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대한민국 오늘과 내일_이해찬 국무총리 연설내용 요약
이것은 지난 2005년 6/3일 서울 국무총리 공관에서 있었던 재외동포기자단들과의 간담회중 발표한 이해찬 국무총리(사진)의 연설 내용이다. 이 연설에는 대한민국의 현재와 미래가 일목요연하게 잘 함축되어 있어 앨버타주 동포들과 함께 나누고자 글로 옮겨..
기사 등록일: 2005-07-03
해외 이주 이사짐 A~Z
1. 업체 선정우선 저렴하면서도 믿을만한곳을 찾는곳이 중요합니다. 그러나 CBM당 가격이 싸다고 해서 반드시 최종적으로 지불해야 할 비용이 싼 것은 아니므로 주의하셔야 하며, 또한 업체마다 가격도 천차만별이고 부피계산방법도 CBM이 아닌 다른 방법을 사용하는 곳도 있어 업체 선택시 어..
기사 등록일: 2003-06-27
이민자 해외 출생 자녀도 캐나다 시민권 물려받는다 - 연방 정부, ‘2세대 컷..
부모는 자녀 출생 전 3년간 캐나다 의무 체류해야 자격 2009년 이후 해외에서 출생한 자녀, 자동 시민권 부여해외에서 태어난 캐나다 시민권자가 자녀를 해외에서 출산할 경우 자동으로 시민권을 물려줄 수 없다는 ‘2세대 컷오프’ 제도가 사라진다.주로 ..
기사 등록일: 2024-05-23
캐나다 소수민족 절반 이상, 인종차별 경험 - 66%가 인종과 피부색으로 차별..
캐나다에 거주하는 15세 이상의 3명 중 1명은 어떤 형태로든 차별과 부당한 대우를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캐나다 통계청은 2021년부터 2024년까지를 집계한 인종차별 경험 보고서를 발간했다. 이에 따르면 소수민족의 경우 절반 이상(51%)이 이같..
기사 등록일: 2024-05-23
취업비자와 유학생 영주권 취득 아직은… 작년 비자 발급 vs 영주권 취득, 취업..
캐나다 이민부가 취업비자 또는 유학생 비자로 캐나다에 머물고 있는 임시 거주자들에게 영주권 취득 기회를 좀더 확대하겠다고 밝힌 가운데 지난해 이들에게 발급된 영주권은 소수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이민부가 최근 공개한 데이터에 따르면, Internatio..
기사 등록일: 2024-05-21
추방 위기 PEI 인도 학생 수백명 거리 시위… 왜?
캐나다 프린스 에드워드 아일랜드(PEI) 지역의 인도 학생들이 추방 위기에 처했다. 주정부가 졸업 후 취업에 관한 규정을 바꿔 취업 허가를 받을 수 없기 때문이다. PEI 인도 학생 2백여 명은 16일 샬럿타운(Charlottetown)에서 거리 행진을 벌이며..
기사 등록일: 2024-05-17
캐나다 이민 커트라인 점수 크게 높아져 - CRS 점수, 올들어 급등…대부분이..
캐나다 영주권을 받기 위해 취득해야 하는 이민 종합 점수(CRS : Comprehensive Ranking System)가 올해 크게 상향 조정됐다. 이민 관계자에 따르면 대학원 취업 허가를 갖고 있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이 기준을 충족시키지 못한다고 한다. 이민 벽이 ..
기사 등록일: 2024-05-15
연방 이민 자금 증명액 인상 - 싱글 이민 신청자 6.6% 인상…4인 가족 6..
캐나다 이민부(IRCC)는 연방 신속 이민(Express Entry)에 대한 새로운 자금 증명 요구 조건을 발표했다. 인상된 자금 증명은 5월 28일부터 적용된다.자금 증명은 자신과 가족을 부양할 수 있음을 재정적으로 증명하는 것으로 해당 자금에 대한 서면 ..
기사 등록일: 2024-05-13
캐나다 임시 거주자, 영주권 취득 기회 많아지나 - 마크 밀러 이민장관, 주정..
취업비자로 일하고 있는 임시 거주자들에게 캐나다 영주권 취득 기회가 좀더 많아질 전망이다.마크 밀러 이민장관은 임시 거주자를 줄이는 방법의 하나로 이들에게 영주권을 발급하는 방안을 제안했다. 이에 주정부 이민 장관들은 이를 위해 주정부이민(PNP)를..
기사 등록일: 2024-05-11
캐나다, TFWP 위반 업체 처벌 강화 - 규정 위반 한인 업체들, 벌금액 모..
캐나다의 임시직 외국인 근로자 프로그램(TFWP) 규정을 위반하는 캐나다 고용주에 대한 처벌이 한층 강화됐다.캐나다 고용사회개발부(ESDC)에 따르면, 올들어 4월말까지 TFWP 규정을 준수하지 않아 행정명령을 받은 곳은 총 61개 업체인데 이들에게..
기사 등록일: 2024-05-07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CN 주말 단신) 파리바게뜨 ..
  캐나다 생활수준 40년 만에 최..
  식사 후 대장균 감염, 캘거리 ..
  앨버타 소방관, 베네핏 없이 시..
  캘거리 스토니 트레일 충돌 사고..
  캐나다 이민 커트라인 점수 크게..
  캘거리 초호화 부동산 시장이 뜨..
  스탬피드, 올해 5백만 달러 손..
  (1보) 포트 맥머레이 산불로 ..
  주택 착공, 2023년에 사상 ..
댓글 달린 뉴스
  주정부, 지자체 비난 쏟아지자 .. +1
  세종 오케스트라 정기 연주회 열.. +1
  주정부, 여성 건강 및 유아 생.. +1
  요즘은 이심(E-Sim)이 대세... +1
  에드먼튼 대 밴쿠버, 플레이오프.. +1
  캘거리 시의회, “학교 앞 과속..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