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주택 소유주들 “우리 집 공시지가가 왜 이렇게 비싸”
지난 수년간 캘거리 도심의 공시지가는 지속적으로 상승했다. 캘거리 경제 붐으로 한 때 캘거리 변경에 속했던 지역들의 2008년 공시지가도 이제는 큰 폭으로 올랐다.지난 1월 4일 캘거리 시청에서는 435,000건의 부동산(주거용, 상업용 포함)에 대한 부동산 감정자료를 일제히 해당 부..
신문발행일: 2008-02-22
앨버타 오일샌드 개발 붐 한 풀 꺾이나… 올해 오일샌드 필지 공매 저조
이제 2008년도 7주째에 접어들고 있다. 지난 수년간 앨버타를 뜨겁게 달궜던 오일샌드 개발 붐이 조금 식는 듯 하다.지난 2월 6일 있었던 오일샌드 부지 임차권 공매에서는 앨버타 주정부가 150,000 달러에도 못 미치는 수익을 올리기도 했다. 지난 2년간 통틀어 제일 낮은 수익률 ..
신문발행일: 2008-02-15
캐나다 Top 4 석유회사들, 작년에 오일샌드로 돈 많이 벌었네…
작년 전세계적인 고유가에 힘입어 캐나다의 Top 4 석유회사들의 총 순이익규모는 역대 최고치인 118억 달러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캘거리헤럴드 보도에 따르면 2006년 당시 약 107억 달러의 사상 최고의 수익을 올렸던 Top 4 회사들은 작년에도 국제원유시장의 강세에 힘입어 신장세를..
신문발행일: 2008-02-15
캘거리 Co-op, 작년 사상 최대 흑자 기록
북미에서 가장 큰 협동조합 중의 하나인 캘거리 Co-op이 작년 회계연도에 역대 최고수준의 매출 및 흑자를 기록했다고 캘거리 헤럴드가 8일 보도했다. 캘거리 Co-op은 광역 캘거리(캘거리, 에어드리, 스트래스모어, 오코톡스 등) 지역에 22개의 소매점 및 약국, 26개의 주유소, 15개의..
신문발행일: 2008-02-15
싱글 전문직 여성, 콘도시장의 주요 고객으로 부각
싱글 전문직 여성들이 콘도시장의 주요 구매자로 나서고 있다고 캘거리선이 2일 보도했다. TD Canada Trust의 존안 달 비안코 부사장은 캘거리선과의 인터뷰에서 “결혼을 늦추거나 싱글로 지내기를 원하는 여성들이 늘고 있다”면서 “이들 여성들 중 재정적으로 여유가 있고 좀 더 아늑한 삶을..
신문발행일: 2008-02-08
캔모어 주택가격 만만치 않네… 단독주택 평균가격 630,000 달러
지난 2년간 에드몬톤 및 캘거리의 평균 주택가격은 큰 상승세를 보였다. 앨버타의 경제 붐은 주요 도시들의 부동산 가격을 모두 동반상승 시키는 형국이 됐다. 밴프 초입에 위치한 캔모어의 주택가격도 캘거리 못지않은 큰 상승세를 보였다. 캔모어의 부동산 리얼터인 제시카 스토너씨는 “캔모어의..
신문발행일: 2008-02-08
캘거리 부동산 시장은 봄은 오는가?
2008년 새해의 부동산 시장은 작년 하반기보다 좋을 것이라는 여러 언론 보도에 캘거리에 거주하는 그리그씨는 기대에 부풀어 있다. 2007년 말에 매물로 내놓은 자신의 주택 때문이다. 그는 2600스퀘어피트의 2층짜리 단독주택을 679,900 달러에 매물로 내놓고 있는 상태다.캘거리 ..
신문발행일: 2008-02-01
캘거리에서 내집 갖기 토론토만큼 힘들다
지난 2년간의 캘거리 부동산 시장 붐은 주택보유능력(Affordability for homes)을 토론토와 대등한 반열로 끌어올리는 계기가 되었다. 지난 월요일 발표된 국제 조사 결과에 따르면 캘거리는 토론토와 더불어 주택구입환경이 가장 안 좋은 도시들 중의 하나로 뽑혔다고 한 보고서를 인용 캘거리 헤..
신문발행일: 2008-02-01
캘거리 2017년까지 신규 노동인력 24만여명 필요
마운트로얄 칼리지에서 개설한 이 대학 최초의 4년제 간호학 과정을 이수하고 있는 재클린 에멘씨는 졸업 후 진로에 대해 낙관적이다. 에멘씨는 “간호학은 졸업하자마자 취직을 할 수 있는 과정이고 전세계 어디에서도 간호사는 필요한 직업”이라면서 전공 선택에 만족을 표했다. 그러나 에멘씨는..
신문발행일: 2008-02-01
앨버타 주정부는 미래를 위한 재원 축적을 늘려야 한다(?)
앨버타 주정부의 의뢰로 그 동안 앨버타 주정부 자산에 대한 실사를 벌여왔던 특별 위원회는 수일 내 평가보고서를 주정부에 제출할 예정이라고 캘거리헤럴드가 22일 보도했다. 5명의 투자자문 전문가들로 구성된 이 특별위원회는 앨버타 주정부의 약 400억 달러에 이르는 재원을 향후 어떻게 운..
신문발행일: 2008-01-25
 
최근 인기기사
  Affordability Payment 신청 폭..
  앨버타 고용시장, 그 어느 때보..
  속보) 캘거리 지역 폭설로 교통..
  주정부 공지) 올해 말까지 자동..
  캘거리 부동산, 2023년에 안..
  콘도 소유주, “전기세 리베이트..
  주 정부 이민 중 가족이 앨버타..
  캘거리 시, 12억 달러 규모 ..
  나만 놓치고 있는 정부지원금? ..
  야심 찬 이민 목표에 대한 우려..
댓글 달린 뉴스
  피스 브릿지 유리 깨뜨린 홈리스.. +1
  주정부, “올해 말까지 차량 보.. +1
  발행인 칼럼) 민주적이고 평화로.. +2
  오 꿈에도 그리운 뉴펀들랜드, .. +2
  토론토 동포들 “윤석열 퇴진, .. +1
  속보) 캘거리 중국 문화센터,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