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캐나다이민…? 망설이는 분들에게 _ 한우드 이민 칼럼 (215)
한국에 살면서 한번 쯤 이민을 생각하는 이유는 다양합니다. 지나친 경쟁, 과도한 사교육비, 갑질시비…등등 사람들이 평상심을 갖고 살아가기에 참 쉽지않은 환경입니다.최근에는 날씨까지 한 몫을 하는 것 같습니다. 바로 여름이 너무 더워지고 있다는 점과 ..
신문발행일: 2019-05-17
자국을 탈출하는 백만장자들
요하네스버그에 본사를 두고 있는 뉴월드 웰스(New World Wealth)에 따르면 작년에 약 1십만 8천 명의 부자들이 자국을 떠나 타국으로 이주했는데 이는 전년도에 비해 14퍼센트 증가한 것이며 2013년에 비해 두 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부자들의 행선지는 호주와 미국, 캐나다로 중국과 ..
신문발행일: 2019-05-10
연방 보수당 이민 정책_ 럼펠 의원 "우리는 중도를 걷겠다"
야당인 연방 보수당(이하 보수당) 이민 담당 미셀 럼펠(Michelle Rempel) 하원의원은 양극화 되는 이민정책에서 상식적인 접근하겠다면서 캐나다 이민정책이 "말 없이 조용히 효율적으로" 운영되기 바란다고 말했다. 이는 보수당이 난민문제에 대해 강경한 태..
신문발행일: 2019-05-10
캐나다이민에 유리한 직종 - 주정부 Express Entry의 경우 _ 한우드 이민 칼럼 ..
캐나다 영주권을 받으려면, 숙련직 경력을 전제로 Express Entry 를 통한 넓은 길이 열려 있습니다. 그러나 EE 의 합격점이 일반인들이 접근하기에는 높고 특히 언어 부문에서 고득점을 하지 않고는 합격점에 도달하기 어려운 것이 현실입니다.이같은 상황에..
신문발행일: 2019-05-03
주정부이민의 새로운 기회 - 주정부 Express Entry와 최근 경향 _ 한우드 이민 ..
캐나다이민제도에서 주정부이민이 차지하는 비중과 중요성은 시간이 지날수록 더해지고 있습니다.이같은 양상은 캐나다이민성이 발표한 2019~2021년 캐나다이민3개년 계획안에서도 잘 확인되는데, 2019년 목표치 61,000명이 2021년 71,300명으..
신문발행일: 2019-04-19
캐나다 이민2세의 고숙련직 취업 - 캐나다통계청 분석결과 _ 한우드 이민 칼럼 (..
한국을 포함한 동남아시아권 국가 출신 부모들의 높은 교육열은 유명합니다. 특히 이민 초기는 새로운 사회에 적응하기 위해 어려움을 겪기 마련임에도 오히려 이 기간에 더욱 자녀들의 교육에 많은 투자와 노력을 쏟는 것 같습니다.최근 발표된 전문가들의 캐나..
신문발행일: 2019-04-05
연방정부 이민 시범 프로그램 구상
이번에 발표된 연방정부 예산에 만성적 인력부족에 시달리는 농, 축산업의 만성적 인력부족을 해소하기 위한 3년 기한의 시범 프로그램이 포함되어 있음이 밝혀졌다.이 프로그램의 구체적 내용은 발표되지 않았으나 필요한 노동력을 확보해 수출 목표를 달성하는 ..
신문발행일: 2019-03-29
앨버타주에도 사업이민이 도입될 것인가? - 최근 움직임과 전망_ 한우드 이민 칼럼..
필자가 앨버타주에서 이민업무를 하면서 도무지 이해할 수 없는 것이 주정부사업이민이 없는 점입니다. 앨버타주는 농업에 한해 사업이민을 받고 있고 그나마 연간 심사 건수가 몇건에 불과하니 앨버타주 사업이민은 없는 것이나 마찬가지입니다.왜 앨버타주에는 사..
신문발행일: 2019-03-22
캐나다와 미국의 사업이민 _ 한우드 이민 칼럼 (210)
세계 여러 나라에 두루 퍼져 있는 벤처사업가들은 자신들의 아이디어를 어느 나라에서 사업화할 지에 대해 폭넓은 선택이 주어집니다. 한편 각 나라들은 이들을 자국내에 유치하려고 경쟁합니다. 여러나라들이 이들에 촛점을 맞춘 다양한 비자 및 이민제도와 프로..
신문발행일: 2019-03-08
잃어버린 캐나다 국적_ 두 딸의 법적 지위를 찾기 위해 투쟁하는 모정
빅토리아 마루야마는 홍콩에서 태어났다. 아버지가 캐나다 국적이므로 태어날 때부터 캐나다 시민이었다. 한살 때 가족들이 캐나다로 이사왔다. 마루야마는 에드몬턴에서 자랐다. 22살 때 영어를 가르치기 위해 일본으로 갔다. 일본에서 아이 아버지를 만났다...
신문발행일: 2019-03-01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반 친구 괴롭힘에 자살한 9세 ..
  캐나다이민에 유리한 직종 - 주..
  캘거리 모녀 살해사건, 아직 증.. +1
  자국을 탈출하는 백만장자들
  시의 과도한 단속에 뿔난 캘거리..
  오일 타운 올즈, 마리화나 타운..
  이민자 가정 주택으로 재산증식
  제이슨 케니, 노틀리 주수상, ..
  케니 주수상, 트뤼도 총리와 회..
  UCP 제이슨 케니 주정부 공식..
  4월 주택 판매 움직임 늘어
  트랜스마운틴 확장 프로젝트 승인..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 +21
  나의 꿈이 이루어 지던 날 +1
  유인형 컬럼_2) 안주인의 날 +1
  캘거리 모녀 살해사건, 아직 증거.. +1
  만나봅시다) 피아니스트 김미현 +1
  미세먼지 _ 목향 이 명희(캐나다..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