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Co-op 마리화나 판매점 문 열었다
내년까지 12개 판매점 더 문 열 것
(사진 : 짐 리에게와 Co-op 마리화나 판매점) 
슈퍼마켓 체인인 캘거리 Co-op에서 지난 24일 오후 4시 20분, SE에 첫 번째 Co-op 마리화나 판매점의 문을 열었다. 오후 4시 20분은 마리화나를 의미하는 시간으로, 판매점의 오픈은 이에 맞춰 이뤄졌으며, 8720 Macleod Trail SE에 위치한 1,400 평방피트의 넓이의 이 매장에서는 갖가지 마리화나 제품을 판매하게 된다.
그리고 44만 명의 회원을 가지고 있는 캘거리 Co-op은 다음해까지 주로 Co-op 슈퍼마켓 근처에 약 12개의 마리화나 판매점을 추가로 열기를 희망하고 있다.
캘거리 Co-op의 마리화나 수석 책임자 짐 리에게는 “Co-op의 일부 회원들은 Co-op이 마리화나 판매점의 문을 여는 것을 달가워하지는 않았으나, 많은 회원들은 마리화나 판매점을 환영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 밖에 슈퍼스토어 등을 운영하고 있는 로블로스에서도 캘거리에 마리화나 판매점 오픈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한 바 있다. 그러나 소비스와 세이프웨이는 마리화나 판매로의 사업 확장은 계획하고 있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캘거리 Co-op 마리화나 판매점은 17일에 맞춰 문을 연 2개의 판매점과 24일에 다운타운에 문을 연 Queen of Bud에 이어 도시의 4번째 마리화나 판매점이 됐다.
Queen of Bud의 CEO 애쉴리 뉴맨은 마리화나 제품 공급이 늦어지며 매장 오픈이 함께 늦어졌다면서, 제품을 배달 받은 지 2시간 만에 가게 문을 열고 영업을 시작했다고 전했다. 또한 뉴맨은 현재 매일 더 많은 양을 주문하고 있는 상황이라면서, 가장 강한 성분의 마리화나 제품이 인기가 있으나 공급이 원활하지 않다고 덧붙였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8-11-03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16
  만나봅시다) 한인 검안의 박미라.. +2
  UCP 집권하면 어떻게 달라지나..
  캐나다 이민2세의 고숙련직 취업..
  업소탐방) BC주 캠룹스 이글 ..
  여론조사로 본 NDP 재집권 가..
  연방정부 이민 시범 프로그램 구..
  NDP, 대규모 사회정책, 인프..
  남은 선거 기간 당의 모든 선거..
  앨버타 자유당, 선거 공약은 “..
  2020년부터 추가 쓰레기 비용..
  레드 디어서 CRA 세금신고 사..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 +16
  캘거리 주차비 오른다 +1
  만나봅시다) 한인 검안의 박미라 .. +2
  소록도의 산 증인을 만나다 _ 글.. +1
  위기의NDP, 총선 앞둔 여론조사.. +1
  SK주 이정순 작가, 한국문협 밴..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