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10년간 홈리스 종식 위해 4억 여불 지출
주택 제공으로 사회, 의료 비용 감소시켜야
 
지난 10년 동안 캘거리에서 홈리스 종식을 위해 4억 3천 1백만불을 사용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4억 3천 1백만불 중 90%는 주정부에서 지원한 것으로, 전체 지원비 중 절반은 500채의 영구적인 홈리스 지원 주택 건축에, 나머지는 프로그램 운영에 사용됐다. 그리고 캘거리 홈리스 연합의 전략 부회장 케빈 맥니콜은 이를 통해 인구 당 홈리스가 10년간 26% 감소했다고 강조하고 나섰다.
또한 맥니콜은 이 금액이 큰 것은 사실이지만, 당초 목표는 10년간 10억불을 투자해 홈리스 종식 목표를 달성하는 것이었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맥니콜은 “우리는 10년간 9천명을 돕고 수많은 사람들에게 거주지를 마련해 주었으며, 이 중 92%의 사람들은 1년 뒤에도 그 거주지에서 생활하는 모습을 보였다”면서, 지원금은 도시 전역의 1,600개 정부 보조 주택을 지원하는 데에도 이용됐다고 덧붙였다.
빈곤 퇴치 운동가들은 이처럼 거주지를 먼저 마련해 주는 정책은 결국 사회와 의료, 법 집행 으로 지출되는 총 비용을 감소시켜 준다고 주장하고 있다.
그리고 현재 캘거리 홈리스 연합과 협력 단체들은 오타와에서 10년간 40억불을 투자할 홈리스 전략이 캘거리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지 지켜보고 있는 상황이다. 맥니콜은 4월에 발표될 것으로 예상되는 연방정부의 결정이 앨버타의 홈리스 종식 계획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맥니콜에 의하면 불안정한 거주지에 살고 있는 이들과, 살 곳이 없는 이들을 도우려면 캘거리에는 현재 15,000채의 저소득 보조 주택이 추가로 필요한 상황이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8-02-0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미쉘 오바마, 캘거리 온다
  학생과 성관계한 교사, 함께 마..
  캘거리 시민들, 재산세 인상 불..
  캘거리 인근, 초대형 몰 여름에..
  캐나다 근무 경험 없다면 자원봉..
  지난 한주 캘거리 도로 폭설로 ..
  노틀리 주정부, B.C주 와인 ..
  캘거리 경찰, “총기 사용 불가..
  캘거리 공립학교서 점심시간에 넷..
  트랜스캐나다, 주정부와 키스톤 ..
  유치원 등록 시작, 일부는 추첨..
  1월24일 E.E. 추첨 2,7..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 조윤하 시인, 80세에 생.. +2
  심재헌 변호사 본지 상대 소송 기.. +10
  ‘스노우 파킹 밴 발동 시 차량 .. +1
  영화 '신과 함께' 1월 5일 앨.. +3
  캘거리 서래사 부처님 오신날 법회.. +1
  이해인수녀님을 만나다_박나리 (캘..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