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노틀리 주수상, “UCP 정책, 앨버타를 위한 길 아니다”
“학교, 헬스 케어는 감축 대상 아냐”
(사진: 캘거리 헤럴드) 
지난 주말 에드먼튼에서 열린 NDP 전당대회에서 노틀리 주수상은 “UCP의 정책은 앨버타 시민들을 위한 길이 아니다”라고 강하게 비난하며 내년 총선에서의 승리를 다짐했다.
노틀리 주수상은 1,200여 명의 대의원들 앞에서 NDP주정부가 이루어낸 성과를 설명하며 환호를 이끌어 냈다. 그녀는 성소수자 학생들의 인권보호, 차일드 케어 정책, 경제 다각화 등의 사례를 들며 설명했다.
그녀는 “내년 총선은 NDP와 UCP의 차별성이 더욱 두드러지게 나타날 것이다. UCP의 정책은 사실상 앨버타 시민들을 위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시민들은 NDP에 표를 던질 것”이라고 밝혔다.
주수상은 “우리 NDP는 야당이 주장하는 공공서비스 감축에 강하게 반대한다. 우리는 CEO의 월급을 인상시켜 주기 위해 우리 아이들의 학교, 헬스 케어를 희생시키지 않을 것”이라고 강하게 주장했다.
노틀리 주수상은 “내년 총선의 승패는 결국 NDP와 UCP가 가진 근본적인 정치 이념에 달렸다. NDP는 모든 정책을 앨버타 시민들의 관점에서 한 발짝도 물러 나지 않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NDP 전당대회를 참관한 UCP 원내대표 제이슨 닉슨 의원은 “전당대회 내내 NDP는 제이슨 케니를 언급하며 비판에 열을 올렸다 그만큼 제이슨 케니와 UCP의 내년 총선 파괴력을 증명하는 것”이라고 해석했다. (서덕수 기자)

신문발행일: 2018-11-03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염진성 전임 한인회장 법적 책임.. +5
  반 트뤼도 연방정부 목소리 높이..
  2019년 캐나다이민 전망 - ..
  캐나다 국민들의 새해 최대 걱정..
  앨버타와 BC 주택 매매 감소 ..
  캘거리 경기 회복, 여전히 갈 ..
  아마존, 에드먼튼 레덕 카운티에..
  새해 가스값 심한 변동 예상된다
  노틀리 주수상, “2019년 파..
  2019년 캘거리 각종 수수료,..
  거세지는 캘거리 시민들의 오일,.. +1
  캘거리, 일자리는 늘었는데 구직..
댓글 달린 뉴스
  염진성 전임 한인회장 법적 책임에.. +5
  거세지는 캘거리 시민들의 오일, .. +1
  험볼트 버스 사고 일으킨 트럭 운.. +3
  배달 앱 통해 학교 점심 배달 허.. +1
  앨버타 음주 단속, 이제 음주 측.. +1
  웨스트젯 안방에 도전장 던진 플레..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