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노동조합과 법 _ 약속의 땅 가나안 2-20
Mica Creek (BC주 레벨스톡 부근에 있는 강)발전소 현장에서 내가 매일 같이 하는 일은 Field Engineer로부터 보내오는 보고서를 보고 공사 진행 현황을 파악하고 얼마 만큼 공사가 진행되었는지를 계산한다. 그러나 사무실에 앉아서 보고서만 보고 일을 처리하는데는 한계가 있어서 일 주일에..
신문발행일: 2007-02-18
천국과 지옥 _ 약속의 땅 가나안 2-19
요즘 캐나다에 이민 오는 분들은 대부분 투자 이민으로 오고 있다. 자금도 많이 가지고 오고 또 이 곳의 많은 정보를 접하고 현지 답사까지 하고 오기 때문에 캐나다에 정착하는데 큰 문제가 없는 것 같다. 내가 캐나다에 올때 (1968년)에는 사전에 아무 정보도 없이 무일푼이다 시..
신문발행일: 2007-02-11
참 민주국가란? 약속의 땅 가나안 2-18
1969년 서울에 사시는 큰 누님으로 부터 전화를 받았다. 중학교에 다니는 아들이 크면 유학을 보낼려고 계획하고 있었는데 동생이 캐나다에 있으니 아들이 클 때까지 기다릴것 없이 지금 캐나다에 보내서 공부를 하게 하면 어떨까 해서 알아봤더니 캐나다 교육청에서 조카 아이를 학생으로 받..
신문발행일: 2007-02-02
처음 집을 장만하였을때..._약속의 땅 가나안 2부 17편
1971년 10월에 우리는 처음으로 새집을 Penbrook Medow 에 장만을 했다. 누구나 때가 되면 집을 장만하는 것이니 별로 특이할 만한 것은 못되지만 집을 사게 된 동기가 재미 있다고 생각되어 몇자 적어보고자 한다. 1970년 1월 어느 토요일에 할일도 없고 바깥은 추워서 나갈 수..
신문발행일: 2007-02-02
암탉이 울면 _ 약속의 땅 가나안 2편 16
암탉이 울면 집안이 망한다는 옛말이 있다. 요즘은 잘 쓰지 않는 말이 되었지만 한동안 이 말이 홍수처럼 쏟아져 나온적이 있었다. 1960년에 4.19 혁명으로 자유당 정권이 무너지고 이 기붕씨 가족이 몰락하면서 박 마리아에 대해 그렇게 폄하하는 말을 신문과 방송을 통해 발표를 한..
신문발행일: 2007-01-21
오 해 _ 약속의 땅 가나안 2편 15
나의 친구 밥(Bob)이 기르는 개는 독일산 세파드이다. 그가 개에게 들이는 정성은 자식에게 들이는 것에 비해 부족함이 없다. 개도 주인의 정성에 보답이라도 하려는 듯 충성스럽게 복종하고 따른다. 그런데 하루는 그 개가 밥을 먹고 있는데 개밥 그릇에 생선가시가 들어 있었다. 그것을 ..
신문발행일: 2007-01-18
부전 자전_약속의 땅 가나안 2부 14
하나님께서 내 슬하에 아들 둘을 허락하셨다. 큰 아들의 이름은 형석(David)이고 작은 아들의 이름은 홍석(Peter)이다. 두 아들 다 말씀 안에서 바르게 잘 자라 주어서 하나님께 감사드린다. 둘째 아들 홍석이가 세 살정도 되었을 때로 기억된다. 하루는 홍석이가 잘못을 해서 매를 들..
신문발행일: 2007-01-08
믿는 자의 죽음 _약속의 땅 가나안 2편 13
나는 무서움을 많이 타는 아이였다. 특별히 죽음에 대해서는 더욱 그러했다. 죽음이 무엇인지도 잘 모르면서 무서워 했다. 초등학교 다닐 때 학교 가는 길에서 상가 집 앞에 상여를 볼때가 있다. 나는 상여가 무서워서 보이지 않는 곳으로 돌아가곤 했다. 하나님을 믿은 다음부터는 사람..
신문발행일: 2007-01-08
구 원 _ 약속의 땅 가나안 2부 12편
옛날에는 구원파라는 말을 들어 본적이 없었는데 얼마전부터 캐나다에도 구원파 바람이 불어와서 기성 교인들을 혼돈시키고 있다. 왜 기성 교인들이 혼돈하는가를 대화 형식으로 설명해 보고자 한다. 선생님은 교회나가십니까? 네! 언제부터 나가셨나요? 저는 모태 신앙으로 어려서는 어머니 손을..
신문발행일: 2006-12-27
통역에 얽힌 이야기 _ 약속의 땅 가나안 2부 11편
6.25 전쟁 이후에 아이젠 하워 미국 대통령이 한국에 처음 방문했을때 일이다. 아이젠 하워 대통령의 통역을 맡은 사람은 미국에서 온 의료 선교사였다. 이 분은 미국 사람이면서 한국 사람 보다 더 한국말을 잘한다는 분이다. 소문대로 통역을 아주 잘 했는데 중간에서 ‘인민군이 남침 했을..
신문발행일: 2006-12-27
41 42 43 44 45 46 47 48 49 50
 
기사 - 조회건수 Top60
  되짚어보는 캐나다 우체국 역사
  현행 비자의 유지 및 복구_ 한우드 ..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발견..
  앨버타 주정부 이민(PNP) 중지
  모든것이 새롭다! 와요 한식당_업소..
  캐나다 여권 갱신 시 유의 사항
  캘거리, ‘폭발적 인구 증가, 123..
  '얌얌 치킨' 드디어 캘거리 상륙!!..
  복수국적자, 18세 이전 국적포기 안..
  비자 끝난 외국 노동자들의 고뇌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을 켜지면 정비소..
  Express Entry 속보 _ 한우드 이민..
공지사항
  '묻고 답하기' 게시판이 올해로 탄생..
  공지) Utata님께.. 게시판 운영 원..
  공지) 묻고 답하기 게시판에도 조회건..
  공지) 묻고 답하기 게시판에도 조회건..
  CN드림 - 캐나다 한인언론사 웹사이..
  광고) TouchCash Inc. ATM &..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