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어린이 충치 에드먼튼 보다 많아 - 수돗물 불소 포함 중단 이후 격차 커져
사진 : 캘거리 헤럴드 
수돗물에 불소가 포함되지 않은 캘거리에 거주하는 어린이들의 치아 상태가 불소가 포함된 에드먼튼 어린이들보다 좋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
캘거리 대학교에서 2018-19년도 설문조사를 연구한 자료에 의하면, 캘거리의 2학년 학생들 중 64.8%는 유치에 1개 이상의 충치를 가지고 있었으나, 에드먼튼에서는 55.1%에서만 충치가 있었다.
그리고 연구를 주도한 캘거리 대학교 의학과 린제이 맥라렌 박사는 5년 전과 15년 전에도 진행됐던 비슷한 연구 자료를 비교해 볼 때, “수돗물 불소 포함 중지가 캘거리 어린이들의 치아 건강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는 것이 분명하게 드러나고 있다”고 전했다.
캘거리는 지난 2011년부터 수돗물에 불소를 추가하지 않고 있으며 2003년부터 2004년 사이에는 에드먼튼의 2학년 중 58%, 캘거리의 2학년 중에서는 56%만이 충치가 있던 상태였다. 그리고 에드먼튼 어린이들의 충치 수준은 이후에도 계속 유지되고 있으나 캘거리 어린이들의 충치는 크게 늘어났다.
2011년 이후 일부 캘거리의 치과 의사들은 어린이들의 치아 건강이 악화됐으며, 수술을 요하는 심각한 상황도 늘어나고 있다고 지적하고 있으며, 맥라렌은 앨버타의 높은 치과 비용으로 인해 수돗물에 불소를 추가하면 치아 건강에 어느 정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전했다.
그러나 불소 추가를 반대하는 이들은 수돗물의 불소 첨가 여부와 관계없이 캐나다 여러 지역 어린이들의 충치가 늘어나고 있다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그리고 이 중 밥 딕슨 박사는 설탕이 많은 음료와 패스트 푸드가 늘어났지만 치아 건강을 제대로 살피지 않아 어린이들의 충치 가 늘고 소아 비만과 당뇨, 심장병도 증가하고 있다면서, 치아 건강을 위해서는 불소를 추가할 것이 아니라 치과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지원을 늘려야 한다는 입장이다.
한편, 캘거리에서는 오는 10월 18일의 지자체 투표에서 수돗물에 다시 불소를 추가할 것인지를 묻는 질문을 추가하고 이후 이에 대해 결정할 계획이다.
앞서 지난 7월 Leger 사에서 실시한 설문조사에 의하면 464명의 응답자 중 58%가 불소를 지지한다고 말했으며, 26%는 반대, 16%는 아직 결정하지 못했다고 말했다. 캘거리 시에 의하면 20년간 수돗물에 불소를 추가시키는 비용은 3,010만 불이며 이로 인해 물 값이 상승하지는 않는다. (박연희 기자)

발행일: 2021-09-09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앨버타주 비상사태 선포 .. +4
  캘거리 시, 세 번째 보건위생 ..
  속보) 아마존 캐나다, 전국적으..
  주정부 공지) 카드 크기의 새로..
  속보) 코로나 확산, 캘거리 모..
  높은 가격, 집 세일즈 약화시킬..
  주정부 공지) 예방 접종 인센티..
  인셉션유, 기술 인력 키운다 -..
  속보) 주수상 케니, “주정부의..
  냉각 조짐에도 캘거리 주택 시..
댓글 달린 뉴스
  속보) 앨버타주 비상사태 선포 .. +4
  연방 총선까지 겹치며 올 가을은.. +2
  만나봅시다) 에드먼튼 한인회관 .. +1
  카나나스키스 패스, 6월에 26.. +1
  앨버타 일부 주민 3차 백신 맞.. +1
  주정부 공지) 9월 1일 3차 .. +2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