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부동산, 올해도 회복 어려워 - 12월 매매, 10년 평균보다 15% 감소
캘거리 부동산 시장 침체가 지난해에도 계속 이어졌다. 2016년을 마무리하는 12월의 매매 건수는 1,100건으로 최근 10년 동안의 12월 평균보다 15%나 감소하기도 했다. 캘거리 부동산 연합(CREB)에서 발표한 2016년 MLS 매매건수는 ..
신문발행일: 2017-01-06
내년 전국적으로 주택 가격 하락할 듯 - 모기지 규제 강화 탓, 10년 만에 하락..
캐나다 부동산 중개인 협회(CREA)에서 연방 정부의 모기지 규제 강화로 인해 내년에는 전국적 주택 가격 하락이 예측된다고 발표했다. CREA는 지난 15일, 2016년의 전국 주택 판매는 역대 최고이자 전년대비 6.2% 늘어난 536,700건, 평균 판매가 역시 역대 최고가인 $48..
신문발행일: 2016-12-23
캘거리 공시지가 조사 3년마다 이뤄져야
캘거리 시의원 와드 수더랜드가 재산세 과세를 위해 매년 공시지가 조사를 실시하는 대신, 이를 3년에 한번으로 변경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나섰다. 이는 한 보고서에서 캘거리가 국내에서 가장 높은 재산세를 내야하는 도시 중 하나라는 사실이 밝혀진 이후이다..
신문발행일: 2016-12-23
트뤼도 총리, “파이프라인 반대, 법 테두리 안에서” “일부 원주민 부족, 반대할..
지난 화요일 저스틴 트뤼도 총리가 68억 달러 규모의 트랜스 마운틴 파이프라인 승인 이후 B.C주를 처음으로 방문해 파이프라인 승인의 배경과 추진에 대해 설명하며 B.C주민들의 이해를 구했다. 연방정부의 파이프라인 승인 이후 거세게 일고 있는 반대 ..
신문발행일: 2016-12-23
B.C주, 생애 첫 주택구매자 보조금 지원 - 주택 가격 버블 및 가계 부채 악화..
캐나다에서 가장 뜨거운 부동산 시장인 B.C주가 내년 1월 16일부터 ‘생애 첫 주택 구입자 보조금 지원 정책’을 시행하면서 부동산 시장 과열을 초래하는 것이 아니냐는 우려가 일고 있다. B.C주정부는 생애 첫 주택구입자에게 주택 가격의 5% 또는 최대 37,500달러까지 지원한다고 ..
신문발행일: 2016-12-23
오일 업계 2020년까지 일자리 3,400개 추가, 확장보다 유지, 관리 및 운영..
유가 하락으로 캐나다 오일 업계의 대량 해고가 수년간 이어진 끝에, 2020년까지 업계에 3,400개의 일자리가 추가될 수 있다는 예측이 발표됐다.인폼(Enform)의 오일 산업 노동시장 정보부서 보고서에 의하면, 오일 업계 종사자는 향후 4년간 6%, 즉 3,400명 늘어난 67,200..
신문발행일: 2016-12-23
캐나다인 파이프라인 프로젝트 지지, 반대보다 찬성이 더 많아
인터넷 여론조사업체 앵거스 리드가 최근 발표한 여론조사 결과에 의하면 캐나다인은 파이프라인 프로젝트를 반대하는 비율보다 찬성하는 비율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트란스 마운틴 파이프라인의 경우 반대의 목소리가 높지만 반대보다는 찬성하는 비율이 더 ..
신문발행일: 2016-12-23
봄바르디에 항공 최악 상황 모면, 자구노력에 더해 유리한 환경 맞아
퀘벡에 본사를 둔 봉바르디에(Bombardier) 항공이 최악의 상태를 벗어나 2017년에는 지출이 줄고 수입, 수익이 늘어날 것이라고 회사 최고위층이 지난 목요일 뉴욕에서 투자가들에게 설명했다. 봉바르디에는 회사 경영위기가 심화되자 작년 초 알랑 벨마(A..
신문발행일: 2016-12-23
파이프라인 기업들, 캐나다의 M&A 활성화
캐나다 기업들이 연관된 인수 및 합병이 파이프라인 기업들의 활동에 힘입어 2016년에 지난 9년 중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부채를 포함해 미화 428억 불 가치의 블록버스터급 합병인 엔브리지와 스펙트라 에너지의 합병은 12월 18일까지 기록된 캐나다 에너지 업계의 ..
신문발행일: 2016-12-23
내년 한해 앨버타의 일자리 회복 어렵다, 일자리 창출 없는 경제적 성장의 ‘모순..
2016년에 이어 2017년에도 일자리 회복은 앨버타, 그리고 캘거리가 넘어야 할 가장 어려운 장애물일지도 모른다. 앨버타 전역에 걸쳐 지난 2년간의 경제적 혼란이 사그라들고 있는 희망적 요소들이 나타나고 있지만, 사라진 일자리들이 다시 회복될 것이라는 명백한 지표들은 어디에도 찾아볼..
신문발행일: 2016-12-23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난민 너무 많이 받아들인다.. 수용..
  탄소세 시행 두 달, 앨버타 시민들..
  경기 침체 서서히 끝이 보이나? -..
  만나봅시다) 캘거리 한인연합교회 조..
  미국 석유 시장에 대한 의존도 줄이..
  LED 전구 교체 신청자 폭주 _ ..
  앨버타 12학년 내신 점수 부풀리기..
  창립 40주년 맞는 캘거리 이민자 ..
  차를 새로 살 때 기억해야 할 것들
  급증하는 인종차별, 주정부 대책 마..
  난민 학생 등록에 바빠진 캘거리 교..
  노틀리 주정부, ‘탄소세 넘어 민생..
댓글 달린 뉴스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 +11
  독서토론 북카페 - 책을 읽는 새.. +1
  삼층 세계관이 기독교 신학에 미친.. +4
  <명수는 12살>과 <응답하라 1.. +4
  앨버타, 경제 회복 이미 시작 됐.. +1
  캐나다 이민생활 10년째를 맞이하..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