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봄맞이 지역 대청소
올해로 51번째, 2,500명 자원봉사자들 참여
(사진 : 캘거리 헤럴드) 
지난 일요일 올해로 51번째를 맞는 연례 청소의 날이 열렸다.
길고 유난히 추웠던 겨울 끝에 2,500명 이상의 자원봉사자들이 강, 작은 개울, 200킬로미터의 오솔길에 나와 부주의한 캘거리인들이 버리고 간 쓰레기를 수거했다.
“작년에 1,400 킬로그램의 쓰레기를 수거했는데 올해도 비슷할 거 같다”고 캘거리 시의 하디 페어스가 말하며, 걷어들인 쓰레기 중에는 슬리핑 백, 모델 비행기, 쇼핑 카트와 캘거리 지역에서는 나지 않는 코코넛 같은 외래 식물 등 다양한 것들이 있었다고 전했다.
또한 그는 오솔길들과 강둑에서 수거한 쓰레기 양 때문에 캘거리인들에 대한 인상이 안 좋다고 생각하지 않는다고 첨언했다.
한편, 이 날 오후 습지보존에 힘을 쓰고 있는 단체인 Ducks Unlimited의 자원 봉사자들은 피어스 에스테이트 파크의 재건된 습지를 청소했다. 이 단체의 대변인 제넬 보드는 “불행히도 여러 사람들이 쓰레기 캔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지 몰라 내버려 이 때문에 야생동물들이 안전하지 않다”고 비난했다.
하지만 페어스는 120개 그룹들이 시 주변 여러 곳에서 쓰레기를 수거하는 등 자원봉사자들의 역할이 인상적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SAIT 졸업생과 직원 45명이 함께 한 그룹은 샌디 비치 파크의 엘보우 강의 오솔길과 제방의 쓰레기를 치워 2-30개의 쓰레기 봉투를 채웠다. 버려진 쓰레기들 중 무거운 것은 천연가스 미터기와 구리관이었다.
쓰레기 중 일부는 시의 매립장으로 옮겨졌고, 최대한 재활용을 하려고 애썼다고 페어스는 말했다. 그는 오솔길이나 강 청소에 관심있는 사람은 누구나 일년내내 할 수 있다고 언급했다. 청소 세트를 얻고자 한다면 calgary.ca/ tlckits를 방문하면 된다. (박미경 기자)


신문발행일: 2018-05-11
나도 한마디
 
기사 - 조회건수 Top60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발견..
  현행 비자의 유지 및 복구_ 한우드 ..
  앨버타 주정부 이민(PNP) 중지
  되짚어보는 캐나다 우체국 역사
  캐나다 여권 갱신 시 유의 사항
  모든것이 새롭다! 와요 한식당_업소..
  캘거리, ‘폭발적 인구 증가, 123..
  '얌얌 치킨' 드디어 캘거리 상륙!!..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을 켜지면 정비소..
  복수국적자, 18세 이전 국적포기 안..
  비자 끝난 외국 노동자들의 고뇌
  Express Entry 속보 _ 한우드 이민..
공지사항
  유료광고) 카드 결제기, ATM, P..
  공지) 최근 개편을 통해 CN드림 사..
  CN드림 창간 15주년 기념 발행인 ..
  '묻고 답하기' 게시판이 올해로 탄생..
  공지) Utata님께.. 게시판 운영 원..
  SAIT - IELTS 시험 및 준비..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