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에드몬톤, 지난 3개월간 전국 최고 물가상승률 보여
에드몬톤이 캘거리를 제치고 지난 3개월간 전국에서 제일 높은 평균 물가상승률을 보였다고 25일 캐나다 통계청이 밝혔다. 에드몬톤의 8월 물가상승률은 5.4%, 캘거리는 4.3%였다. 반면 8월 전국 평균 물가상승률은 8개월 만에 최저수준인 1.7%로 하락했다. 에드몬톤의 물가상승률은 ..
신문발행일: 2007-09-28
캐나다 연방 및 각 주정부, 현재 부채가 없다(?)
연방 및 주정부에서 짊어지고 있는 부채가 총 7912억 달러에 달한다고 캐나다 통계청이 18일 밝혔다. 캐나다 주민 1인당 24,573 달러의 빚을 지고 있는 셈이다. 앨버타주는 여전히 전국에서 유일하게 빚이 없는 주로 남아있다. 매니토바는2007년 회계연도 주정부 부채가 8억 6천만..
신문발행일: 2007-09-21
연방정부, 앨버타 주정부에 석유산업 로열티 인상 권고
한 연방정부 위원회에서 “앨버타는 에너지 산업 발전에 따른 당연한 몫을 받고 있지 않다”며 “앨버타는 석유산업 로열티로 일년에 20억 달러는 추가로 더 받아야 한다”고 주정부에 권고했다고 캘거리헤럴드가 19일 보도했다.위원회는 100페이지에 달하는 보고서에서 “앨버타 주정부는 로열티 ..
신문발행일: 2007-09-21
경쟁 부추겨 값 올리는 중개인 ‘유령오퍼 요주의!
부동산중개인들이 경쟁을 부추겨 집값을 올리거나 구입계약을 서두르게 만들기 위해 허위로 다른 오퍼(offer·구입의향서)가 들어온 것처럼 꾸미는 이른바 ‘유령오퍼(phantom offer)’가 부동산업계의 골칫거리로 떠오르고 있다고 토론토에서 발행되는 교민신문 캐나다한국일보가 최근 보도했다. 일간지 ..
신문발행일: 2007-09-21
캐나다 가계 부채 기록적인 증가세 보여
2002년 캐나다 가계 부채가 가처분소득을 초과한 이후로 2005년 가계부채 총액은 9,160억 달러에 이른다고 캐나다 통계국이 2007년 발표자료에서 밝혔다. 이는 2005년의 경우 가처분소득을 1달러로 놓고 볼 때 부채는 1.16 달러에 이른다는 것을 의미한다.전문가들은 대출에 대..
신문발행일: 2007-09-21
사스카툰, 캘거리 제치고 전국 제일의 경제 붐 도시로 부상
올해 들어 사스카툰이 캘거리를 제치고 캐나다에서 제일 성장률이 높은 도시로 부상하고 있다고 선미디어가 14일 보도했다.비영리 연구기관인 캐나다 협의회(Conference Board of Canada)는 “사스카툰이 올해 캐나다 주요 도시들 중 가장 높은 4.7%의 경제성장률이 예상된다”며 “사스카툰은 ..
신문발행일: 2007-09-21
<재외동포 생활물가 수준>재외동포 가계지출 1위는 단연 ‘주거비’
식비 비중이 가장 높은 나라는 프랑스, 교육비 비중이 가장 높은 나라는 에콰도르, 통신비 비중이 가장 높은 나라는 폴란드…. 이같은 결과는 재외동포신문이 세계 34개국의 동포들을 대상으로 실시한‘가계 소비지출 비중’조사에 따른 것이다. 이 신문은 이번 조사에서 가계지출 8개 항목 중 ..
신문발행일: 2007-09-21
세계물가수준, 독일 프랑크푸르트 최고 중국 곤명 최저
평균물가 김치찌개 9.18달러, 소주 11달러, 라면 1.12달러캘거리 소주값 서울보다 6배 이상 비싸“내가 사는 곳의 물가는 어느 수준일까?”전 세계에 동포들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이같은 질문을 하며, 타국에 사는 주변 친척들과 현지의 물가를 비교해 보았을 것이다. 제외동포들이 지출하..
신문발행일: 2007-09-21
캘거리 7월 신규 주택가격 상승률 2년래 최저수준
캘거리의 지난 7월 신규 주택 가격상승률이 2년 만에 최저수준으로 하락했다고 캐나다 통계국이11일 밝혔다. 금번 통계국 발표는 냉각되고 있는 캘거리의 부동산 시장 현실을 여실히 보여주는 결과라고 캘거리헤럴드는 보도했다.캘거리의 8월말 기준 주택 착공 건수는 작년 동기 대비 약 22% ..
신문발행일: 2007-09-14
캘거리.에드몬톤 부동산경기 급속 냉각, 주택판매 가격 하락
지난 2년간 뜨겁게 달아올랐던 캘거리 부동산시장이 빠른 속도로 냉각되고 있다.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지난 8월 한달동안 캘거리의 주택판매가격이 2만달러 내려간 것으로 나타났다. 평균판매가격 하락의 직접적인 원인은 1백만달러 이상의 고급주택 판매가 저조했기 때문이다.캘거리 부동산업자인 ..
신문발행일: 2007-09-07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부동산 재벌, 출근길 괴한으..
  연방정부 취업비자 4년 제한 폐지,..
  앨버타, 떠나는 인구가 더 높다 -..
  탄소세 본격 시행, ‘기름값에 놀란..
  내년 전국적으로 주택 가격 하락할 ..
  영주권 절차 진행중 음주단속에 걸렸..
  마리화나 흡연자 절반, 1주에 $1..
  캘거리 비즈니스, 세금 폭탄 맞나?..
  앨버타 아버지, 아들 둘 살해 후 ..
  트뤼도 총리, “파이프라인 반대, ..
  에드먼튼 한인회장 염진성 후보 인터..
  캐나다 150주년 맞이 새해 전야 ..
댓글 달린 뉴스
  호텔업계, 홈쉐어 사이트 규제 강.. +1
  책 소개) 캐나다 대표소설 <초록.. +2
  업소탐방) 한국식 도시락 전문점.. +4
  에드먼튼 한인회장 염진성 후보 인.. +1
  만나봅시다) 캘거리 어린이 합창단.. +1
  캘거리 새로운 한식당 ‘미가락’..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