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원주민 여성 실종, 살해는 '대량 학살'
원주민 사회 "캐나다가 나서야."
 
실종 및 살해된 원주민 여성과 소녀에 대한 전국 조사의 최종 보고서가 월요일 발표되었지만, 원주민 개개인들은 캐나다가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이 보고서가 무용지물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캘거리의 여성 긴급 대피소 ‘아우 타안 힐링 로지’의 조시 네피나크(Josie Nepinak) 은 이 보고서의 권고안을 무시하고 언론보도에서 대량학살이라고 부르는 것을 외면한다면 이 보고서는 아무런 의미도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캐나다에는 왜 이 여성들이 실종되고 살해되었는지 알아낼 의무가 있고, 캐나다는 이 나라의 원주민들에게 일어나는 대량학살 정책과 관행을 넘어서야 할 의무가 있다,"라고 말했다.
이 보고서에는 200여 건의 '사법 정의에 대한 요구'가 포함돼 있으며, 섹스산업계를 포함한 인신매매 사건, 성적 착취, 폭력에 대한 효과적인 대응책 마련도 요구하고 있다.
마리온 불러(Marion Buller) 수석 커미셔너는 "이 보고서는 고의적인 인종, 정체성, 성별에 기초한 대량학살에 관한 것이다"라고 서문의 첫 단락에서 시작하여 수십 번 "대량학살"이라는 용어를 사용했다.
다른 커미셔너들도 이 단어 '대량학살'을 사용하며 이 보고서는 원주민 여성들의 죽음과 그들의 권리와 문화에 대한 세대간의 억압이 대량학살이라는 주장을 전개하는데 페이지를 할애하고 있다.
네피낙은 캐나다 원주민 여성의 역사는 예속, 형편없는 대우, 그리고 그들이 "귀중하지 않다"는 끊임없는 자기 암시의 하나였기 때문에 이 보고서가 대량학살이라는 용어를 사용하는 것에 강력하게 동의한다고 말했다.
산드라 매니피더스(Sandra Manyfeathers)는 두 명의 자매를 잃었는데, 가장 최근의 일은 2007년 1월에 살해된 재키 크레이지불이며, 기숙학교에서 직접 억압을 경험한 적이 있다.
그녀는 대량학살이라는 용어의 사용은 캐나다 원주민 여성으로서의 그녀의 삶을 정확하게 묘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내가 캐나다에서 원주민 여성으로서 지켜야 했던 모든 법들은 인간으로서 나를 실망시키기 위한 것이었다. 원주민이 아니라면 알지 못하겠지만 내 운명은 정부의 자비에 달려 있다."라고 말했다.
그녀는 원주민 여성들의 관심사에 귀를 기울이기를 간청한다. 그렇지 않으면 원주민 여성이나 소녀에 대한 경험이 무엇인지 결코 이해하지 못할 것이기 때문이다.
많은 사람들은 또한 정부가 이 보고서를 법과 사법 제도를 구조적으로 바꾸기 위해 사용하는 것을 보기를 원한다. 그녀는 현재의 제도가 원주민 여성과 소녀들을 동등한 인간으로 취급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그녀는 "캐나다는 '원주민 여성'이나 '소녀'를 살해해도 괜찮다는 분명한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실종되고 살해된 원주민 여성은 캐나다에서 수천 명에 이르는 것으로 추정되지만 보고서는 이 비극의 정도를 수치화하기 위한 위원회의 최선의 노력에도 불구하고 "정확한 숫자는 아무도 모른다"고 말하고 있다.
2005년 캐나다 원주민 여성협회는 데이터베이스 추적 사례를 만들어 원주민 여성 582명을 실종 살해하는 내용을 담은 2010년 보고서를 만들었다.
2014년에 RCMP는 전국적 개요를 발표했고 1980년과 2012년 사이에 거의 1,200건의 사례를 파악했다. 검증되지 않은 다른 추정치는 훨씬 더 높다.
네피낙은 실종되거나 살해된 여성들의 친구나 가족과 함께 일선에서 일하기 때문에 데이터베이스 통계보다 숫자가 더 많다는 것을 알고 있다고 말한다. 그녀는 정부가 가장 먼저 취해야 할 조치 중 하나가 데이터베이스를 고치는 것이라고 믿는다.
