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주정부, 폐쇄했던 공원 17곳 조용히 개방 - 캠핑하면서 자연과 접할 수 있는 기회 장려
 
일부 공원 폐쇄 및 양도계획에 온라인 청원 52,000명 넘어

앨버타 주정부는 COVID-19로 인해 내렸던 주립공원 17곳과 레크레이션 사이트 폐쇄조치를 조용히 종료하고 개방했다.
주정부는 처음에 주립 공원 20곳을 완전히 또는 부분적으로 폐쇄하고, 다른 164곳은 제 3자 관리자에게 넘겨 줄 계획이었다. 그러나 당국자는 앨버타 공원청(Alberta Parks) 웹 사이트에서 COVID-19 반응 페이지를 조용히 업데이트했다.
이 사이트에 따르면, 주정부가 앨버타 사람들에게 여름 동안 캠핑을 하면서 자연을 접할 수 있는 기회를 좀 더 많이 주기 위해 올 여름 17개 사이트를 운영할 계획이다. 주정부는 올해 캠핑 시즌의 임시 조치라고 전했다.
일부 사이트 폐쇄와 다른 사이트 양도계획은 온라인 청원이 52,000명 이상의 서명을 받는 등 많은 우려를 불러 일으켰다.
캐나다 공원 및 야생 협회(Canadian Parks and Wilderness Society)는 앨버타인들의 목소리가 변화를 만들어내고 있음을 보여주는 것으로 올바른 방향으로 가는 중요한 전진이었다고 전했다.
이 단체는 성명서를 통해 “이번 업데이트를 보고 안심하고 있지만 올 여름뿐만 아니라 향후에도 이 사이트들을 알버타인들이 이용할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웹 사이트는 제 3자 관리자에게 양도하려고 했던 164개 사이트를 어떻게 할지에 대해서는 언급하고 있지 않다.
이에 대해 앨버타 환경부(Alberta Environment)에서는 아무도 즉각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제이슨 닉슨(Jason Nixon) 환경부 장관은 전에 관리자를 찾을 수 없는 사이트는 공원 지위를 잃고 판매될 수 있는 일반 정부 소유 토지로 되돌아 갈 것이라고 말했다.
올해 변경 이전의 이 계획에 따르면 약 16,000 헥타르의 공원과 레크리에이션 지역의 손실로 주 전체 공원 시스템에 비해 소규모이지만, 주정부가 관리하는 사이트의 3 분의 1을 잃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예산에 따르면 이번 조치로 약 5백만 달러를 절약할 수 있을 것으로 시사하고 있다. (박미경 기자)


신문발행일: 2020-06-25
나도 한마디
 
기사 - 조회건수 Top 90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발견..
  앨버타 주정부 이민(PNP) 중지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이 켜지면 즉기 ..
  캐나다 여권 갱신 시 유의 사항 - ..
  현행 비자의 유지 및 복구_ 한우드 ..
  되짚어보는 캐나다 우체국 역사
  속보29) 월 2천불 정부지원(CER..
  캘거리, ‘폭발적 인구 증가, 123..
  모든것이 새롭다! 와요 한식당_업소..
  '얌얌 치킨' 드디어 캘거리 상륙!!..
  복수국적자, 18세 이전 국적포기 안..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탄생
공지사항
  유료광고) 손소독제 직수입 도매
  공지) 양쪽 입장이 상반될때 게시판에..
  유료광고) Praise Him 정재호 회계..
  어렵고 힘든 시국에도 CN드림은 항상..
  유료광고) ***HSBC 은행 프로모..
  공지) 게시판에 글을 자주 올리시는..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