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SW 간선급행버스 프로젝트 계획대로 진행
시의원 파카스의 중단 시도, 시의회에서 기각
(사진 : 프로젝트 1단계 공사 현장) 
캘거리 SW의 간선급행버스(Bus Rapid Transit, BRT)의 다음 단계를 중단시켜 비용과 절차를 검토할 시간을 가져야 한다는 신참 시의원 제로미 파카스의 발의가 시의회에서 기각됐다.
이 BRT 프로젝트는 이미 지난해 6월 시의회에서 허가되었기 때문에 중단을 위해서는 10표 이상이 필요했으나, 파카스와 션 추, 조 매글리오카 등 3명만 중단에 찬성표를 던지고 11명이 반대를 표시해 프로젝트가 이어지게 됐다. 파카스와 뜻을 함께했던 다이앤 콜리-우르크하트 의원은 회의에 불참했다.
이 같은 파카스의 주장에 상당수의 시의원들은 이미 심사숙고하여 결정된 문제를 다시 고려하는 것은 앞으로 같은 추세를 만들어 낼 수 있다며 불만을 표시하고 나섰다. Ward 14의 피터 드몽 의원은 “이 프로젝트는 앞에서, 옆에서, 뒤에서 모든 측면에서 검토됐다. 우리는 6개월에서 1년마다 한 번씩 SW BRT 문제를 논의하고 있는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그리고 최근 캘거리 나히드 넨시 시장은 BRT 프로젝트 지연은 “끔직한 아이디어”라고 밝혔으며, 후에 “내가 이번 발의를 불쾌하게 받아들이는 이유를 생각해 보니, 이는 내가 이 프로젝트를 지지하고 있기 때문이 아니라, 발의 내용이 시의원들이 제대로 일처리를 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강하게 불만을 표시하고 나섰다.
마운트 로열 대학교 학생 대표들도 시의회에 서신을 보내 프로젝트가 또 지연된다면 학생들은 상당한 실망과 불편을 겪을 것이라고 전하기도 했다.
투표 이후, Ward 11 파카스 의원은 시의원들이 프로젝트로 영향을 받는 수많은 시민들의 의견을 묵살했다면서 실망을 표시하고, 이 프로젝트가 단계별로 예산에 맞게 진행되는지 세심히 살피겠다고 말했다.
22km의 길이의 BRT 프로젝트는 캘거리시의 30년 교통 계획의 일부로, 완성되면 다운타운에서 마운트 로열 대학교와 록키뷰 종합병원, Woodlands 지역까지 사람들을 버스로 실어 나를 수 있게 된다. 그리고 이번에 파카스와 콜르-우르크하트가 중단을 요청했던 2단계는 글렌모어 트레일 남쪽부터 우드바인까지의 구간이며, 여기에는 록키뷰 종합병원 앞의 버스 전용 차선과 90 Ave. 와 14 St. SW의 지하 버스 터널, 2개의 보행자 다리, 우드바인 근처의 버스 종점 등이 포함된다.
그리고 이 프로젝트가 2011년에 허가될 당시만 해도 비용은 4천만 불로 예상됐으나, 이후 이는 5,700만불에서 6,560만불로 늘어난 상태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7-11-17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올 겨울, 혹독하게 춥다
  캐나다인 88%가 집값 걱정 8..
  낮은 비용과 높은 생산, 캐나다..
  웨스트 캐나다 고등학교 구타 사..
  12월을 유쾌하게 열 범죄오락 .. +1
  앨버타 마리화나 온라인 판매는 ..
  내년 초 앨버타 치과 진료비 가..
  앨버타, 마리화나 판매점 개수 ..
  캘거리 시의회의 고민, “세수는..
  캘거리 SW 간선급행버스 프로젝..
  2018 E.E.(Express En..
  경제 성장, 일자리는 아직?
댓글 달린 뉴스
  심재헌 변호사 본지 상대 소송 기.. +9
  손빨래를 하다 _ 박나리 (캘거.. +2
  업소 탐방) 캘거리에 한국식 팥.. +1
  12월을 유쾌하게 열 범죄오락 영.. +1
  주유소 도둑 막기 위한 선불제 시.. +1
  캘거리 한인 패밀리 닥터 브라이언..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