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리자이나 근처 _하명순(캐나다 여류 문협)
 
밀밭에서 보면 하늘 끝자락이 어제 구름,
반대 끝자락은 내일 구름,
오늘의 하늘이 보여 더욱더 큰 나라
바퀴가 구른 길이 하늘에 발을 담근다

어디쯤일까
가로누운 지평선 경계에 구름산이 피어오르고
시야를 당길 때 포플러가 운집한 무더기가 떠다닌다
들판의 핏줄을 따르는 적막한 저녁
붉은 엉덩이, 일렁이는 바람의 늑골이 있고
지천으로 유채밭과 밀밭 사이 꺾어지는 컨테이너
고삐가 꼬리를 물고 늘어지는 기적을 울린다

톱니바퀴가 토해내는 빼앗긴 동공 뒤로
묻혀버리는 통로,
푸른 맨발을 멍하니 내려다본다
나는 이역만리 인적조차 끊긴 아득한 광야에서
뜬구름 한 조각, 떠가는 생명체로
이름도 없이 언어도 없이 실종된 상태

세월은 모래 위에 부은 물처럼
꼬리가 점점 짧아지고 사라진다
팔꿈치를 괴고 구름의 흔적을 찾아 떠난
끝이 없는 지평선 또 다른 지평선을 비튼다


신문발행일: 2020-09-24
나도 한마디
 
기사 - 조회건수 Top 90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이 켜지면 즉기 ..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발견..
  앨버타 주정부 이민(PNP) 중지
  캐나다 여권 갱신 시 유의 사항 - ..
  속보29) 월 2천불 정부지원(CER..
  현행 비자의 유지 및 복구_ 한우드 ..
  되짚어보는 캐나다 우체국 역사
  캘거리, ‘폭발적 인구 증가, 123..
  모든것이 새롭다! 와요 한식당_업소..
  복수국적자, 18세 이전 국적포기 안..
  '얌얌 치킨' 드디어 캘거리 상륙!!..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탄생
공지사항
  유료광고) 캐나다 국· 공립 컬리지,..
  유료광고) H-Mart & BBQ 치킨
  광고) 코데코 건강식품 한국과 캐나다..
  유료광고_코로나 박멸인증! 한국산 전..
  유료광고) 보톡스!! 전문 - Seto..
  공지) 쪽지 보내기 기능은 이제 회원..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