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전대미문의 캐나다-미국 국경 봉쇄, 불필요한 여행 제한으로 물동량 흐름은 영향받지..
코비드-19 확산을 막기위해 1867년 캐나다 연방 결성 이후 처음으로 캐나다-미국국경이 봉쇄되었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저스틴 트뤼도 총리는 12일 오전(현지시간) 세계 최장의 육지 경계선을 넘는 여행객들의 휴양과 관광, 사적 용무 여행을 ..
신문발행일: 2020-03-26
N.W.T.(North West Territory) 주 경계를 봉쇄, 연방- 주 정부, 국내봉..
주와 준주는 국내 코비드-19의 확산을 늦추기 위해 국내 여행에 어떤 제한을 두어야 하는지에 대해 씨름하고 있다.지금 뉴펀들랜드와 래브라도, 프린스 에드워드(P.E.I)는 그곳에 도착하는 모든 사람들 국내외 여행자들은 14일 동안 자가 격리할 것을 ..
신문발행일: 2020-03-26
덴탈 컨퍼런스 참여자 중 코로나 확진자 속출, 앨버타 치과 관계자 1,200명 참..
지난 3월 5일부터 7일 사이에 밴쿠버에서 진행된 덴탈 컨퍼런스에 1,200명 이상의 앨버타 치과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현재까지 이 컨퍼런스와 관련해 앨버타에서 최소 9명의 코로나 19 확진 환자가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퍼시픽 덴탈 컨퍼런스에는 약 14,800명이 참석한 것으로 ..
신문발행일: 2020-03-26
앨버타 약사, 코로나 19 가능성 1차 확인한다_ 코로나 19 검사는 못해, 필요..
앨버타 주정부에서 약사들에게 환자들의 증상을 통해 코로나 19 가능성에 대한 1차 확인을 할 수 있도록 하고, 그 비용을 주정부에 청구할 수 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약사들은 현재로써는 코로나 19에 대한 검사는 진행하지 못한다. 지난 19일, 주정부는 “약사들은 인플루엔자 등의 전염..
신문발행일: 2020-03-26
앨버타 지역 감염 확진 환자 늘어나 - 일일 확진자 발생도 증가 추세
3월 24일 기준, 앨버타의 코로나 19 확진 환자가 전날에 비해 57명 늘어난 358명이 됐다. 이는 지금까지 앨버타에서 하루에 발생한 확진자 숫자 중 가장 많은 것이 된다. 또한 초기의 모든 확진자가 해외여행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었던 것과 달리,..
신문발행일: 2020-03-26
속보25) 식당 다인인, 의료시설 운영 금지, 모임 제한 15명으로
옷가게,미용실, 피부관리실, 타투샵 및 안과, 치과, 물리치료실 등도 운영 금지앨버타에서 지난 27일, 코로나 19 확산을 완화를 위해 모임의 인원 제한을 50명에서 15명으로 낮춘다고 발표했다. 그리고 케니 주수상은 이 제한은 실내외 모 적용..
신문발행일: 2020-03-29
속보23) T&T 수퍼마켓, 직원 양성 확진으로 폐쇄
캘거리 NE 퍼시픽 플레이스 몰(Pacific Place Mall) 내 T&T 수퍼마켓이 직원 한 명이 코로나-19 양성 확진을 받아 문을 닫았다.지난 목요일 동사의 CEO 티나 리(Tina Lee)는 이 직원이 3월21일(토) 999 36th Street N.E.에 위..
신문발행일: 2020-03-27
속보22) 벌금 1천불에서 최고 50만불까지 부과
케니 주수상이 COVID-19 팬데믹 현상과 관련해 주정부의 관련 지침을 위반하는 앨버타 시민들에게는 최대 50만 달러까지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경찰관과 Peace Officer에게는 앨버타의 공공건강 질서를 해치는 사례에 대해 벌금..
신문발행일: 2020-03-27
속보22) 트뤼도 총리 “제발 말 좀 들어라, 집에 가서 있어라.” 공격적 조치 ..
월요일 트뤼도 총리는 집에 머물라는 정부의 권고를 무시하고 잠재적으로 지역사회에 코비드-19를 퍼뜨리는 사람들에 대해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를 것을 강력하게 주문했다."그만하면 충분해. 집에 가서 있어. 그게 우리 모두가 할일"이라고 자가 격리 ..
신문발행일: 2020-03-25
속보21) “스노버드, 집으로 직행, 자가격리 들어가라” 주수상, 전화 사기 ..
지난 월요일 제이슨 케니 주수상이 “겨울을 나기 위해 미국에 체류하다 돌아 오는 앨버타 시민들은 반드시 14일 간의 자가 격리에 들어 가야 할 것”이라며 재차 강조했다. 케니 주수상은 “단순한 권고사항이 아니다. 3월말까지 수 천명의 고령자들이 돌아..
신문발행일: 2020-03-25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속보20) 비상소득지원 프로그램..
  속보19) 실직, 격리 근로자에..
  속보11) 캘거리, 비상사태 선.. +2
  속보1) 앨버타도 결국 환자 발..
  속보3) 재스퍼 호텔 직원 4명.. +6
  속보13) 영세업체들 타격 심각.. +2
  속보5) 앨버타 확진자 23명..
  속보9) 한 시민, 진단 검사 ..
  속보2) 앨버타 확진자 2명, ..
  속보6) 캘거리 데이케어, 코로..
  속보10) 학교, 데이케어 무기..
  속보18) 캘거리 시, 유틸리비..
댓글 달린 뉴스
  속보13) 영세업체들 타격 심각,.. +2
  속보15) 앨버타 첫 사망 환자 .. +1
  엔카나(Encana) 캘거리에서 미국.. +1
  임페리얼 오일회사 본사 캘거리로 .. +1
  속보11) 캘거리, 비상사태 선언.. +2
  속보3) 재스퍼 호텔 직원 4명,.. +6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