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코로나19 확산 기간 중 캐나다비자 - 방문, 학업, 취업 신분 연장하기_ 한우드..
캐나다내에도 코로나 바이러스가 본격적으로 확산되고 있습니다. 지난 며칠간 캐나다 정부는 국경 폐쇄, 여행금지, 공공기관 및 학교 폐쇄 등의 전격적인 조치를 단행하였습니다. 이 같은 정부의 조치는 사태의 심각성을 잘 반영하고 있습니다.캐나다에 방문, ..
신문발행일: 2020-03-26
2019년 캐나다 신규이민자 유입현황_현황과 분석_한우드 이민 칼럼 (233)
지난 2월초 캐나다이민성은 2019년 캐나다이민 현황을 발표하였습니다.몇가지 눈에 띄는 현상을 발견할 수 있는데요...첫째는 인도출신 이민자의 급증입니다. 2019년 한해 캐나다 영주권자 총 341,180명 중에 인도출신자의 숫자가 85,585명으로..
신문발행일: 2020-03-05
캐나다이민과 소도시 정착_Soft Landing to Canada_한우드 이민 칼럼 (232)
캐나다 정부는 지난 20여년 동안 이민자들이 대도시를 벗어난 외곽지역에 정착하도록 장려해 왔습니다.이를 위한 캐나다의 대표적인 영주권 프로그램은 주정부이민(PNP: Provincial Nominee Program)입니다. 한편 연방 Express Entry의 합격점이 여전히 ..
신문발행일: 2020-02-20
캐나다 이민시스템 - 강점과 그 이유 _한우드 이민 칼럼 (231)
인구노령화와 저출산은 서방 선진국들의 경제발전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공통적인 문제입니다. 캐나다 역시 예외는 아닙니다.이같은 상황을 타개하기 위한 가장 현실적인 방안은 이민입니다. 영주권까지는 아니더라도 최소한 외국인 노동자들에 대한 단기 취업비자를..
신문발행일: 2020-02-06
신규 이민자들 건설계통에서 경력 쌓기 원해, 자선단체에서 기초 교육
에드먼턴의 한 자선단체는 수요일 신규 이민자들이 건설업에 대한 호기심과 흥미를 갖도록 하기 위해 첫 행사를 열었다."미래를 위해서는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이번 훈련에 관심이 있다." 2년 반 전 에티오피아에서 에드먼턴으로 이주한 기자체프 체지는 매일..
신문발행일: 2020-01-30
온타리오 주정부이민 (OINP)_한우드 이민칼럼(230)
온타리오주는 캐나다의 중심이 되는 주입니다. 한국의 경기도와 같은 위치를 차지한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인구만 보아도 캐나다 전인구의 절반에 조금 못 미치는 수가 온타리오에 거주합니다. 연방수도인 오타와가 있고 주도인 토론토는 캐나다 최대 도시입니다..
신문발행일: 2020-01-23
2020년 캐나다 이민 전망 _ 한우드 이민칼럼 (229)
2020년 새 날이 밝았습니다. 새로운 10년이 시작되면서 이 기간동안 수백만명의 이민자들이 캐나다땅을 밟을 것으로 예상됩니다. 올 한 해 캐나다이민정책은 어떤 변화가 있을지 살펴 보겠습니다.3개년 이민 목표수치 증가캐나다정부는 2017년 이래 해마..
신문발행일: 2020-01-09
이민자 캐나다 인구증가 중요한 요소...인구증가로 경제성장 견인
이민자와 비 영주 거주자가 지난 몇 년 동안 캐나다의 경제 성장을 뒷받침하는 주요 두 가지 동인이 되었으며, 분석가들은 이것이 루니 강세로 이어졌다고 보고 있다.전 세계적인 저금리 시대에 외환 딜러는 다른 곳으로 눈을 돌려야 하는데 캐나다 인구증가고..
신문발행일: 2019-12-26
캐나다 워킹홀리데이 활용하기-영주권까지 받을 수 있을까? _ 한우드 이민칼럼 (2..
캐나다에는 매년4천명이 넘는 한국의 젊은이들이 워킹홀리데이로 입국합니다. 이들에게는 1년 기간의 취업비자가 주어지는데, 짧은 감이 있기는 하지만 활용하기에 따라서는 이 기간중 영주권까지 진행할 수 있는 길이 열려 있습니다. 즉 주정부이민을 통한 방안..
신문발행일: 2019-12-12
유학후 이민의 장단점 _ 한우드 이민칼럼 (227)
캐나다내 이민컨설팅 사무실에서는 이틀에 한번꼴로 유학온 분들의 전화 상담을 받게 됩니다. 대개는 밴쿠버, 토론토, 몬트리올 등 캐나다내 대도시에 유학 중이거나 막 마친 분들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겠는데 어떻게 하면 좋겠냐는 하소연입니다.이분들에게 ..
신문발행일: 2019-11-28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속보20) 비상소득지원 프로그램..
  속보19) 실직, 격리 근로자에..
  속보11) 캘거리, 비상사태 선.. +2
  속보1) 앨버타도 결국 환자 발..
  속보13) 영세업체들 타격 심각.. +2
  속보3) 재스퍼 호텔 직원 4명.. +6
  속보5) 앨버타 확진자 23명..
  속보9) 한 시민, 진단 검사 ..
  속보2) 앨버타 확진자 2명, ..
  속보6) 캘거리 데이케어, 코로..
  속보10) 학교, 데이케어 무기..
  속보18) 캘거리 시, 유틸리비..
댓글 달린 뉴스
  속보23) 벌금 1천불에서 최고 .. +2
  속보13) 영세업체들 타격 심각,.. +2
  속보15) 앨버타 첫 사망 환자 .. +1
  엔카나(Encana) 캘거리에서 미국.. +1
  임페리얼 오일회사 본사 캘거리로 .. +1
  속보11) 캘거리, 비상사태 선언.. +2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