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한해 50만명 아닌 84만명 이민자 필요” - 캐나다 로열뱅크, 캐나다 이민목표 수준 충분치 않다고 지적
“장기적인 국가 연령구조 안정화 위해 천명당 21명 이민자 필요”
 
캐나다의 유례없는 이민자 급증이 주택위기를 초래한다는 여론이 일고 있는 가운데 현재의 이민 목표를 오히려 더욱 늘려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캐나다 로열뱅크(RBC)는 최근 경제보고서를 통해 연방 정부가 이민 수준을 이전 목표(50만명)와 동일하게 유지하고 있지만 장기적으로 국가의 연령 구조를 안정화하려면 더 많은 신규 이민자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보고서는 지난 30년 동안 인구의 약 0.8%를 맴돌던 캐나다 이민 시스템이 이제 매년 1.3%의 새로운 영주권자를 추가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지만 앞으로 연간 2.1%로 늘려야 한다며 공격적인 이민 목표를 제시했다. 이는 현 50만명에서 연간 84만명으로 이민자를 증가시키자는 주장이다.
연방 정부는 내년에 48만5천명, 2025년에 50만명, 2026년에도 같은 수의 신규 이민자를 받아들일 계획이다.
RBC는 “정부가 인프라 위기에 부분적으로 잘 대응하고 있다”고 평가하고 “전체 이민 수준에 대해 정부에 합격점을 주지만 장기적으로 비슷한 수의 청년, 중년 및 노년층으로 캐나다의 연령 구조를 안정적으로 유지하려면 이민 수를 늘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다시 말해 캐나다의 노동 수요를 충족하고 경제를 성장시키는 동시에 캐나다의 의료 시스템, 인프라 계획(주택 포함) 및 광범위한 사회 제도를 지원하는 캐나다의 능력을 손상시키지 않으려면 현재 이민 수준으로는 부족하다는 설명이다.
보고서는 또 “캐나다인들은 지난 2년 동안 전례 없는 수준의 유학생과 기타 임시 거주자에 대해 우려하고 있다”고 전제하고 “순 임시 거주자 유입이 2022~23년에 이민 유입보다 1.5배가 많았고 이 수치는 50년 만에 처음인데 이 중에서 영주권자로 전환하는 사람은 많지 않다“며 임시 거주자 문제를 언급했다.
만약 임시 거주자 인구를 제한하지 못한다면 캐나다 경제에 장기적으로 기여하는 영주권자에 대한 지원이 약화될 수 있다고 보고서는 지적했다. (안영민 편집위원)

기사 등록일: 2023-11-24
allenkim | 2023-11-25 03:03 |
0     0    

이민자를 필요로한다는 기사를 캐나다에 처음온 10년전부터 쭈욱 보고있습니다
캐나다는 기사의 내용처럼 인구연령분포때문말고 신규 이민자가 없으면 경제가 돌아가지않나요...??
궁금합니다 ㅠ

버즈런 | 2023-11-25 11:22 |
0     0    

캐나다에 대해 잘 설명된 유튜브 동영상이 있어 올려봅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Ynam_3P_ZXE&t=1516s

https://www.youtube.com/watch?v=cYgRf5TNsrU&t=861s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2월 관광 성수기 온다...
  선샤인 빌리지에서 스키 타던 1..
  로키산맥의 도시들, 인력난에 주..
  트뤼도 총리 “앨버타인들은 잘못..
  여행을 떠나자) 세계 최초 국립..
  듀플렉스, 캘거리에서 인기 - ..
  캘거리 주택 착공, 사상 최고치..
  캘거리 SE 어번 베이, 핏불 ..
  1백만 달러로 살 수 있는 집은..
  밴프, 5월부터 주차 요금 인상..
댓글 달린 뉴스
  유령의 하루_ 목향 이명희(캘거.. +1
  이정순 동화작가, 《응답하라! .. +1
  앨버타, “연방 당뇨, 피임약 .. +1
  스미스 주 수상, 헤리티지 펀드.. +1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_ 별빛.. +1
  캐나다 정착 4~5년차 역이민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