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재생에너지 산업 박차 가하는 노틀리 주정부
올 해 700메가와트 전력망 사업 추진
(사진: 캘거리 헤럴드) 
한 건은 원주민 자본에 할애키로




기후변화플랜의 일환으로 노틀리 주정부가 추진하고 있는 재생에너지 산업 활성화 정책에 따라 올 해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들어 갈 것으로 보인다.
지난 해 첫 재생에너지 전력망 사업 경매에서 나타났듯이 상당한 수의 업체가 재생에너지 사업에 관심을 나타내며 상당히 치열한 경쟁을 벌인 바 있다.
주정부 샤논 필립스 환경부 장관은 지난 월요일 올 해 두 건의 재생에너지 경매를 발표하며 한 건은 원주민이 주축이 된 컨소시엄에 할애하겠다고 밝혔다.
경쟁이 치열했다.
두 건의 재생에너지 전력망 사업은 앨버타 전력망에 약 700메가와트의 전력을 추가 공급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는 약 30만 가구에 전력을 공급할 수 있는 수준으로 사업자는 오는 12월 선정 발표될 예정이다.
지난 해 첫 재생에너지 전략망 사업자 선정 당시 600메가와트 전력망 구성에 4곳의 풍력 발전이 선정되었으며 총 투자금액은 1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740여 개의 일자리가 창출되는 부수적인 효과도 나타났다.
주정부의 재생에너지 산업 확대에 찬성하는 측에서는 올 해 사업자 선정도 지난 해와 같이 업체들에 상당한 관심을 불러 일으킬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앨버타, 사스카치완 재생에너지 포럼에서 기조 연설을 한 뉴욕Societe Generale의 크리스 코스카델리 디렉터는 “친환경 에너지 산업에 대한 대규모 투자자들이 눈길이 쏠리고 있다”라며 성공을 확신했다.
그는 “앨버타가 5천 메가와트 재생에너지 생산을 목표로 약 100억 달러의 민간 투자를 유치할 것으로 본다”라고 전망했다.
노틀리 주정부는 2030년까지 앨버타 전력 공급의 30%를 재생에너지로 생산할 계획을 가지고 있으며 반대로 상당히 신속하게 화력발전을 폐지해 나갈 예정이다.
지난 해 첫 사업자 선정 당시 12개 이상의 업체가 26개 프로젝트를 제안해 총 3,600메가와트의 전력 생산을 제안할 정도로 관심을 끌었다.
필립스 장관은 “재생에너지의 기본 생산 단가가 낮아 질 경우 더 많은 참여가 나타날 것으로 본다”라고 전망했다.
재상에너지 부문의 기술 발전이 획기적으로 이루어지면서 생산 비용이 낮아 투자자들의 대규모 투자를 이끌어 낼 단계에 도달한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캐나다 풍력 에너지 협회 로버트 호넝 대표이사는 “앨버타 주정부가 추진하는 두 건의 재생에너지 사업자 선정은 엄청난 관심을 불러 일으킬 것이다”라며 성공을 확신했다.
특히, 올 해 경매 건 수 중 한 건은 원주민에 할애하면서 원주민 자본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참여할 수 있는 길을 열어 획기적인 정책으로 평가 받고 있다. Treaty 8의 루퍼트 미닌 대추장은 “노틀리 주정부의 재생에너지 프로젝트에 따라 원주민들의 참여로 일자리 창출과 새로운 비즈니스 모델이 나타날 수 있어 기대가 크다”라고 평가했다. (서덕수 기자)

신문발행일: 2018-02-0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미쉘 오바마, 캘거리 온다
  학생과 성관계한 교사, 함께 마..
  캘거리 시민들, 재산세 인상 불..
  캘거리 인근, 초대형 몰 여름에..
  캐나다 근무 경험 없다면 자원봉..
  지난 한주 캘거리 도로 폭설로 ..
  노틀리 주정부, B.C주 와인 ..
  캘거리 경찰, “총기 사용 불가..
  캘거리 공립학교서 점심시간에 넷..
  트랜스캐나다, 주정부와 키스톤 ..
  유치원 등록 시작, 일부는 추첨..
  1월24일 E.E. 추첨 2,7..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 조윤하 시인, 80세에 생.. +2
  심재헌 변호사 본지 상대 소송 기.. +10
  ‘스노우 파킹 밴 발동 시 차량 .. +1
  영화 '신과 함께' 1월 5일 앨.. +3
  캘거리 서래사 부처님 오신날 법회.. +1
  이해인수녀님을 만나다_박나리 (캘..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