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서울에 고 김영옥 대령 선행을 담은 안내판 세워진다.
재미동포 김 대령, 한국전쟁 참전 당시 경천애인사 아동원의 전쟁 고아 500명 돌봄
중령_시절의_김영옥(1960년대 초반) 
재미동포 전쟁영웅 김영옥 대령이 한국전쟁 당시 전쟁고아 500명을 돌본 경천애인사(敬天愛人社,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62다길 17-5 現 삼각지성당 앞)에 표지석이 설치된다.
용산구 주최로 6월 19일 오전 10시 30분에 거행되는 제막식에는 당시 경천애인사에서 전쟁을 극복한 전쟁고아 출신 어르신 2명, 성장현 용산구청장, 한우성 재외동포재단 이사장, 국방부 국방정신전력원 교육생 40명 등이 참석한다.
장시화 목사가 세운 경천애인사는 설립 초반에 경영난을 겪었으나, 유엔군으로 참전한 김영옥 소령(당시)이 지휘하던 미(美) 육군 7사단 31연대 1대대의 적극적 후원으로 재정 안정을 기하면서 약 500명의 전쟁고아들을 돌봤다.
한우성 이사장은 “6·25전쟁 발발 69주년을 맞아 용산구가 경천애인사 터를 근·현대 역사문화명소로 선정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우리 국민들이 위기에 처한 조국을 위해 희생과 헌신을 아끼지 않았던 재외동포들을 이해하는 좋은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 제공 : 재외동포재단)
문의 : 재외동포재단 연구소통부 대리 윤기호, 064-786-0243


김영옥 대령(1919~2005)은 독립운동가의 아들로 미국에서 태어나 제2차 세계대전과 한국전쟁에서 미(美) 육군장교로 활약, 한국·프랑스·이탈리아 3국으로부터 최고무공훈장을 받은 전설적 전쟁영웅이자, 일본군‘위안부’·가정폭력피해여성·고아·입양아·빈민·청소년·노인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해 헌신한 위대한 인권운동가이다.

신문발행일: 2019-06-21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주정부 지원금 감소, 교실 상황..
  내년 앨버타 경기 회복한다는데 .. +3
  캘거리, 바퀴벌레 창궐 비상사태..
  케니 주수상, 국민연금 탈퇴 가..
  앨버타 일자리, 풀타임 늘고 파..
  CBE, 교사 300명에게 계약..
  재산세 인상, 집 가치에 도움 ..
  캘거리 주택 판매 4개월 연속 ..
  앨버타 올 겨울, 예년보다 추울..
  연방정부, 앨버타 오일산업에 1..
  BCPNP - 비씨 주정부이민_..
  한국어 말하기 대회와 케이팝 콘..
댓글 달린 뉴스
  장거리 자동차 여행의 즐거움_이번.. +5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 책_16 _ .. +1
  내년 앨버타 경기 회복한다는데 캘.. +3
  캘거리 한인산악회 시산제 행사 가.. +2
  몸에 근육들이 무슨 일을 할까? .. +1
  Royal LePage, 주택 가격은 내.. +3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