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U of C, “코너 뉴로터, 퇴학 조치할 근거 없다”
U of C와 캘거리 시민 사회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코너 뉴로터 사태에 대해 U of C가 “현재로선 퇴학 조치를 할 수 있는 근거가 없다”라고 밝혀 사태가 일파만파로 커질 전망이다. U of C 드루 마샬 교무처장은 지난 주 목요일 학교측의 공식 입장..
신문발행일: 2018-01-19
U of C, 뉴로터에 학기말까지 등교 금지 조치
U of C, “타 학교 사례 수집 시행, 차후 대안 마련 검토” 지난 주 목요일 U of C가 성범죄자 코너 뉴로터에 대한 퇴학 조치를 하지 않겠다는 공식 발표 이후 U of C를 비난하는 목소리가 더욱 거세지자 다음날 학교 측은 학기가 종료되는 4월말..
신문발행일: 2018-01-19
에드먼튼 가톨릭 교사, 문자 메시지로 징계
에드먼튼 가톨릭 학교 교사가 자신이 가르치는 학교가 아닌 다른 학교에 재학 중인 남학생에게 보낸 문자 메시지로 인해 서면 징계를 받게 됐다. 앨버타 교사 연합에서는 교사 에드위나 슈베데를 학생의 존엄성 무시와, 선생으로써의 자리에서 학생의 상황을 고려하지 못하고 존중하지 못한 것 등 ..
신문발행일: 2018-01-19
청소년 정신건강 문제, 십년 새 130% 증가
일선 교장들, “학생 심리상담 위한 주정부 자금 지원 절실” 청소년들 사이에서 급증하고 있는 정신 건강 문제가 억제되길 희망하면서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은 힘든 점이 얼마나 큰 지, 학습이 얼마나 영향을 미치는지 그리고 앨버타 헬스 서비스가 증..
신문발행일: 2018-01-12
학부모와 교육의원, CBE에 성적표 변경 요구
학부모들과 교육의원들이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에 더욱 명확하고 학생들의 능력을 현실적으로 나타낼 수 있는 성적표를 제공할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CBE 관계자들과 교육의원, 학부모들은 지난 9일, 유치원부터 12학년 학생들 91%가 학습 기대치..
신문발행일: 2018-01-12
에드먼튼 수퍼 실험실 앨버타 대학 사우스 캠퍼스에 새로 건설한다
앨버타 대학의 남부 캠퍼스 인근 주정부 땅의 한 개 구획이 대규모 하이-테크 의료실험 실험실 부지로 선정되었으며 2022년 오픈할 예정이라고 지난 주 목요일 주정부가 발표했다. 사라 호프만 보건부 장관은 이 곳이 에드먼튼 지역의 의료실험 80% 이상..
신문발행일: 2018-01-05
국제 교육 교류 프로그램, 이제 교육부에서 맡는다
앨버타 교사 연합(ATA)에서 앨버타 주정부 국제 교육 교류 프로그램의 변화가 학생들과 교사들을 기회로부터 멀어지게 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2010년부터 ATA에서는 교육부와 계약을 맺고 앨버타주의 국제 교육 교류 프로그램 (International Ed..
신문발행일: 2017-12-22
고등학교 성적 필요한 성인 학생들 갈 곳 좁아져
캘거리 성인 학생들의 고등학교 성적 업그레이드를 맡아왔던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의 Chinook Learning 서비스 Viscount Bennett 센터가 낡은 건물 탓에 내년 8월 문을 닫는다. Viscount Bennett은 지난 1950년대 초부터 2519 Richmond Ro..
신문발행일: 2017-12-15
주정부, 전 교육청에 비용절감 촉구
앨버타 교육청과 교육기관 모두가 비용 절감을 위해 출장, 컨퍼런스와 회비 경비를 면밀히 조사해야만 한다는 이메일이 지난 월요일 앨버타 전역의 교육청장들에게 전달되었다.레이첼 노틀리 주수상의 공공부문 긴축재정 경고에 뒤따라 교육부 차관 커티스 클라크가 이메일을 보낸 것이다. “재정현실에..
신문발행일: 2017-12-15
앨버타 대학 등록금 동결 한 해 더 연장
앨버타의 대학 등록금 동결이 2018-19학년도 한 해 더 연장돼 4년째에 접어들게 됐다. 그리고 앨버타 정부에서는 이로 인해 늘어나지 못하는 대학의 등록금 수익을 보상하기 위해 1,700만불의 지원을 약속하고 나섰다. 지난 30일, 앨버타 고등교육..
신문발행일: 2017-12-08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최근 인기기사
  텅텅 빈 뉴 호라이즌 몰, 내년.. +4
  업소탐방) 캘거리 한인최초 스크..
  마리화나 매장, 개점 전부터 영..
  입장객 줄어 든 헤리티지 파크,..
  앨버타, 최저임금 시간당 15달..
  “앨버타, 국제 유가 상승에만 ..
  에드먼튼 LRT 역에서 무작위 ..
  국립공원 연간 패스 구입시 알아..
  올 가을, 앨버타 대학 학비 관..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2..
  마리화나 합법화 이후 주류 수익..
  앨버타 주민, 부채 가장 높아
댓글 달린 뉴스
  텅텅 빈 뉴 호라이즌 몰, 내년으.. +4
  에드먼튼 한인회장 선거 앞두고 +1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 .. +5
  이 웃 _ 인애 주 미경 시인(캘.. +1
  캘거리 새 중앙 도서관, 올해 가..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2 - 소..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