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앨버타 스키장 일찍 열까? - 10월에 내린 강설량으로 조기 개장 희망적
 
10월에 크게 기록된 강설량으로 일부 앨버타 남부 스키장들은 11월 초에 개장을 준비하고 있다. 노르퀘이가 11월 1일에 첫 포문을 열 것으로 보이며, 뒤를 이어 나키스카가 2일과 3일에 중급자용과 상급자용 슬로프를 각각 열 것으로 보인다. 레이크루이스는 다음 주에 개장이 예정되어 있다.
나키스카와 BC의 스키리조트 몇 개를 운영하는 캐나디안 록키스 리조트의 맷 모스텔러는 최근 급하게 쏟아부은 강설량으로 인해 스키 시즌을 일찍 시작할 수 있는 엄청난 환경이 만들어졌다고 전했다. 모스텔러는 “날씨가 즉각적으로 냉각되며 엄청난 양의 눈이 쏟아졌다.”라며, “팬들에게는 매우 특별한 시즌이 될 것으로 보이며, 시즌을 일찍 시작하는 것은 특별하다.”라고 전했다.
모스텔러는 좋은 소식으로 시작하는 스키 시즌이 엘니뇨로 인해 한층 재미있는 시즌이 될 것이라며, 기후 패턴으로 인해 강수량이 적은 따뜻한 겨울이 될 수 있지만, 캐나다 서부는 엘니뇨가 있던 최근 몇 년 동안 좋은 겨울을 보냈다고 설명했다. 모스텔러는 “우리 지역에서 엘니뇨는 강력한 폭풍을 가져오기 때문에 자연이 뿌려준 눈 위에서 스포츠를 즐길 수 있게 된다.”라고 전했다.
캐나다 환경청에 따르면 나키스카와 노르퀘이가 문을 여는 이번 주말 전에 더 많은 눈이 예상되며, 3일과 4일은 영상의 따뜻한 날씨가 예상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모스텔러는 나키스가 스키장이 11월에 더 많은 슬로프를 열게 될 것이라며 사용자들이 방문 전에 웹사이트를 확인할 것을 조언했다. 선샤인 리조트에도 엄청난 양의 눈이 내렸고 캘거리의 윈스포츠도 인공 눈을 만들기 시작했지만 아직 오픈 소식은 없다. (이남경 기자)

기사 등록일: 2023-11-03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CN 주말 단신) 파리바게뜨 ..
  캐나다 생활수준 40년 만에 최..
  식사 후 대장균 감염, 캘거리 ..
  앨버타 소방관, 베네핏 없이 시..
  캘거리 스토니 트레일 충돌 사고..
  캐나다 이민 커트라인 점수 크게..
  캘거리 초호화 부동산 시장이 뜨..
  스탬피드, 올해 5백만 달러 손..
  (1보) 포트 맥머레이 산불로 ..
  주택 착공, 2023년에 사상 ..
댓글 달린 뉴스
  주정부, 지자체 비난 쏟아지자 .. +1
  세종 오케스트라 정기 연주회 열.. +1
  주정부, 여성 건강 및 유아 생.. +1
  요즘은 이심(E-Sim)이 대세... +1
  에드먼튼 대 밴쿠버, 플레이오프.. +1
  캘거리 시의회, “학교 앞 과속..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