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야외 물 사용 제한 해제 - 제한 기간 동안 물 사용 15억 리터 줄어
CBC 
캘거리 시에서 야외 물 사용 제한을 지난 10월 31일(화), 해제했다.
시에서는 보우강과 엘보우강의 수위가 역대 최저 수준으로 낮아지자 지난 8월 중순 각 가정의 야외 물 사용을 1주일에 2시간으로 제한하고 창문이나 보도의 물청소는 금지된다는 등의 규제를 발표했었다.
하지만 이제 기온이 낮아지고 물 수요가 줄어듦에 따라 시에서는 야외 물 사용 제한 해제 결정을 내리게 됐다. 이번 물 사용 제한으로 통해 시에서는 총 15억 리터의 물을 아낀 것으로 집계되며, 시에서는 이는 606개의 올림픽 사이즈 수영장을 채울 수 있는 양이라고 밝혔다.
캘거리 강물의 공급이 줄어든 원인 중 하나로는 기후 변화로 인해 로키 산맥의 빙하가 빠르게 사라지고 있기 때문이다. 사스케처원 대학교의 수문학자 존 포메로이 박사에 의하면 보우강 상류 지역의 빙하 수십개는 1970년대에 사라졌으며 그 총 질량은 3분의 1에서 절반가량 줄어든 상태다.
그리고 올해 록키산의 눈은 평소보다 적은데다가 예년보다 더 일찍 녹기 시작했고, 결국 보우강의 수위는 기록이 처음 보관되기 시작한 1911년 이후 가장 낮아졌다. 캘거리의 또 다른 식수 공급원인 엘보우 강의 수위도 23년 만에 가장 낮은 모습을 보였다.
이에 앞서 2년 전에는 폭염과 가뭄으로 앨버타 남부 지역의 강물 공급에 압박이 이어지며 낚시가 제한되기도 했다.
시 공무원들은 이 같은 추세가 계속될 것으로 우려하고 있으며, 이에 따라 시민들에게 세탁기는 세탁물이 가득 찼을 때에만 돌리고, 샤워는 5분 안에, 욕조의 물은 적게 채우며, 수도꼭지와 샤워기가 고효율인지 확인하는 등 물을 신중하게 사용할 것을 요청하고 있다. (박연희 기자)

기사 등록일: 2023-11-03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연방 탄소세 환급, 15일 지급..
  (Updated) 재스퍼 비상사태 선..
  캘거리 콘도 급부상할까 - 새로..
  캐나다 부동산 전망 축소…앨버타..
  (CN 주말 단신) 캘거리 디어..
  차량 안에 애완견 방치 사망, ..
  캐나다인, “앨버타, 주는 것..
  산불로 앨버타 일부 오일샌드 석..
  스탬피드 기간 LRT 이용 급증..
  캘거리와 에드먼튼, 상반기 집값..
댓글 달린 뉴스
  미국내 손꼽히는 국립공원중 하나.. +2
  캘거리, 세계에서 5번째로 살기.. +1
  임시 외국인 노동자 갈취한 식당.. +1
  캘거리한인라이온스클럽, 창단 2.. +1
  에드먼튼 오일러스, 우승 문턱에.. +1
  에드먼튼 오일러스 오늘 저녁 대..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