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에드먼튼, 캘거리 누르고 4강 진출 - 강호 콜로라도와 혈전 예고
에드먼튼에 주장 코너 맥데이빗(오른쪽)이 캘거리와의 5차전에서 연장전 골든골을 넣고 수비수 코디 세시를 끌어안고 기뻐하고 있다. 출처 : CBC 
31년만에 플레이오프에서 만나 "앨버타 대격돌"로 양 도시 시민들의 큰 관심을 끌었던 캘거리 대 에드먼튼의 8강전 하키 대회는 에드먼튼이 캘거리를 경기전적 4:1로 가볍게 누르고 4강전 진출 티켓을 따냈다.
지난 26일(목) 열린 5차전 경기에서 연장전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 끝에 오일러즈의 주장 맥 데이빗의 골에 승패가 갈렸다.

1984년부터 1990년까지 총 5회 우승컵을 들어올렸던 에드먼튼 오일러스는 이번에 또 한번 우승을 향한 발걸음을 힘차게 내딛게 되었다.
NHL 역사상 캘거리와 에드먼튼이 플레이오프에서 만난 건 총 6회이고, 이번이 31년만의 조우였으나 대회전적 5:1로 정규시즌에서는 캘거리가 주로 강했지만 플레이오프에서는 에드먼튼이 훨씬 우세하다는 것을 또 한번 입증해 보였다.

에드먼튼이 4강 진출을 확정 지으면서 올 시즌 최고 성적을 선보이고 있는 콜로라도와 결승 길목에서 혈전을 피할 수 없게 되었다.
콜로라도는 이번 시즌에서 승점 119를 내며 32개팀중 2위를 기록하며 눈부신 성적을 보였고, 플레이오프 16강전과 8강전에서도 손쉽게 상대팀들을 정리하면서 올 시즌 탬파베이와 더불어 우승 1순위에 올라왔다. 그래서 이번 4강(서부 결승)이 결승전에 준하는 난전이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으며, 정교함과 집중력을 지닌 에드먼튼의 활약에 큰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동부에서는 최근 2년간 우승컵을 들어올린 최강팀 탬파베이가 플로리다를 연속 네 경기 이기면서 일찌감치 4강 진출을 확정 지었으며, 뉴욕이 7차전 끝에 캐롤라이나를 누르고 올라와 1일(수) 저녁부터 탬파와 결승전 티켓을 놓고 겨룬다.
지난 2004년 결승전에서 캘거리를 누르고 우승컵을 들어올린 탬파베이는 지난 8년동안 6회나 4강전에 진출하는 업적을 기록하면서 최고 강자로 자리잡고 있다. 올해도 우승할 경우 연속 3년 우승으로 NHL에 새로운 역사를 쓸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한편 1991년 몬트리올의 우승 이후 지난 31년간 캐나다 팀은 스탠리컵을 가져오지 못하고 있어 4강에 올라온 에드먼튼 오일러즈에 거는 캐나다 국민들은 기대는 높기만 하다. (편집부)

에드먼튼 대 콜로라도 4강 경기 일정
시간은 오후 6시
31일(화) , 2일(목) , 4일(토), 6일(월) , 8일(수), 10일(금)


발행일: 2022-05-27
운영팀 | 2022-05-31 01:41 |
0     0    

어제 (30일) 열린 뉴욕 대 캐롤라이나의 7차전 경기에서 뉴욕 레인저스가 적진에서 6:2로 캐롤라이나를 이기면서 4강 진출을 확정지었으며 이에 동부 결승은 뉴욕 대 탬파베이의 대결로 확정이 되었습니다.
지난 2014년 뉴욕이 결승까지 올랐으나 대릴 셔터 감독 (현재 캘거리팀 감독)이 이끄는 LA팀에게 패하면서 아쉽게 준우승에 머문바 있어 8년만에 다시 결승 진출을 노리게 되었는데요 최강무적팀 탬파의 벽을 넘는게 쉽지는 않아 보입니다.

운영팀 | 2022-05-31 01:43 |
0     0    

1993년 몬트리올이 우승컵을 들어올린 이후 29년간은 모두 미국팀이 스탠리컵을 차지하면서 캐나다인들의 자존심을 살리지 못하고 있는데요 이번에 홀로남은 에드먼튼이 케네디언들의 우승의 열망을 풀어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는데요 4강전에서 콜로라도를 그리고 결승에서 탬파 (혹은 뉴욕)팀까지 두개의 거대한 산을 넘어야 하는 힘든 고난의 여정이 에드먼튼 오일러스 앞에 기다리고 있네요. 부디 에드먼튼의 우승을 간절히 기원해 봅니다.

운영팀 | 2022-05-31 01:45 |
0     0    

1993년 몬트리올 우승 이후 캐나다팀들이 결승까지 진출한적이 총 5회 있었으나 모두 패해 준우승에 머물렀죠

94년 밴쿠버
04년 캘거리
06년 에드먼튼
07년 오타와
11년 밴쿠버

운영팀 | 2022-05-31 15:02 |
0     0    

오늘 저녁부터 펼쳐지는 에드먼튼의 4강전 경기를 무료료 볼수 있는 사이트입니다

http://retsports.com/nhl/Oilers.php

운영팀 | 2022-06-03 08:28 |
0     0    

플레이오프 4강전 경기가 한창 열리고 있는데요
동부에서는 탬파가 서부에서는 콜로라도가 결승에 오를것으로 점쳐지고 있는 가운데 두 팀이 상대를 얼마나 쉽게 오를지가 관건으로 많은 NHL팬들과 전문가들은 예상하고 있죠

그런데 동부에서는 뉴욕이 첫경기에서 탬파를 6:2로 가볍게 누르면서 첫승을 거두었습니다. 이에 2014년 결승에 진출해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었던 뉴욕팀은 이번에 우승컵을 향해 좀더 가까이 다가서게 되었구요

서부에서는 강호 콜로라도의 맹 활약이 펼쳐질것으로 NHL팬들은 예상했으나 의외로 에드먼튼이 첫 경기에서 잘 싸워 6:7까지 가는 접전끝에 마지막에 골리가 없는 상황에서 골을 먹으면서 Empty Net 아쉽게 6:8로 져서 1패를 했구요
어제 열린 2차전 경기에서는 0:4로 지면서 경기전적 2패가 되어 에드먼튼 입장에서는 앞으로의 홈경기 두번을 모두 이겨야 하는 큰 부담을 안게 되었습니다.

동부와 서부에서 펼쳐지는 4강전은 역시나 흥미진진하구요 4개 도시의 경기장은 매 경기마다 객석이 꽉 채지며 뜨거운 열기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에드먼튼이 결승에 진출하기를 기원합니다.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뚝 떨어진 휘발유값, 알..
  밴프서 32년 만에 살인사건 발..
  속보) 야구공 크기 우박에 피해..
  속보) 국립공원서 불사용 금지령..
  속보) 캘거리 파머스마켓, 노스.. +1
  캔모어 식품회사 성소수자 혐오 .. +2
  영화 <비상선언>.. 캘거리/ ..
  밴프 주택 1채에 40명 이상 ..
  캘거리 외곽 지역에 5개 커뮤니..
  저축 이자율, 인플레이션 못 따..
댓글 달린 뉴스
  여행을 떠나자) 영국 _ 두번째.. +1
  속보) 캘거리 파머스마켓, 노스.. +1
  캔모어 식품회사 성소수자 혐오 .. +2
  NDP, “집권당 되면 카나나스.. +4
  앨버타 생후 6개월 이상도 곧 .. +1
  특집) 인생 최고의 역사교과서…..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