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거액의 기부금 받은 U of C 기업가 육성 나선다
헌터 가족 재단 이번에는 4천만 불 기부
 
기업가들을 육성하는 요람을 형성하려는 캘거리 대학교(U of C)의 계획이 조금 더 당겨지게 됐다. 이미 과거에도 큰 기부를 한 헌터 가족 재단이 또 다시 4천만 불을 기부한 덕분이다.
U of C 총장 엘리자베스 캐넌은 헌터 가족의 기부금이 총 1억 달러가 소요될 창의적 기업 활동 센터를 지을 수 있게 할 것이라면서, 이 곳을 통해 “기업가적 사고를 위한 기술과 지식을 전달할 수 있게 된다”고 전했다.
헌터 가족 재단의 이름을 딴 Hunter Hub for Entrepreneurial Thinking은 올 가을 임시 장소에 문을 열게 되며, 건물은 향후 4년에 걸쳐 지어질 예정이다.
또한 캐넌은 캘거리가 불황인 상황에서 적시에 전달된 헌터 가족 재단의 기부금은 전공을 막론하고 대학교에 재학 중인 모든 학생들의 경험을 변화시킬 수 있다면서, 이 같은 노력으로 경제의 다양성과 회복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오일 및 가스 사업으로 수익을 올리고 있는 헌터 가족 재단은 이미 4년 전, 5백만 불을 기부해 Haskayne 경영 대학 설립에 이바지 한 바 있다. 재단의 이사 다이엔 헌터는 이번 기부금이 캘거리와 앨버타의 미래에 밑받침이 될 것이라면서, “변화를 위해 우리 사회에 투자를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리고 그녀는 “캐나다 최고의 연구 기관 중 하나인 U of C는 우리 사회의 기업적이고 혁명적 분위기를 주도하고 있다. 그리고 U of C에 주어진 기부금이 다음 세대가 우리의 도시와 주, 나아가 세계의 미래를 활성화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헌터 가족 재단의 기부금은 대학교 역사상 가장 큰 액수 중 하나이며, 지금껏 가장 큰 기부금 금액은 3년 전 커밍 가족이 기부한 1억 불이다. 그리고 이 기부금으로는 Cumming 의과 대학이 세워졌으며, 이 같은 거액의 기부금으로 U of C는 2022년에 이르러서는 국내 5위 안에 드는 연구 대학으로 거듭나기를 기대하고 있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7-06-0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산산이 부서진 캐나다 드림 _ ..
  앨버타 노동법규, 30년 만에 ..
  캘거리 한인천주교회에서 릴레이 ..
  캘거리 시, 파노라마 힐 공원 ..
  쿠트네이 국립공원, 곰 출몰 지..
  캘거리 시, “민들레 제초제 뿌..
  토네이도 시즌 시작, 주의보 발..
  음식물 쓰레기 수거 그린카트 배..
  대마초 합법화 앞두고 고용주들 ..
  재산세 인상에 충격, “집을 떠..
  캘거리 센트럴 도서관, 예정보다..
  우체국 노조, "가정배달 시스템..
댓글 달린 뉴스
  배우자 초청 이민 조건부 영주권 .. +5
  캘거리 교육청 학생 수 천 명, .. +3
  무엇을 먹지 말아야 하나 - 육식.. +1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 +12
  만나봅시다) 캘거리 한인연합교회 .. +7
  독서토론 북카페 - 책을 읽는 새..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