추우트리나 네이션 샤키지 리 크로우차일드(Tsuut'ina Nation Xakiji Lee Crowchild)는 권고안을 추진하는 첫 단계는 소외된 여성들과 소녀들의 말을 사람들이 듣는 것이라고 말한다. "캐나다인들은 이것이 현실이라는 것을 들을 필요가 있다,"라고 크로우차일드는 말했다.
그는 원주민 공동체 내의 고통을 여성과 소녀들이 실종되거나 살해된 채 발견되는 것으로 본다. 그는 누가 원주민 여성들에게 무슨 짓을 했는지 알지 못하는 것에 좌절하고 괴로워한다고 말했다.
크로우차일드는 가까운 미래에 정부가 이 보고서를 듣고 원주민 여성들을 보호하기 위해 필요한 변화를 만들기를 희망한다.
정치, 역사, 문화, 인종과 함께 원주민 여성과 소녀들이 실종되고 살해되었다는 놀라운 진술도 범죄 이야기인데, 월요일 캐나다 전역에서 희생자들의 이야기가 담긴 전국적인 조사의 최종 보고서를 발표한 것은 폭력성을 부각시켰다.
이와 같이, 이 보고서의 권고사항 중 많은 것, 정확히 말하면 요구 사항들은 수년 동안 실종되거나 살해된 여성들에 대한 조사와 처리에 대한 경찰 대응과 치안 유지에 초점을 맞추고 있다.
"계속되는 살인, 실종, 폭력은 이 위기가 시기적절하고 효과적인 대응을 요구하는 국가 비상사태로 확대되었음을 증명한다"고 전국 실종 및 살해된 원주민 여성들에 대한 조사의 책임자인 마리온 불러(Marion Buller)는 거대한 보고서의 서문에서 말했다.
그 보고서는 치안 변화의 시급성을 강조한다.
"우리가 권고안을 제시하도록 의무화되었지만, 우리가 '정의에 대한 요구'로 규정하는 이러한 권고안은 법적 의무사항이며 선택사항이 아니라는 것을 이해해야 한다."
이 보고서는 보고서 전반에 걸쳐 치안 유지를 위한 권고사항과 경찰 서비스에 특정한 11가지 주요 권고사항을 제시하며, 많은 사항들이 추가 지침의 하위 집합을 가지고 있다. 이러한 변화는 지방 경찰뿐 아니라 RCMP에도 영향을 미칠 것이다.
권고안은 인정, 교육 및 커뮤니케이션 개선과 같이 보다 쉬워 보이는 것에서부터 조직 구조와 관행에 대한 보다 어려운 변경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권장 사항은 아래와 같은 내용이다.
❚ 모든 경찰 서비스는 차별적 관행과 원주민 학대 및 보고된 범죄를 조사하지 않는 경찰관들을 조사하기 위한 특별 부대를 설립해야 한다.
❚ 비 원주민 경찰 서비스는 원주민 인구가 있는 서비스 구역 내에 특별 원주민 경찰 서비스를 설립해야 한다.
❚ 원주민을 경찰 서비스에 채용하기 위한 정부 자금 지원 증가; 경찰은 모집할 때 인종, 성별, 성별, 성적 성향 편견을 확인해야 하며, 원주민을 고용 과정에 포함시켜야 한다.
❚ 실종 및 살해된 각 미해결 사건을 검토하고 필요한 경우 재조사할 국가 태스크 포스(TF)를 구성한다.
❚ 실종 및 살해된 모든 사례를 철저히 조사할 수 있도록 규약과 관행을 표준화한다. (오충근 기자)

신문발행일: 2019-06-07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통제불능의 산불로 하이 레벨 주..
  우려가 현실로, 스몰 비즈니스 ..
  캘거리 다세대 콘도 시장, 다시..
  줄어 들 기미가 보이지 않는 캘..
  캘거리 하이킹 클럽 시산제 가져..
  연방상원, Bill C-69 수정..
  앨버타 UCP의 이민정책 - 공..
  캘거리 비즈니스 재산세 동결안 ..
  올 가을부터 성인 고등학생도 무..
  캘거리 NE, “마약, 범죄 증..
  트랜스마운틴 확장 프로젝트, 큰..
  캐나다인들, 최근 기름값 상승에..
댓글 달린 뉴스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11 _ 쇠.. +1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 +18
  업소탐방) BC주 캠룹스 이글 포.. +1
  책 소개) 캐나다 한인들의 필독서.. +1
  삶 앓이-1) 섬 _김숙경 (캐나..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 책_9 _럭셔..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