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오일 업계 2020년까지 일자리 3,400개 추가, 확장보다 유지, 관리 및 운영..
유가 하락으로 캐나다 오일 업계의 대량 해고가 수년간 이어진 끝에, 2020년까지 업계에 3,400개의 일자리가 추가될 수 있다는 예측이 발표됐다.인폼(Enform)의 오일 산업 노동시장 정보부서 보고서에 의하면, 오일 업계 종사자는 향후 4년간 6%, 즉 3,400명 늘어난 67,200..
신문발행일: 2016-12-23
캐나다인 파이프라인 프로젝트 지지, 반대보다 찬성이 더 많아
인터넷 여론조사업체 앵거스 리드가 최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의하면 캐나다인은 파이프라인 프로젝트를 반대하는 비율보다 찬성하는 비율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트란스 마운틴 파이프라인의 경우 반대의 목소리가 높지만 반대보다는 찬성하는 비율이 더 ..
신문발행일: 2016-12-23
봄바르디에 항공 최악 상황 모면, 자구노력에 더해 유리한 환경 맞아
퀘벡에 본사를 둔 봉바르디에(Bombardier) 항공이 최악의 상태를 벗어나 2017년에는 지출이 줄고 수입, 수익이 늘어날 것이라고 회사 최고위층이 지난 목요일 뉴욕에서 투자가들에게 설명했다. 봉바르디에는 회사 경영위기가 심화되자 작년 초 알랑 벨마(A..
신문발행일: 2016-12-23
파이프라인 기업들, 캐나다의 M&A 활성화
캐나다 기업들이 연관된 인수 및 합병이 파이프라인 기업들의 활동에 힘입어 2016년에 지난 9년 중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부채를 포함해 미화 428억 불 가치의 블록버스터급 합병인 엔브리지와 스펙트라 에너지의 합병은 12월 18일까지 기록된 캐나다 에너지 업계의 ..
신문발행일: 2016-12-23
내년 한해 앨버타의 일자리 회복 어렵다, 일자리 창출 없는 경제적 성장의 ‘모순..
2016년에 이어 2017년에도 일자리 회복은 앨버타, 그리고 캘거리가 넘어야 할 가장 어려운 장애물일지도 모른다. 앨버타 전역에 걸쳐 지난 2년간의 경제적 혼란이 사그라들고 있는 희망적 요소들이 나타나고 있지만, 사라진 일자리들이 다시 회복될 것이라는 명백한 지표들은 어디에도 찾아볼..
신문발행일: 2016-12-23
Koch 사 오일샌드 승인 취소 요청, 탄소세 때문?
Koch 오일샌드 오퍼레이팅 사의 무스카 프로젝트 승인 취소 요청이 정부 규제 불확실성이 원인으로 알려지면서 와일드 로즈는 “탄소세로 인한 투자 취소 사례로 향후 유사한 사태가 이어질 것”이라며 NDP 주정부를 압박했다. 와일드 로즈 돈 맥킨타이어 의원은 “탄소세로 투자 신뢰도가 심각한..
신문발행일: 2016-12-23
노틀리 주수상, “탄소세 반대는 과도한 부풀리기”
지난 주 금요일 언론 인터뷰에서 노틀리 주수상은 “탄소세 반대를 외치는 시민들의 주장은 일부 정당하다. 그러나, 기후변화플랜은 앨버타의 미래를 위해 양보할 수 없는 정책”이라고 밝혔다. 탄소세 시행 발표 이후 시행된 각종 여론조사 결과 앨버타 시민..
신문발행일: 2016-12-23
탄소세 시행 온실 재배 및 운송 등 난방, 연료 사용 업체 직격탄
앨버타 탄소세 시행이 코 앞으로 다가 오면서 각 비즈니스 부문마다 탄소세가 얼마나 많은 부담으로 작용할 것인지 파악하느라 분주한 모습이다. 1월 1일부터 시행되는 톤 당 20달러의 탄소세로 인해 업체들은 연료 비용 증가로 인해 생산 원가 상승과 제..
신문발행일: 2016-12-23
노틀리 주수상, “각 주별 탄소세 차이, 점점 더 좁혀 질 것”
지난 주 수요일 에드먼튼 주 의사당에서는 노틀리 주수상은 2016년 연말 기자회견이 열렸다. 이 날 가장 큰 관심사는 코 앞으로 다가 온 탄소세 시행과 관련된 우려였다. 노틀리 주수상은 앨버타 탄소세가 지난 주 합의된 연방 탄소세 제도에 비해 불공평..
신문발행일: 2016-12-23
새로운 규제로 대출산업 변한다...소액 단기대출 상품 없어져
NDP 정부가 도입했던 새로운 규제가 앨버타의 페이데이 론 산업에 엄청난 변화를 가져왔다고 지난 주 수요일, 규제를 비판했던 사람들과 지지했던 사람들 모두 인정했다. 노틀리 정부는 지난 봄 “약탈적 대출”이라 불렸던 산업을 겨냥해 페이데이 대출업자들이 100불당 23불을 부과했던 것을..
신문발행일: 2016-12-16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시민들, “최악의 인종차별 ..
  트럼프 미 대통령, ‘키스톤 프로젝..
  익스프레스 엔트리 점수 계속 낮아져..
  트뤼도 총리, “오일샌드 폐지 발언..
  캔모어, 투자가들의 신흥 타겟되나 ..
  미국 여행금지 조치, 학생들 피해 ..
  앨버타, 경제 회복 이미 시작 됐나
  트럼프 반 이민명령 캐나다 첨단기술..
  RRSP(은퇴연금) 시기가 돌아왔다..
  이진희 셰프, 국내 요리 경연서 금..
  영주권자인데 캐나다 내 범죄행위로 ..
  캘거리 비상재정안정기금, 바닥 드러..
댓글 달린 뉴스
  마음을 지킬 수 있는 핵심은 건강.. +1
  앨버타주에도 원조 교제가? _경제.. +1
  종교 칼럼을 시작하면서 _ [최성철.. +1
  업소 탐방) 캘거리 재능교육 +1
  재능교육, 교육 시스템 및 진학 .. +1
  캘거리 시민들, “최악의 인종차별..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