스 엔트리 점수 계속 낮아져..
  트뤼도 총리, “오일샌드 폐지 발언..
  캔모어, 투자가들의 신흥 타겟되나 ..
  앨버타, 경제 회복 이미 시작 됐나
  트럼프 반 이민명령 캐나다 첨단기술..
  미국 여행금지 조치, 학생들 피해 ..
  영주권자인데 캐나다 내 범죄행위로 ..
  RRSP(은퇴연금) 시기가 돌아왔다..
  이진희 셰프, 국내 요리 경연서 금..
  캘거리 비상재정안정기금, 바닥 드러..
댓글 달린 뉴스
  만나봅시다) 자연의학 성지현 닥터 +1
  마음을 지킬 수 있는 핵심은 건강.. +1
  앨버타주에도 원조 교제가? _경제.. +1
  종교 칼럼을 시작하면서 _ [최성철.. +1
  업소 탐방) 캘거리 재능교육 +1
  재능교육, 교육 시스템 및 진학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