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자유게시판
차량 구입시 계약서를 꼼꼼히 검토하시기 바랍니다..
작성자 Luv2irene     게시물번호 10615 작성일 2018-01-11 23:44 조회수 1632

저번주에 Stadium Nissan에서 차량을 구입했습니다.

처음 견적서를 받았을때는 Interest Rate 가 4.49% 였습니다. 

(MSRP기준 Total Rebates $5,900 & Interest Rate 4.49% 또는 Total Rebates $900 & Interest Rate 0% 중 선택)


2017년식을 구매해서 나름 좋은 가격에 구매했다고 생각했고, 차량을 인도받고 집에와서 다시 계약서를 검토하며 가계부를 쓰는데


Interest Rate 가 5.89%로 되어있는겁니다..


계약서 사인할때 확인했어야 했는데 항목이 많고 서류가 많아 하나하나 전부 체크를 못했던게 실수였습니다.


Interest Rate가 잘못되어 있는것 같다. 확인해달라. 그렇게 Finance Team에 메일을 보냈고 잠시 뒤에 매니저에게 전화가 왔습니다.


요약하면 '4.49%를 이야기했지만, 너네 크레딧 검토 결과 5.89%가 나왔다. 그건 어쩔수 없는 결과이고 계약서에서 확인하고 서명한거 아니었냐? 나는 거짓말한적 없다.' 입니다.


신규 이민자여서 크래딧 때문에 Finance를 쓴거라 금액은 크지않아 변경된 Interest Rate 로 총 이자의 차이는 $200 정도입니다.


미안하다는 말한마디였으면 사실 그냥 넘어갈 수도 있는 금액입니다. 또 계약서 서명이 끝난 뒤라 어떻게 할 수도 없는 일이구요


하지만 가계약때와 변경된 내용이 있음에도 통보하지 않았고, 전화해서 그걸 알았으면 차 안살거였냐며 되려 큰소리 치는데 너무 당황했네요.


변경된 내용을 미리 말하지 않아 미안하다고 말한마디만 했어도 빡치지 않았을겁니다.


Security Theft Program 역시 가계약시에는 어물쩍 애매모호하게 설명하더니, 


계약서 쓰며 다시 확인했더니 3년이내 차량 분실시 $5,000 준다는 보험 비슷한거였더군요.. 


결국 계약서 서명하기전에 꼼꼼하게 확인하지 못한 제가 잘못입니다.. 


한국이나 캐나다나 영맨들은 차를 팔려고만 하지 팔고난 뒤는 화장실 다녀온 사람마냥 똑같은 반응이군요..


Stadium Nissan이 서비스가 좋다고 해서 구매한건데 참 기분이 그렇네요..


저처럼 어이없게 뒤통수(?)맞는 분이 없길 바라며 씁쓸한 기분에 글을 남깁니다.


1           0
 
hao  |  2018-01-12 07:16     

저도 예전에 차살때 맘에 드는 차가 있어서 디파짓 먼저 걸었는데 디파짓 걸기전에 제시했던 조건과 달라서 안사겠다고 했더니 디파짓 못돌려 주겠다고 하더군요 분명히 리펀더블이라고 말을 했는데도요. 그 뒤로 저는 딜러들 말 절대 안믿습니다 다행히도 200불정도 밖에 안되니 그냥 수업료 낸 셈 치시고 다음부터는 거기 안가면 됩니다

watchdog  |  2018-01-12 10:40     

이자는 비용이 크지 않으니까 무시할 수 있지만, theft insurance는 도둑들한테 인기있는 차량이 아니면 전혀 필요없습니다. 저라면 해당 보험사에 연락해서 early cancellation fee가 있는 지 물어보고 비싸지 않으면 바로 해지하겠습니다.
그 딜러십 finance manager (계약서 싸인한 사람) 이름 좀 알 수 있을까요?

Luv2irene  |  2018-01-12 11:19     

hao - 이전 글에서 본것 같습니다.. 저희가 확인하지 않은 잘못이 있어 저희도 그렇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다만 딜러샵의 대응에 기분이 좋지 않았었네요..
watchdog - 단발성 보험이라 1회 납으로 끝나는 내용이었습니다. GST포함 $300정도 되어 계약당시에는 크게 문제삼지 않았었습니다. 딜러샵 매니져는 따로 보내드리겠습니다.
계약서 옵션이 많고 설명없이 금액이 있는 옵션을 넣은 부분도 있어서 계약시 불쾌한 기분이 있긴 했었습니다. 금액이 들어가는 옵션에 대해서는 분명히 설명을 하여야 함에도 은근슬적 다 끼워넣고 나중에 말하면 빼는식으로 영업을 하더군요. 쓸데없이 체크할 부분이 많아져서 이자율을 체크하지 못했었네요...

brandnew  |  2018-01-12 13:46     

디파짓 걸라고 하는 사람하고는 절대 이야기 하지 말고 나오세요 할부 나오는지 알아봐야 한다고 하면서 500불에서 1000불 걸라고 하는데 그것 카드로 걸면 차를 꼭 사겠금 합니다 견적 그냥 달라고 하고 안 주면 다른 곳에 알아보세요 디파짓 안 걸고 알고 싶다고 하세요
파이낸스 하는 곳에서 차 프로텍션을 사든지 다른 이자율로 사든지 해야 한다고 강매 하고 싶어합니다 한 천불에서 천 오백불 정도 아니면 2천 불 이상 되는 것
요즈음 차들 좋아서 혜택 볼 일 잘 없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다음글 퍼온글) 업소 탐방- 한인들도 많이 이용하는 MEC (Mountain Equipment CO-OP)
이전글 Book Club < 서로 같이> 안내.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김강민씨 주의원 출마 선..
  Express Entry 최저점 도달 -..
  노틀리 주수상, “오일수송 제한..
  업소 탐방) 캘거리에 식자재 도..
  캐나다 이민자 비율 늘어나야
  앨버타 주유소, 6월 1일부터 ..
  포트맥 화재에 대한 보험, 거의..
  노틀리 주수상, 연방정부 트랜스..
  앨버타 주정부, “미국 철강관세..
  업소 탐방) 온라인 쇼핑몰 ‘N..
  캐나다 최초 다문화 어머니날 행..
  통계청 자료, 캐나다 내 한국인..
자유게시판 조회건수 Top 60
  쿠바여행 가실 분만 보세요 (몇 가..
  캘거리에 X 미용실 사장 XXX 어..
  한국방송보는 tvpad2 구입후기 입니..
  이곳 캘거리에서 상처뿐이네요. ..
  Long live rock'n'roll!!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