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노틀리 주수상, “B.C주 경제 보복, 전혀 고려 안 해”
트랜스마운틴, 협의 통한 해결이 모두를 위한 길
지난 주 토론토와 오타와를 돌며 앨버타의 파이프라인 정책에 대한 지지를 호소한 노틀리 주수상이 B.C주로 향하기 전 캘거리 상공회의소에서 오찬 연설을 통해 B.C주와의 정당한 협의를 통해 진척이 되지 않고 있는 트랜스마운틴 파이프라인 문제를 해결할 것이라고 밝혔다. 그녀는 “B.C주 존 호건 주수상과 회담을 앞두고 있다. 우리는 B.C주와 불필요한 갈등이나 경제 보복과 같은 방법은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라고 밝혔다.
주수상은 “B.C주에 트랜스마운틴의 안전과 환경에 대한 문제를 다시 설명할 것이다. 트랜스마운틴으로 인해 발생하는 경제적 효과가 B.C주와 앨버타에 모두 큰 영향을 미친다는 점도 강조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녀는 “B.C주와 앨버타는 경제 문제에서 서로 떼어 낼 수 없을 정도로 밀접한 관계를 맺고 있다. 앨버타의 이익은 곧 B.C주의 이익이며 그 반대도 마찬가지다”라며 B.C주와 건설적인 협의를 통한 해결을 강조했다.
트랜스마운틴 파이프라인은 연방정부의 승인을 획득했지만 B.C주 NDP 정권과 버나비 시, 그리고 원주민 단체들의 강력한 저항에 부딪혀 진척을 보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 처했다. 킨더 모건 측은 버나비 시를 향해 “고의적으로 건설 허가를 내주지 않으며 공사를 방해하고 있다”라며 강력하게 비난하고 나섰다.
노틀리 주정부로서는 트랜스 캐나다의 에너지 이스트가 좌절되면서 트랜스마운틴의 진척이 더욱 필요해졌다. 지난 주 네브라스카에서 날아 온 키스톤 파이프라인 프로젝트 승인 이후 트랜스마운틴 건설 착공이 더욱 간절한 상황이다.
그 동안 노틀리 주정부는 탄소세를 필두로 한 기후변화플랜을 주도하며 트랜스마운틴 승인을 이에 대한 대가로 설명하며 앨버타의 기후변화플랜의 정당성을 역설해 왔다. 그러나, 에너지 이스트 좌절과 함께 트랜스마운틴의 교착 상태가 길어 지면서 야당과 시민들은 노틀리 주정부의 파이프라인 정책에 대한 의문을 품기 시작하며 정치적 역풍을 맞게 되었다.
UCP 제이슨 케니 리더는 연방정부에 대한 법적 소송과 B.C주에 대한 경제 보복 조치를 주장하며 강경 대응을 주장하고 나섰다. 지난 주 금요일 오전 AUMA 연설에서 그는 “차기 총선에서 UCP가 승리할 경우 앨버타 에너지 부문을 위해 강력한 조치를 취할 것이며 앨버타의 산업을 지키는데 조금도 주저함이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그는 “B.C주가 킨더 모건의 트랜스마운틴 확장을 방해할 경우 분명한 조치가 뒤따를 것이다”라며 현재 트랜스마운틴을 통해 수송되는 석유와 가스 수송에 대한 제하 조치를 시사하기도 했다.
노틀리 주수상의 대화를 통한 해결 의지 천명은 야당인 UCP의 주장이 트랜스마운틴 진척을 더 힘들게 만들 것이라는 판단에서 나온 것으로 보인다. 그녀는 “파이프라인 프로젝트는 앨버타나 B.C주에만 한정된 사안이 아니다. 국가적 프로젝트이기 때문에 정당과 당파를 초월해 모두 함께 해야 하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이 날 노틀리 주수상의 연설에 함께 한 킨더 모건 캐나다의 이안 앤더슨 대표이사 또한 노틀리 주수상의 의견에 동의하며 “노틀리 주수상은 대해 에너지 산업에 대한 확고한 이해를 가진 분이다”라며 갈등보다는 협의와 이해를 바탕으로 한 문제 해결에 방점을 찍었다. (서덕수 기자)

신문발행일: 2017-12-01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올 겨울, 혹독하게 춥다
  캐나다인 88%가 집값 걱정 8..
  낮은 비용과 높은 생산, 캐나다..
  웨스트 캐나다 고등학교 구타 사..
  12월을 유쾌하게 열 범죄오락 .. +1
  앨버타 마리화나 온라인 판매는 ..
  내년 초 앨버타 치과 진료비 가..
  앨버타, 마리화나 판매점 개수 ..
  캘거리 시의회의 고민, “세수는..
  캘거리 SW 간선급행버스 프로젝..
  2018 E.E.(Express En..
  경제 성장, 일자리는 아직?
댓글 달린 뉴스
  심재헌 변호사 본지 상대 소송 기.. +9
  손빨래를 하다 _ 박나리 (캘거.. +2
  업소 탐방) 캘거리에 한국식 팥.. +1
  12월을 유쾌하게 열 범죄오락 영.. +1
  주유소 도둑 막기 위한 선불제 시.. +1
  캘거리 한인 패밀리 닥터 브라이언..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