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CBE 고등학교 학생 수 불균형, 임시 해결책 없다
일부 학교는 수용인원 한계 100% 훌쩍 넘겨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의 고등학교 20개 중 최대 8개가 수용 한계 인원 100%를 넘겨 운영되고 있는 가운데, 이 문제의 임시 해결을 위한 이동식 모듈러 교실은 제공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CBE 시설 책임자 데니 브레튼은 고등학교의 학생 수 문제는 제도적인 것으로 도시 전체를 대상으로 한 전반적인 해결책이 필요하다면서, “납세자들이 원하는 대로 비용을 줄이기 위해 많은 비용이 들어가는 모듈러 교실 설치는 고등학교에 하지 않을 계획”이라고 전했다. CBE에서는 현재 일부 고등학교의 지나치게 많은 학생 수 문제를 둘러싸고 학부모들 참여 절차를 2021년까지 진행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얻어진 해결책을 2022년에 도입할 계획이다.
하지만 CBE 교육위원인 리사 데이비스는 2022년 이전에 임시 해결책이 있어야 할 것이라고 주장하고 나섰다. 데이비스가 담당하는 SW 스프링뱅크 지역의 Ernest Manning 고등학교는 수용 한계 인원의 129%가 등록된 상태이며, 학생들은 복도 바닥에서 점심을 먹고 일부 과목은 45명이 함께 수업을 듣고 있다.
그리고 CBE 예상 자료에 의하면, Ernest Manning은 2021년에 이르러 수용 인원의 132%, 2022년에는 138%의 학생들이 등록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Ernest Manning 외에도 지난해 남쪽 Seton 지역에 문을 연 Joane Cardinal Schubert 고등학교는 이미 수용 인원의 114%로 운영되고 있으며, Sir Winston Churchill은 115%, Centennial은 113%로 운영되고 있다. 반면, 도심의 Crescent Heights와 Forest Lawn, Bowness는 등록 학생 숫자가 수용 인원에 비해 적다.
한편, CBE에서는 2025년에 이르러서는 CBE 고등학생 숫자가 약 4만 명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측하고 있으며, 향후 5년 안에는 10개 고등학교에서 학생 수가 수용 인원 한계를 100~150% 넘어서고, 7개 학교는 50~85%의 학생들만이 등록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9-10-25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주정부 지원금 감소, 교실 상황..
  내년 앨버타 경기 회복한다는데 .. +3
  캘거리, 바퀴벌레 창궐 비상사태..
  앨버타 일자리, 풀타임 늘고 파..
  케니 주수상, 국민연금 탈퇴 가..
  CBE, 교사 300명에게 계약..
  재산세 인상, 집 가치에 도움 ..
  캘거리 주택 판매 4개월 연속 ..
  연방정부, 앨버타 오일산업에 1..
  앨버타 올 겨울, 예년보다 추울..
  BCPNP - 비씨 주정부이민_..
  한국어 말하기 대회와 케이팝 콘..
댓글 달린 뉴스
  몸에 근육들이 무슨 일을 할까? .. +2
  장거리 자동차 여행의 즐거움_이번.. +5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 책_16 _ .. +1
  내년 앨버타 경기 회복한다는데 캘.. +3
  캘거리 한인산악회 시산제 행사 가.. +2
  Royal LePage, 주택 가격은 내.. +3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