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앨버타 2018년 최저임금 시간당 $15 확정
앨버타 레이첼 노틀리 주수상이 지금이 2018년까지 최저임금을 시간당 $15로 인상시키는 것을 확정지을 시기였다고 말했다. 이 같은 노틀리의 발언은 노동부 크리스티나 그레이 장관이 내각에서 이번 10월까지 최저임금을 지금의 $11.20에서 $12.20으로 올리고 2017년 10월에는 $13.60, 그리고 2018년 10월에 마지막으로 $15로 올리는 단계적인 인상 규제를 통과시켰다고 알린 다음 날 이뤄진 것이다. 이로써 오는 10월부터..
  빈곤층, $5.15만 내면 한 달간 버스.. 
  저소득층에게 캘거리는 최악의 도시 
  캐나다 가구 부채에 취약 
  캘거리 실업률, 캐나다 최고 수준 
  연쇄 성폭행범 방면에 캘거리 경찰 공개 .. 
  U of C, 연방 정부로부터 지원금 받는.. 
  캐나다 전자방문 허가제(eTA) 실시 
  노틀리 주수상의 자신감, “파이프라인 승.. 
  그린 카트 사용료, 1년 동안 무료 
  최저임금 인상 결정에 자영업자들 한숨 
  대학들, 캠퍼스 내 성폭력 정책 마련한다
  교육부 장관, “학교에서 개인용 컴퓨터 사용해도 좋다”
  교사 연합, 계약 만료로 주정부와 협상 돌입
  성소수자 클럽 불허 학교에는 지원금 없다
  대학생 정신 건강, 학교에서 돕는다
  캘거리 대학, 기숙사 이용하는 1년차 학생 수 기록적으로..
  앨버타, 외국인 유학생 증가 추세
  임시 외국인 노동자를 보는 불편한 시각
  앨버타 더 많은 이민자 필요해
  이민장관 ‘외국인 노동자 프로그램’ 절충안 필요
  맥컬럼 이민 장관 “이민자 늘려야”
  연방 이민부, 전 국민 상대로 이민 의견 청취
 
  맥주 페스티벌이 열린다!!
  범죄경력, 수사경력 조회서와 문제점들_조영숙의..
  터널에서 살아남기_ 설강 유장원 (캘거리 문협..
  시의회, 수돗물 불소처리 연구 없던 일로
  신용, 막 쓴다고 올라가나요?
  래프터 식스 랜치 건물, 역사 속으로 사라져
  캘거리 초대교회 창립 5주년 감사예배 드려
  송어 죽이는 선회병, 밴프 국립공원 확산
  펜타닐 등 마약성 진통제 처방 규제 강화돼야
  캐나다이민 제도 변화 - 하반기 발표를 앞두고..
업소탐방 & 특별인터뷰
캘거리 한인건강 박람회 성황리에 열려
 
  주택 침입자를 방지할 수 있는 실내장식 +2
  가을을 만지다
  한국 영화 '밀정' 캘거리 개봉했어요
  [연재칼럼] 유언장 작성의 중요성 2
  드디어 내일 (9월23일 금요일 저녁 7시) 로 다.. +4
  레드 제플린 라이브 공연의 진수
  신용카드 분실하여 재발급 받으면 자동납부하였던곳 .. +2
  (고민상담) 토론토에서 캘거리 이동 +3
  야드에 있는 잔디가 병이 걸렸습니다.
  Fence - 이웃과의 분쟁 +1
  새 랩탑에 포토샵 설치가 안되고 있습니다. 도와주.. +7
  오븐전면 불아드러 오면
 
구인.구직
팔고.사기
자동차매매
홈스테이
 자동로그인
업소록
건강/미용 건축/수리 교육 금융/회계
단체 보험/법률 부동산 서비스 자동차
스포츠/레져 식품점 언론/통신/방송 기업
여행/운송, 음식점/주점, 의료, 의류/잡화
행사안내
  10월1일2일 BMO centre에서 ..
  캘거리 순회영사업무 실시 (10월..
  OUR KIDS Private School..
  ISC: Cooking with Friends ..
  캘거리 문인협회 문학제, 10월 ..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