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난민 너무 많이 받아들인다.. 수용에 부정적 이미지 증가
연방정부의 난민정책이 광범위한 지지를 받고 있지만 상당수의 캐나다인들은 정부가 너무 많은 난민을 받아들인다고 생각해 지지의 한계가 테스트 받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난민 및 7개 주요 무슬림 국가 출신 이민자에 대한 우려로 강..
신문발행일: 2017-03-03
넨시 시장 지지율, 굳건하긴 한데? 지난 여론조사 지지율 65%보다 하락한 60%..
메인스트리트 사가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넨시 시장이 60%의 지지율을 얻어 여전히 많은 캘거리 시민들이 굳건한 믿음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오는 10월 캘거리 시장 출마를 공식 발표한 넨시 시장의 3선 가도에 다크호스로 떠오르는 대항마가 ..
신문발행일: 2017-02-24
캘거리 버스 운전사들, 폭력에 시달린다
지난 14일 이른 아침, 한 버스 운전사가 매니토바 대학교 캠퍼스를 지나는 노선을 운행하던 중 승객의 칼에 찔려 사망한 사건 이후, 운송 노조 Local 583의 회장 릭 랫클리프가 캘거리의 버스 운전사들 역시 언어적, 그리고 신체적 폭력의 목표가 되..
신문발행일: 2017-02-24
에드먼튼 시민들, 하수 악취로 몸살
에드먼튼 시민들이 시 전역에 걸쳐 발생하고 있는 하수 악취로 몸살을 앓고 있다는 소식이다. 시민들은 “썩은 계란 냄새가 진동해 정상적인 일상생활이 힘들 정도이다”라며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 에드먼튼 시에 접수된 하수 악취 신고는 진나 2009년 이후..
신문발행일: 2017-02-24
하이리버, 홍수피해 최고급 주택 30채 경매 낙찰-
주정부가 지난 앨버타 대홍수로 피해를 입은 하이리버 최고급 주택에 대해 경매를 붙인 결과 약 30채의 주택이 새 주인을 찾았다. 이들 주택은 대부분 하이리버의 고급 주택지인 비치우드 에스테이트 커뮤니티에 위치하고 있으며 2013년 대홍수로 피해를 ..
신문발행일: 2017-02-24
캘거리 북쪽, 쇠고기 가공 공장 다시 문 연다
영업 부진으로 문을 닫았던 록키 뷰 카운티 발작 지역의 쇠고기 가공 공장이 예정보다 2년 늦어진 올 2월 27일부터 새롭게 바뀐 주인 아래서 운영을 재개한다. 이곳은 스토니 트레일 북쪽으로 캘거리 도시 경계로부터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해 있다. 공장..
신문발행일: 2017-02-24
비행추락사한 MRU 비행강사 장례식 열려,
지난 13일 캘거리 북서쪽에서 비행기 추락으로 사망한 두 명의 MRU 비행강사 중 한 명인 제프 버드의 장례식이 열린 가운데 가족, 친구들, 동료들이 모여 그에게 작별을 고했다. MRU 캠퍼스의 벨라 콘서트 홀을 메운 장례객들에게 버드의 전 부대장이..
신문발행일: 2017-02-24
TSB, MRU 파일럿 사고 조사 착수 - 목격자, 블랙박스가 전무해 조사에 어려..
죽음을 목전에 둔 순간, 파일럿 제프리 버드와 레이놀드 존슨은 3천 피트 상공에서 레이다에 잡혔었고, 전문적으로 트윈 엔진의 테크남을 조종하며 여러번 방향을 틀고 있었다. 그리고 충돌을 30초 앞에 두고 레이다에서 사라지며, 코크레인 근처의 숲으로 ..
신문발행일: 2017-02-24
수로의 얼음 깨져, 에어드리 한인 소년 참변
캘거리 북쪽 에어드리의 6세 한인 소년이 수로의 얼음이 깨지며 물에 빠져 사망하고, 역시 물에 빠진 10세의 형은 병원으로 이송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이 가족은 수년전 한국을 떠나 에어드리에 거주해 왔던 것으로 알려졌다. 응급 구조대는 패밀리 데이였..
신문발행일: 2017-02-24
캘거리 노부부, 미국공항서 지문 찍고 사진 찍혀 - 트럼프 반이민정책 캐나다인들에..
캘거리의 칼과 샌드라 해니건 노부부가 10일간의 멕시코 방문 후 스트레스 없이 집으로 돌아오는 비행을 기대하고 있었다. 그런데 미 관세국경보호청(Customs and Border Protection (CBP)) 공무원들이 솔트 레이크 시티 국제공항에서 그들을 불러 지문..
신문발행일: 2017-02-24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난민 너무 많이 받아들인다.. 수용..
  탄소세 시행 두 달, 앨버타 시민들..
  경기 침체 서서히 끝이 보이나? -..
  만나봅시다) 캘거리 한인연합교회 조..
  미국 석유 시장에 대한 의존도 줄이..
  앨버타 12학년 내신 점수 부풀리기..
  LED 전구 교체 신청자 폭주 _ ..
  창립 40주년 맞는 캘거리 이민자 ..
  노틀리 주정부, ‘탄소세 넘어 민생..
  급증하는 인종차별, 주정부 대책 마..
  차를 새로 살 때 기억해야 할 것들
  난민 학생 등록에 바빠진 캘거리 교..
댓글 달린 뉴스
  독서토론 북카페 - 책을 읽는 새.. +1
  삼층 세계관이 기독교 신학에 미친.. +4
  <명수는 12살>과 <응답하라 1.. +4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 +9
  앨버타, 경제 회복 이미 시작 됐.. +1
  캐나다 이민생활 10년째를 맞이하..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