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스몰비즈니스 부문, “렌트비 지원 연장, 확대해 달라” - CECRA 8월말 종료, 연장 계획 없어
 
COVID 팬데믹으로 인해 생존의 위협에 시달리고 있는 스몰비즈니스 부문이 연방정부에 상업용 렌트비 지원프로그램의 연장과 확대를 요청하고 나섰다.
연방정부가 지난 4월 발표한 CECRA (Canada Emergency Commercial Rent Assistance)프로그램은 8월 31일로 종료되었다.
연방정부가 발표한 CECRA는 총 25억 달러 규모로 전체 예산의 75%는 연방정부가 부담하고 나머지 25%는 각 주정부가 부담했다. 상업용 빌딩의 건물주가 25%를 부담하고 렌트비 보조프로그램에서 25%를 지원 받아 스몰비즈니스는 기존 렌트비의 50%만 부담하면 되었다.
CECRA의 연장 계획이 발표되지 않아 스몰비즈니스 업계는 심각한 우려를 나타내고 있다. 캐나다 자영업협회 (CFIB) 로라 존스 부대표는 “새로 임명된 크리스타 프리랜드 재무장관이 렌트비 지원프로그램과 관련해 심각한 불공평 사례를 개선할 것이라고 밝혀 일말의 기대감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CECRA 종료를 앞두고 연방정부의 연장 계획이 발표되지 않고 있어 우려가 크다. 수 많은 스몰비즈니스가 CECRA에 생존을 의존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캘거리에서 인도어 골프장을 운영하는 롭 맥클레이 씨는 “연방정부의 렌트비 보조금으로 지금까지 연명해 온 것이 사실이다. 지원프로그램이 사라질 경우 가게 문을 닫을 수 밖에 없다”라고 말했다.
그는 “지난 3,4,5월 문을 닫아 손실이 엄청나게 발생했다. 경제 재개 이후에도 고객들의 발길이 늘지 않아 고통스럽다. 한 달 렌트비만 6만 달러인데 연방정부의 렌트비 보조가 없어지면 더 이상 운영이 어렵다”라고 덧붙였다.
캐나다 자영업협회는 CECRA의 연장은 물론 대상의 확대까지 요구하고 있다. CFIB는 “대부분의 건물주들이 CECRA에 참여를 거부해 혜택을 받지 못한 스몰비즈니스가 부지기수였다. 또한, 4월부터 6월까지 매출이 70% 이상 줄어든 비즈니스만 해당되어 혜택을 받지 못한 비즈니스들의 원성이 높았다”라며 제도 개선과 연장 시행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캘거리 NE에서 패션 스토어를 운영하는 우술라 웨젠 씨는 “19년 동안 같은 자리에서 비즈니스를 해왔는데 건물주가 CECRA 참여를 거부해 렌트비 보조를 받지 못했다”라며 좌절감을 토로했다. 그녀는 “렌트비 보조만 받았더라도 이렇게 힘들지는 않았을 것이다. 가게를 계속 운영할 수 있도록 연방정부의 지원이 절실하다”라고 밝혔다. (서덕수 기자)

신문발행일: 2020-09-03
Arbour | 2020-09-09 12:49 |

COVID–19: CECRA for Small Businesses

We’re extending rent relief for Canadian small businesses through CECRA.

Property owners and small business tenants will soon be able to access funding for the month of September.

What you need to know:

You have previously been approved and would like to extend
All tenants approved in the April, May and June application are automatically eligible for the July, August and September extensions.
However, not all tenants in the original application need to be included for the July, August and September extensions.

You are a new applicant
New applicants can apply for up to 6 months of rent assistance (from April through September) all at once. If a business had an average revenue decline of 70% or more in April, May and June, they are deemed eligible for all months of rent relief.

The deadline to submit a new application and the dates to opt-in for the September extension are coming soon.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캘거리 국제공항 코비드 .. +6
  속보) 앨버타 일일 코로나 확진.. +1
  속보) 캘거리 순환도로 남서쪽 .. +1
  다세대 주택시장, 경제적 역풍..
  케니 주수상, “연방정부, 앨버..
  앨버타 헬스, 직원 최대 1만 ..
  캐나다 코비드 국경통제 완화 조..
  속보) 캘거리 결혼식에서 코로나..
  케니, “코로나 의무적 규제 재..
  캘거리, 에드먼튼 주택, 5년 ..
  연방정부 지원, 앨버타 사업체 ..
  케니 주수상, “연방정부, 앨버..
댓글 달린 뉴스
  캐나다 입국 가능자 리스트 코비드.. +3
  속보) 캘거리 국제공항 코비드 신.. +6
  속보) 캘거리 순환도로 남서쪽 구.. +1
  웨스트젯, 일부 동부 지역 서비스.. +1
  속보) 앨버타 일일 코로나 확진자.. +1
  학교 내 괴롭힘, 15세 소녀 개.. +2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