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캘거리 고용주 10명 중 1명 채용 계획
84%는 직원 숫자 유지, 4%는 감원
 
캘거리 고용주 10명 중 1명만이 앞으로 3달 안에 추가 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발표했다.
최근 맨파워그룹에서는 1,900명의 캐나다 고용주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했으며, 이 중 84%의 캘거리 고용주들은 직원 숫자를 현재와 같이 유지, 4%는 감원을 계획하고 있다고 답변했다. 나머지 2%는 앞으로 직원 수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 알 수 없다는 입장이다.
이 밖에 에드먼튼에서는 16%의 고용주가 추가 채용, 4%가 직원 수를 줄일 것이라고 밝혔으며, 앨버타 주 전체에서는 채용이 9%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
전국적으로는 80%의 고용주들이 현재 직원 수를 유지하고, 16%는 직원 증원, 3%는 직원 감원을 계획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중에서도 퀘벡은 전국에서 가장 큰 폭인 18%, 온타리오는 10%의 고용 증가가 예상된다.
이번 보고서에서는 이 외에도 업계별 고용 전망이 명시됐으며, 이에 의하면 전국적으로 교통과 유틸리티, 생산 및 부동산 부분의 고용이 두드러질 것으로 예측됐다. 이 밖에도 공공업무 행정과 재무, 보험 시장 역시 채용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박연희 기자)

신문발행일: 2019-03-15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16
  만나봅시다) 한인 검안의 박미라.. +2
  UCP 집권하면 어떻게 달라지나..
  캐나다 이민2세의 고숙련직 취업..
  업소탐방) BC주 캠룹스 이글 ..
  여론조사로 본 NDP 재집권 가..
  연방정부 이민 시범 프로그램 구..
  NDP, 대규모 사회정책, 인프..
  남은 선거 기간 당의 모든 선거..
  앨버타 자유당, 선거 공약은 “..
  2020년부터 추가 쓰레기 비용..
  레드 디어서 CRA 세금신고 사..
댓글 달린 뉴스
  캘거리에도 북창동 순두부 전문점 .. +16
  캘거리 주차비 오른다 +1
  만나봅시다) 한인 검안의 박미라 .. +2
  소록도의 산 증인을 만나다 _ 글.. +1
  위기의NDP, 총선 앞둔 여론조사.. +1
  SK주 이정순 작가, 한국문협 밴..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