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맛있는 앨버타주산 맥주를 소개합니다. - 독일 전통방식으로 만들어진 밀맥주
 
지난 18년 1월에 벨기에 여행기사를 이곳에 실은바 있고 벨기에는 맥주의 본고장이라서 맛있는 맥주를 간단히 정리해 이 게시물에 댓글을 달은바 있다.
https://cndreams.com/cnboard/board_read.php?bIdx=1&idx=10618&searchWord=%EB%B2%A8%EA%B8%B0%EC%97%90&category=&page=1  
이번에는 앨버타주 터너 밸리(캘거리에서 남쪽으로 30분 거리)에 위치한 파(Fahr) 양조장에서 생산하는 Hefe맥주를 소개하려고 한다
https://www.fahr.ca/

2015년부터 생산을 시작해 역사는 짧지만 지난 2020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맥주박람회에서 효모밀맥주(헤프 바이즌) 부문에서 1등을 차지했을 정도로 세계적으로 그 맛을 인정받았다. 
이외 Pils맥주는 같은해 캐나다에서 필스너타입중 금상을 수상했으며 Copper맥주도 캐나다에서 비엔나스타일 라거부분에서 금상을 차지하는 등 짧은 시간에 큰 발자취를 남겼다. 
에일 맥주중에서는 고소함이 가득한 밀맥주가 인기가 높은데 독일어로 바이젠이라고 부르며 그중에서도 헤프(Hefe) 바이젠 맥주를 최고의 맛으로 쳐준다. Hefe는 독일말로 효모라는 뜻으로 밀을 최소한 50%상 넣고 여기에 효모를 가미해 헤프 바이젠 맥주가 완성되는데, 두개의 신비한 조합으로 몽글몽글한 거품과 황금빛 색깔에 맛깔스러운 바바나향까지 한번 맛보던 다른 맥주는 마시기 싫을 정도이다. 

이곳 파 Farh 양조장은 500년전 독일에서 발표된 '맥주 순수령'의 법에 따라 그 전통과 방법을 그대로 유지해 만들고 있는게 특징이며 이 회사의 로고는 앨버타주 지도에 독일 국기를 그려 넣어 앨버타주와 독일을 절묘하게 합성해 놓았다. 
직접 터너 밸리에 양조장에 가서 생맥주로 마셔보기를 추천하며 (음식은 아주 간단한 스낵류정도만 판매)  거기서도 캔 맥주로 판매하지만 수퍼스토어 리쿼에서 좀더 저렴하게 구입할수 있다. 

라거와 에일
맥주는 대표적으로 라거와 에일로 나뉘는데 라거는 하면발효,  에일은 상면발효이다.
원래 맥주의 기원과 역사는 에일에서부터 시작했고 에일 맥주를 오래 보관하기 위해 저온숙성을 하다 보니 우연하게 라거 타입이 만들어졌다.
라거는 특성상 대량생산이 가능해 우리가 아는 대부분의 브랜드 맥주들은 모두 라거 타입이다.
한국의 오비, 하이트, 카스 일본의 아사이, 기린, 삿포로 중국의 싱타오, 싱가폴의 타이거 캐나다의 코케니, 케네디언 미국의 밀러, 쿠어스, 버드와이저  네덜란드의 하이네켄 덴마크의 칼스버스 체코의 필스너 우르겔 멕시코의 코로나등이 모두 라거에 속한다.

 
각 맥주의 장점
에일은 맛이 풍부하고 진한 반면 라거는 가볍지만 청량감이 있다는것이 장점인데 각자의 취향에 따라 에일, 라거를 택하게 되지만 더운날 시원하게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마시는게 라거라면 맥주의 깊은 맛을 원한다면 라거는 에일 맛을 따라올수가 없다.
대표적인 에일 맥주로는 캘거리에 본사를 둔 '빅 락'의 Traditional Ale, Grasshopper가 있고 벨기에의 호가든, 듀벨 Duvel이 있고 독일의 Erdinger, 아일랜드의 기네스와 스타우트, 프랑스의 크로넨버그 1664 블랑, 영국의 뉴캐슬브라운에일등이 있다. 이외 인디언 페일 에일 IPA도 에일의 한종류인데 IPA는 대체로 도수가 높고 쓴맛이 강해서 호불호가 크게 갈리는 편이다.
 
여기서 캘거리의 그래스하퍼와 독일 에딩거, 벨기에 호가든, 미국의 벨지엄 문 등은 밀맥주 계열인데 기존의 보리맥주보다 뿌옇고 탁하면서 약간 신맛이 나고 고르지 않은 느낌의 맛을 주는데 이런 맛이 오히려 고소한 맛을 더해주어 맥주 애호가들에게도 인기가 높은데 특히 오렌지 맛이 가미된 호가든은 한국에서도 매우 인기 높은 맥주이며 같은 맛을 내면서도 좀더 저렴한 값에 마실수 있는 벨지엄 문 Bellgium Moon 도 있다.

이외 최근 유행하기 시작한 수제맥주 (Craft Beer)들은 모두 소량생산에 맞추어져 있어 에일 방식으로만 만들어진다.

 
에일, 라거 비교 자료
https://m.blog.naver.com/PostView.nhn?blogId=thankyou85&logNo=221587561845&proxyReferer=https:%2F%2Fwww.google.com%2F

발행일: 2021-11-1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코스트코 매장서 직원 폭행한 쇼..
  캘거리 지역 비상사태 종료한다 ..
  캐나다 입국시 무조건 코로나 검..
  캐나다 오미크론 감염자 확인, ..
  앨버타 하루 10불 데이케어 지..
  홀리데이 시즌 앞두고 공급 문제..
  캘거리, 경제회복 파도 탄다. ..
  캘거리 한인회장 선거, 20년만.. +4
  앨버타도 오미크론 변이 감염자 ..
  업소탐방) 결혼 정보서비스 회사..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 한인회장 선거, 20년만.. +4
  CN드림 주최 제 2회 이민수기.. +1
  캘거리 근교 스키장 총 정리 _.. +2
  재외동포재단, 전세계 재외동포 .. +1
  앨버타 육류 가공 공장, 근무 .. +1
  앨버타 가요제 성황리에 열려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