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메이페어 골프클럽, 개방되어야
에드먼튼 시는 1922년에 설립되어 운영되어온 로열 메이페어 골프클럽에 대한 리스 계약을 갱신하려고 하고 있고, 일부 시민 그룹은 이에 우려를 표하고 있다. 클럽 매니저에 따르면 클럽이 노스 사스캐치완 강에 위치한 공유지에서 클럽을 운영하기 위해 연..
신문발행일: 2019-01-11
눈사태 위험, 계속된다
자연 눈사태에 대한 위험이 BC 주의 많은 지역에서 줄어들고 있지만, 아발란체 캐나다는 사람으로 인해 발생되는 눈사태에 대한 위험은 여전히 존재한다고 전했다. 아발란체 캐나다는 로워 메인랜드 지역의 자연적으로 발생되는 눈사태는 이번 주말부터 줄어들 ..
신문발행일: 2019-01-11
신크루드, 야생 동물 죽음에 벌금
신크루드는 포트맥머리 북부에 있는 오일샌드 필드에서 죽은 31마리의 왜가리에 대한 책임을 인정하고 2,700만 불 이상의 벌금을 낼 것으로 보인다. 합의서에 따르면 신크루드는 버려진 새들이 발견된 버려진 유정이 높은 위험성을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신문발행일: 2019-01-11
지난해 구세군 냄비 기부금 5%는 카드 결제
지난해 캘거리 구세군 냄비 모금함에 넣어진 기부금 중 5%는 데빗과 신용카드로 결제된 것으로 드러났다. 캘거리 구세군은 지금껏 모금함에 현금만 받아왔으나 최근 모금이 이뤄진 11월 16일부터 12월 24일 사이에 처음으로 데빗과 신용카드로도 기부가 ..
신문발행일: 2019-01-11
페퍼 스프레이 사용량 증가
나이 어린 범죄자들을 제어하기 위한 페퍼 스프레이의 사용량이 늘어나 우려가 되고 있다. 앨버타의 청소년 변호인인 델 그라프는 “다른 지역의 페퍼 스프레이 사용량은 줄어들었고 일부 지역에서는 아예 페퍼 스프레이를 사용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라고 전했다. 2016년 2월 앨버타..
신문발행일: 2019-01-11
새로 나온 10달러 지폐 현금자동 인출기가 인식 못해
새로 발권된 10달러 지폐, 노바 스코시아 출신 인권운동가 비올라 데스몬드(Viola Desmond) 얼굴이 세로로 그려진 화폐를 전국 수십만 대 현금 자동 인출기가 인식을 못해 업그레이드가 필요하다. 자동판매기와 현금 인출기가 폴리머 재질의 지폐를 읽으려면..
신문발행일: 2019-01-11
기후변화, 산림산업에 큰 피해
기후 변화 캐나다 산림 공급에 큰 피해기후 변화로 인한 산불과 병충해로 삼림이 악화되어 한때 귀중한 숲이 죽은 나무들만 남은 척박한 지대로 변해 캐나다의 목재 산업의 중심부의 제재 공장들은 올 겨울 일감이 더 떨어졌다.올 초 기록적인 연질목 가격을 ..
신문발행일: 2019-01-11
AHS, 마리화나 클럽의 기부금 거절
앨버타 헬스 서비스(AHS)가 캘거리 마리화나 클럽에서 지난 11월 식도암으로 사망한 회원을 기리기 위해 캘거리 톰 베이커 암센터에 기부한 6천불을 거절한 것으로 드러났다.마리화나 클럽의 회원이었던 릭 비버는 지난 11월 65세로 사망했으며, 클럽 ..
신문발행일: 2019-01-11
앨버타 고속도로 역사상 최대 중량 수송 작전 진행
주정부, “앨버타 주요 고속도로, 확장 프로젝트 필요” 앨버타 고속도로 역사상 최대 중량의 파이프 수송이 진행된 가운데 노틀리 주정부는 앨버타의 주요 고속도로, 간선도로의 수송 능력을 확대하기 위한 전면 업그레이드의 필요성을 확인하면서 향후 대대적..
신문발행일: 2019-01-11
올림픽 투표, 성별과 정치 성향이 결과 갈라
캘거리에서 2026년 동계 올림픽 유치를 신청해보려던 시도가 지난 11월 13일에 실시된 시민 투표 결과 반대로 무산된 가운데, 성별과 정치적 관점에 따라 올림픽 유치에 대한 의견이 갈렸던 것으로 드러났다. 11월 13일 시민 투표 결과, 캘거리 시민들 중 55%는 올림픽 유치 신청 ..
신문발행일: 2019-01-11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염진성 전임 한인회장 법적 책임.. +5
  반 트뤼도 연방정부 목소리 높이..
  2019년 캐나다이민 전망 - ..
  캐나다 국민들의 새해 최대 걱정..
  앨버타와 BC 주택 매매 감소 ..
  캘거리 경기 회복, 여전히 갈 ..
  아마존, 에드먼튼 레덕 카운티에..
  새해 가스값 심한 변동 예상된다
  노틀리 주수상, “2019년 파..
  2019년 캘거리 각종 수수료,..
  거세지는 캘거리 시민들의 오일,.. +1
  캘거리, 일자리는 늘었는데 구직..
댓글 달린 뉴스
  염진성 전임 한인회장 법적 책임에.. +5
  거세지는 캘거리 시민들의 오일, .. +1
  험볼트 버스 사고 일으킨 트럭 운.. +3
  배달 앱 통해 학교 점심 배달 허.. +1
  앨버타 음주 단속, 이제 음주 측.. +1
  웨스트젯 안방에 도전장 던진 플레..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