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150주년 캐나다 생일, 일년내내 축하파티 이어진다 - 연방정부 축하 선물, 공짜 국립공원패스가 가장 인기
(사진 : 캘거리 헤럴드, 나히드 넨시 시장이 캐나다 데이 축하행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1주년에는 솜, 10주년에는 주석 그리고 75주년에는 다이아몬드로 기념을 하지만, 150주년을 기념하는 전통적인 선물은 없는 것으로 보인다. 그래서 전국의 캐나다인들은 150주년을 맞는 연방기념일을 축하하기 위해 많은 계획을 세우고 있다.
그 일환으로 캘거리는 일년내내 파티를 계속하길 희망하고 있다. “캐나다 데이 축하행사가 그 어느 해보다 특별할 것이니 달력에 7월1일을 표시해 두십시오. 우리의 유산, 프랑스어 유산, 원주민 유산과 다문화 유산을 축하할 예정이며, 우리가 성취한 것과 가능한 것이 무엇인지 보여줄 예정입니다”라고 나히드 넨시 시장이 말했다.
시청에서 열리는 인기있는 아이들의 댄스파티와 밤 9시에 하는 아이들의 카운트다운 행사가 있는 새해 전야 파티가 150주년 파티의 신호탄이 될 예정이다. 옥외 올림픽 플라자는 장식용 불꽃으로 꾸며질 것이며, 이 곳에서 스케이팅과 얼음 조각과 불 돌리기, 얼음 미끄럼틀을 즐길 수 있다. 카우타운 오페라(Cowtown Opera), 이브 헬(Eve Hell), 더 레이저스(the Razors)와 캐나다 록밴드인 54.40이 자정에 펼쳐질 불꽃놀이 전에 음악을 선사할 계획이다.
하지만 이건 단지 2017년 축하파티 계획의 시작에 불과하다. 또한 주정부와 연방정부와 함께 합동해 2-3일의 이벤트를 주최하길 바라고 있으며, 포트 캘거리, 이스트 빌리지, 아트 커먼스와 차이나타운, 그리고 퍼스트 네이션스와 밀리터리와 불어 지역사회와 제휴하여 여러 프로젝트를 만들 계획에 있다.
“비커헤드(Beakerhead)와 같은 여러 단체들이 다수의 계획들을 이끌어 나갈 예정이다. 그들은 페스티벌을 더 흥미롭게 확대할 수 있도록 특별 그랜트를 받았다”고 시의 예술과 문화 담당 매니저인 새라 아일리가 말했다.
모든 지역사회 그룹들은 연방정부와 지역사회 단체 사이의 매칭 그랜트 프로그램 덕으로 2017년을 위한 이벤트를 계획하고 있다. 32개의 지역 그룹들은 총 22만 불을 받아 블랙 다이아몬드의 뮤직 페스트와 파우 와우(Pow Wow, 인디언들의 환영의식)에서 플래시 몹과 노예로 앨버타에 와서 말 길들이기로 유명해진 존 웨어에 관한 워크샵까지 다양한 프로그램을 계획 중에 있다.
1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한 극한 이벤트들 중 하나는 150킬로미터 달리기로 캘거리 마라톤에 포함되었다. 연합 150 울트라 솔로와 릴레이 이벤트는 5월27에 열릴 예정이며, 9개의 경로 루프를 포함하고 있어 100킬로미터가 추가된다. 마지막 구간은 그 다음날 50킬로미터 울트라 로드 레이스 루트에서 달리게 된다.
캘거리인들이 캐나다의 지난 150년을 회상할 수 있도록 도움을 줄 단체는 헤리티지 파크이며, 이 곳은 기념일을 위한 특별한 프로젝트에 착수했다.
국민적 자부심 : 나라에 선사할 앨버타의 선물은 보물 철도를 복원하는 것이다. 1905년에 만들어진 목조 콜로니스트 기동차 두 대가 캐나다에 현존하고 있는데 이 중 하나가 1964년이후로 헤리티지 파크에 있다. 캐나다 이민자 물결이 대성황을 이룰 때 사용되었던 1202호 차를 복원하는데는 여러 해가 걸릴 예정이다. 파크 방문객들은 그 동안 진척상황을 체크할 수는 있겠지만 이동 전시회와 공연은 정착자들의 이야기를 빌릴 예정이다. “이것이 그 때나 지금이나 이민을 포용하는 캐나다의 이야기다”라고 헤리티지 파크의 CEO인 알리다 비스바흐가 말했다.
15세에서 25세까지의 젊은이들을 초정하여 캐나다 훈장 수상자들과 함께 30개의 원탁회의를 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예정이다. 그 결과는 분석되어 보고서 ‘가능성 있는 캐나다’로 편찬된다. 또한 새로운 앱, i150이 만들어졌으며 그 곳에서 캐나다인들은 지역음식, 문화유산이나 도심 문화 등을 포함한 문화적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다.
캐나다의 다가오는 생일을 축하할 수 있는 가장 인기있는 방법 중의 하나는 캐나다 국립공원 패스를 공짜로 받을 수 있다는 것이다. 2017년에는 국립공원과 유적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게 되었다. 하지만 패스의 인기가 너무 많아 한 때 웹사이트 서버가 다운되기도 했다. 패스를 받고자 한다면 온라인으로 계속 시도를 해보거나 파크 캐나다 게이트에서도 패스를 받을 수 있다. 이는 일년내내 가능하다. (박미경 기자)

신문발행일: 2017-01-06
나도 한마디
 
기사 - 조회건수 Top60
  되짚어보는 캐나다 우체국 역사
  현행 비자의 유지 및 복구_ 한우드 ..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발견..
  앨버타 주정부 이민(PNP) 중지
  모든것이 새롭다! 와요 한식당_업소..
  캐나다 여권 갱신 시 유의 사항
  캘거리, ‘폭발적 인구 증가, 123..
  '얌얌 치킨' 드디어 캘거리 상륙!!..
  복수국적자, 18세 이전 국적포기 안..
  비자 끝난 외국 노동자들의 고뇌
  Express Entry 속보 _ 한우드 이민..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을 켜지면 정비소..
공지사항
  CN드림 - 캐나다 한인언론사 웹사이..
  광고) TouchCash Inc. ATM &..
  광고) 캘거리 재능교육
  광고) 넘버 1 건축
  앨버타주 1등 신문, CN드림이 창간..
  공지) CN드림 웹사이트 소폭 개편 ..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