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서정진 신임 한인회장 신년사
 
대표 심부름꾼 서정진이 여러분께 새해 인사를 올립니다.
그동안 캘거리 한인 사회는 외부의 평가는 물론 내부의 평가에 이르기까지 ‘북미에서
가장 모범적인 한인 사회’라는 칭찬을 들어왔습니다.
이런 긍정적인 평판을 받기까지는 앞서 한인회를 이끌어주신 여러 어르신과 선배 지도
자분들의 봉사와 헌신, 그리고 모든 교민의 협조가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새로운 한인회 집행부를 구성하는 시점에서부터 과거의 긍정적인 평가에 더해 캘거리
한인회가 지닌 여러가지 개선해야 할 점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한 것은 평소에 ‘가장
높은 평가를 받는 시점에서부터 나 자신을 더욱 낮추고 겸손한 자세, 하루하루를 새롭
게 시작하는 마음가짐을 가져야 한다’는 평소 제 소신 때문이었습니다.
그동안 앞에서 언급한 캘거리 한인회의 긍정적인 모습 이면에는 한인회를 비롯한 여러
단체가 새로운 집행부를 꾸릴 때마다 대두되었던 고질적인 인물난, 이로부터 파생된
‘그 얼굴이 그 얼굴’이란 따가운 눈초리를 받을 수밖에 없음에도 항상 봉사하시는 분들
에게만 ‘돌려막기식’ 봉사와 헌신이라는 짐을 얹어드린 것이 아닌가?’ 하고 교민의 한
사람으로서 깊은 반성도 해보았습니다.
지금까지 여러 단체에 걸쳐 한인 사회를 이끄시며 애쓴 분들이 뒤로 물러앉아 편히 쉬
실 수 있도록 과감히 40대, 30대, 아니 20대에 이르기까지 유능하고 젊은 사고를 지닌
많은 청년들의 참여가 요구되는 시점이라고 감히 진단해 봅니다.
개인이든 어떤 조직이든 새로운 피의 수혈(혈액 순환)이 제대로 안되고 자기 혁신이 없
으면 그 몸과 단체는 동맥 경화증에 걸리기 쉽지 않겠습니까?
‘잡음이 없는 조용한 단체’, ‘치열한 경선보다는 무난한 추대’, ‘경험을 더 중요시하는 보
수적 사회’라는 자기 위안에 안주하다 보니 여러 행사 때마다 젊은이들의 모습은 자꾸
줄어들고 행사를 치를 때마다 힘들어하시는 어르신들의 모습이 캘거리 한인회의 또 다
른 그림자’라는 아쉬운 반성의 토대 위에 새로운 한인회는 첫 발걸음을 떼겠습니다.
한인회 대표 심부름꾼으로서 제 임기 동안 염두에 두고자 하는 화두는 ‘변화와 혁신’,
그리고 ‘젊은이의, 젊은이에 의한, 노인회를 비롯한 모든 세대를 위한 한인회’ 이 두 가
지입니다.
젊은 지도자들의 등장이 세계적인 추세임에도 고국의 정치적인 환경에서도 보듯이 장
유유서에 기반을 둔 보수적인 유교 문화의 틀을 깨지 못하는 _______사회나 조직은 아무리 그
장점이 많다 하더라도 새로운 변화에 대한 적응이 늦어지게 마련이고 그 결과는 ‘후진
을 양성하지 못한, 아니 양성하지 않음으로써 맞을 수밖에 없는 생동감을 상실한 단체’
로 귀결될 수밖에 없습니다.
‘형식이 사고를 지배한다’는 말처럼 새로운 한인 집행부는 처음부터 끝까지 젊은이들에
의해 주도되고 그들의 능력과 소질이 마음껏 발현될 수 있는 틀을 만들도록 과감하게
형식을 바꿔 나가도록 중점을 두겠습니다.
구체적으로는 2 년 후 한인회 회비를 내는 회원이 최소한 현재의 2 배, 3 배에 이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그 노력의 목적으로 봉사를 위한 젊은이들과 새로운 인물들의 참여에
는 그 어떤 제약이나 울타리를 치지 않고 문을 활짝 열고 기다리겠습니다.
저의 임기를 다하는 날, ‘대단한 업적이나 수많은 일 처리를 했다’는 칭찬보다는 ‘젊은
이들의 참여를 끌어내기 위해 작은 벽돌을 한 장 쌓았던 심부름꾼’이라는 평가를 들을
수만 있다면 자족하겠습니다.
캘거리를 비롯한 원근 각지에서 삶의 여정 가운데 이 시대를 함께하는 동포들의 가정
에 많은 행운과 복이 가득한 새해가 되길 기원하며 새로운 한인회 출범에 즈음한 취임
의 각오를 마칩니다.
감사합니다.
무술년 새해 아침 제 43 대 캘거리 한인회 대표 심부름꾼 서정진 올림


신문발행일: 2018-01-05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Express Entry 속보 8 - 2..
  서비스 캐나다 TFWP 불시감사
  노틀리 주수상, “파이프라인 없..
  앨버타 음주 및 약물 복용 운전..
  캐나다 인구 증가와 이민 - 최..
  앨버타 대학교, 유학생 등록금 ..
  애비데일 총격사건 영상 배포에 .. +2
  캘거리 시민들, “연방정부는 뭐..
  레스브릿지 대학, 역대 최고 기..
  앨버타, “올림픽 유치 신청에 ..
  Korean Food Market _ 캘거리..
  캘거리에 학교 3개 더 늘어난다
댓글 달린 뉴스
  모기지 규제 강화, 단독 주택 판.. +2
  애비데일 총격사건 영상 배포에 시.. +2
  칸타빌레 음악학원 제 9회 비전 .. +1
  만나봅시다) 캐나다 동물질병 전문.. +4
  만나봅시다) 신경외과 최석근 교수.. +1
  노르딕 스파, 카나나스키서 드디어..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