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평원 주 수상들의 공동운명 - 확진자 급증에 반비례해 지지도 급락
왼쪽부터 케니 앨버타 주수상, 모(Moe) 사스캐추원 주수상, 팰리스터 매니토바 주수상 
이번 12월에 실시된 여론조사 결과에 따르면 3개 평원 주 수상들의 지지도가 다른 주 수상들의 지지도에 비해 뒤떨어져 주정부의 코비드-19 처리를 놓고 주민들이 어떻게 생각하는지 보여주고 있다.
이 여론조사는 제이슨 케니 앨버타 주수상의 지지도가 30%로 10개주 가운데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다.
케니 주수상은 2차 펜더믹 때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 시기를 놓쳐 한동안 하루 확진자 수가 온타리오보다 많아 지난 몇 주 여론의 집중포화를 맞았다.
브라이언 팰리스터(Brian Pallister) 매니토바 주수상 역시 2차 펜더믹 때 고전을 면치 못해 케니 주수상을 살짝 앞선 31%의 지지도를 보였다.
펠리스터 주수상은 검사능력 한계와 초기감염자 추적 실패로 확진자가 급증하자 맹렬한 공격을 받았다. 더욱이 매니토바는 인구비례당 감염자가 최고에 달해 위기 대처 능력이 구설수에 올랐다.
지지도 50% 미만을 기록한 마지막 3총사 스코트 모(Scott Moe) 사스캐추원 주 수상은 지지도 39%를 기록했다. 모 주수상 역시 2차 펜더믹 때 미흡한 대책으로 감염자가 급증해 도마에 올랐다.
반면 더그 포드 온타리오 주 수상은 지지도가 과반수를 넘겨 안도의 숨을 쉬었다.
바로 이웃에 있는 프랑수아 르골(Francois Legault) 퀘벡 주수상도 지지도가 55%로 다소 느긋한 표정을 지었다.
죤 호건 B.C. 주 수상은 59%의 지지도로 2차 펜더믹 대처가 적절했음을 주민들에게 인정받았다.
코비드-19 발발이후 상대적으로 감염자가 적은 대서양 연안주 수상들은 높은 지지도를 유지해 스티븐 맥닐 노바 스코시아 주수상은 78%의 지지도로 케니 주수상의 두배가 넘는 지지도를 과시했다.
레거(Legar)가 실시한 이번 여론조사는 12월4일-12월20까지 3,801명의 대상으로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온라인 기반으로 무작위로 여론조사가 진행되어 오차는 적용되지 않는다. (오충근 기자)

신문발행일: 2021-01-07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산업 기반 바뀐다. ..
  속보) 앨버타 1인 가정, 다른..
  속보) 앨버타주 락다운 2주 연..
  자영업, “기댈 곳은 정부 지원..
  오일샌드, 셰일 그늘에서 벗어나.. +4
  속보) 앨버타 코로나 규제 일부..
  새해 전야, 차량 검문하다 경찰..
  주정부, “캘거리, 그린라인 재..
  시민들은 집콕, 장관은 해외여행..
  하루 밤 사이 폭설, 캘거리 눈..
  주정부, 내년 대규모 직업훈련 ..
  경찰 추적 피해 도주하던 차량에..
댓글 달린 뉴스
  오일샌드, 셰일 그늘에서 벗어나려.. +4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4 동시.. +1
  자동차 보험사, 팬데믹으로 지출 ..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3 『해.. +1
  동화작가가 읽은 책_31_ 『흔적』..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2 『파..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