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육류 가공 공장, 코로나 백신 제공 - 2006년~ 2009년생 중질환자도 접종 가능
사진 : CBC 
앨버타 주정부에서 27일부터 집단 감염으로 큰 어려움을 겪어온 주 전역의 육류 가공 공장 직원 15,000명 이상에게 코로나 백신 접종 자격이 주어진다고 발표했다.
앨버타에서는 접종 자격이 주어지는 136개의 근무지에 현장 백신 접종 클리닉 혹은 약국, 앨버타 헬스 서비스 접종소 등 각기 다른 접근 방식을 이용해 백신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 밖에 보건부 타일러 샨드로 장관은 지난해에 암 진단을 받았거나, 만성 심장, 폐, 신장 질환이나 심각한 학습, 발달 장애를 가지고 있는 2006년부터 2009년 사이 출생자, 즉 11세부터 14세 사이의 주민들도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다고 밝히고, 의사의 소견서를 지참해 예약을 할 수 있다고 알렸다.
캐나다 보건부에서는 화이자에서 접수한 12세에서 15세 사이의 백신 이용 허가서를 여전히 검토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앨버타 보건부 대변인 톰 맥밀란은 주정부에서는 신중하게 증거를 살핀 결과 백신을 통해 이 연령대를 보호함으로 인한 혜택이 위험보다 더 크다고 판단했다고 알렸다.

또한 맥밀란은 국가 예방접종 위원회에서 지난 3월 16일, 건강상의 문제가 있는 12세에서 15세 사이의 연령대에 화이자를 접종할 수 있으며, 이를 통해 코로나 바이러스 노출 위험을 줄이고, 코로나 감염 시의 심각한 결과도 줄여야 한다고 권고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박연희 기자)

발행일: 2021-04-2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앨버타 10일부터 재개 .. +1
  앨버타 코로나 백신 2차 접종 .. +1
  연방정부 자문단, “백신접종 2..
  속보) 백신 1차 4월 접종자,.. +1
  케니 주수상 지지율보니 정치적 ..
  에어드리 월마트, 임시 폐쇄 -..
  넨시 시장, “애도와 분노에 동..
  힌쇼 박사, “주정부 3단계 계..
  앨버타 12세 이상 주민 60%..
  주정부, 중소 비즈니스, 비영리..
댓글 달린 뉴스
  속보) 백신 1차 4월 접종자,..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40_『막.. +1
  속보) 앨버타 10일부터 재개 .. +1
  코로나 보건 규제 위반 캘거리 .. +1
  앨버타주 한인들, 시국선언문 발.. +1
  발행인 칼럼) 5년 늦게 배달된.. +2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