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멋과 운치가 넘치는 보우밸리 목장 식당_(여름을 즐기자)
120년된 저택이 레스토랑으로 변신, 옆에는 조각공원도
 
 
 
독자 여러분들이 짧은 여름을 좀더 근사하고 폼 나게 즐길 수 있도록 본지에서는 지난 7월 25일자에 캘거리 명소 ‘락 가든 식당’을 소개한 바 있는데 이번 호에는 120년 역사를 자랑하는 대 저택이 레스토랑으로 변신한 또 하나의 캘거리 명소인 ‘보우밸리 목장 식당’을 소개하고자 한다.
고풍스러움이 가득한 식당 내부와 건물 앞 정원도 근사하지만 특히 피시 크릭 주립공원과 붙어 있어 여름철 패티오에 앉아 자연을 즐기는 그 맛은 가히 일품이다. 특히 바로 옆에는 72명의 원주민 예술가들의 작품이 전시된 조각 공원도 있어 온 가족 여름 주말 나들이로 그만이다.
주말 낮 브런치 메뉴는 가격대가 15불정도 선으로 부담 없이 식사를 즐길 수 있다.

♣ 보우밸리 저택의 유래

윌리엄 로퍼 헐 (William Roper Hull) 씨는 캘거리에서 Hull Bros. & Co라는 회사를 운영하면서 육류 가공 회사를 크게 운영했던 사업가였다. 그는 1892년 미래에 목장 제국의 본산지가 될 보우밸리 목장을 사들여 여러 농작물을 키우며 대규모 농장으로 키워나갔으며 앨버타주에 농장 붐이 일던 때인 1896년 당시 4천불의 거금을 들여 지금의 이 저택을 지었다.
1902년까지 6년간 저택을 소유하다가 사업가 패트릭 번즈(Patrick Burns , 1856 – 1937)씨가 저택을 포함한 보우밸리 목장을 구입했다. 번즈씨는 인근 목장을 지속적으로 구입해 당시 규모는 70만 에이커에 달했는데 코크레인부터 미국 국경까지 그의 땅만 밟고서 갈수 있을 정도였다고 한다.
이 저택은 1945년 지붕과 창문을 바꾸는 약간의 리노베이션이 있었고 1957년에 두 번째 리노베이션에서는 큰 거실과 게임 룸이 추가로 생겼지만 나머지는 원형 그대로 보존되었다.
번즈씨 사망 이후 , 그의 조카인 마이클 존 번즈가 이곳에서 살았으며 그가 1950년 캘거리 시내로 이사 간 후 마이클의 아들인 리챠드 J. 번즈와 아내 그리고 5명의 자녀들이 이곳 저택에서 살게 된다.
리챠드는 1970년까지 이곳에서 살았고 1973년 주정부가 이 저택과 인근 보우 밸리 목장을 사들이면서 피시크릭 주립공원의 일부로 편입되었다. 이후 이 주택은 폐허가 된 채로 방치되어 있었다.
이러던 중 지역 주민인 Mitzie 와 Larry Wasyliw 씨 부부가 이 저택 복구를 위해 1995년 피시 크릭 재건축협회를 창설했고 그들의 노력으로 1999년 멋지고 근사한 레스토랑으로 탄생할 수 있게 되었다. 2014년 올해 약간의 리노베이션을 거쳐 지금은 캘거리의 유서 깊은 저택으로 그 역사를 간직하며 캘거리 시민들의 좋은 휴식처가 되어주고 있다.

♣ 패트릭 번즈는?

앨버타주의 목장과 육류 산업계에서 이름을 빼 놓을 수 없는 인물 패트릭 번즈, 그는 목장주, 육류가공업자, 사업가, 상원의원 그리고 자선가까지 다양한 경력을 가지고 있는 자수성가한 인물이다.
그는 P. Burns & Co.라는 회사를 통해 세계 최대 규모의 육류 포장 회사를 건설하였으며 이를 통해 캐나다에서 가장 부자 중 한 명으로 그 이름을 올렸다.
또한 캘거리 스탬피드가 있기 까지는 총 4명의 사업가의 헌신적인 노력이 있었는데 패트릭 번즈 포함 이들을 Big 4라고 부른다. (리던 가이 위딕, 조지 레인, A.E.크로스) 한편 지난 8월 1일자 본지에 소개된바 있는 NW의 락 가든도 그의 업적을 기려 패트릭 번즈 락 가든으로 이름 지어져 있다. (편집부)


보우 밸리 랜치 레스토랑
주소) 15979 Bow Bottom Tr. SE Calgary
전화) 403-476-1310
Web : www.bvrrestaurant.com
찾아 가는 길) Deerfoot Tr.을 타고 남쪽으로 내려가다가 Bow BottomTr.로 진입 (직진) 146Ave. 지나서 끝까지 가면 피시 크릭 공원 입구가 나오는데 입구 바로 직전에서 우회전해 들어가 맨 안쪽 주차장에 주차하면 됨.

발행일: 2014-08-08
운영팀 | 2021-04-15 22:36 |
0     0    

지역사회에 헌신해 온 밋지여사 사망 - 관련기사입니다.
https://cndreams.com/news/news_read.php?code1=2345&code2=0&code3=210&idx=13293&page=0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앨버타, 코로나 확진자 .. +1
  주정부 공지) 코비드-19로 인.. +3
  속보) 앨버타, 코로나 보건 규.. +1
  속보) 앨버타 코로나 감염자 역..
  코비드 확산, 오일샌드를 덮치다..
  육류 가공 공장, 코로나 백신 ..
  캘거리, 에드먼튼 비응급 수술 ..
  앨버타 장기 요양 시설 코로나 ..
  “등록금 상승, 일자리는 없어”..
  앨버타 50세 이상 코로나 백신.. +1
댓글 달린 뉴스
  속보) 앨버타 30세 이상, .. +2
  주정부 공지) 코비드-19로 인.. +3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23
  속보) 앨버타, 코로나 보건 규.. +1
  【동화작가가읽는동화책】_38_창작.. +1
  카나나스키 방문하려면 이제 이용.. +2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