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포트맥 재산세, 앨버타서 최저
포트 맥머리 주택 소유주들은 앨버타 주에서 가장 낮은 재산세를 내고 있는 반면, 세인트 앨버트는 가장 높은 재산세를 내고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지난 화요일 온라인 부동산 리스팅 회사인 Zoocasa가 발표한 데이터에 따르면, 포트 맥머리의 재산세율은 0.47454%로 주택평가액이 25만 불일 경우 1,186불의 재산세, 50만 불일 경우 2,373불의 재산세를 내고 있다.
한편, 세인트 앨버트의 재산세율은 1.05199%로 주택평가액이 25만 불일 경우 2,630불의 재산세, 50만 불일 경우 5,260불의 재산세를 내고 있다.
24개 도시 중 14위에 오른 에드먼튼의 경우, 재산세율 0.86869%로 주택평가액이 25만과 50만 불일 경우 각각 2,172불, 4,343불의 재산세를 내고 있다. 4위인 캘거리는 재산세율 0.63573%로 주택평가액이 25만과 50만 불일 경우 각각 1,589불, 3,179불의 재산세를 내고 있다.
포트 맥머리가 1위, 세인트 앨버트가 22위를 차지했다.
재산세율 자료는 각각의 지자체 웹사이트에서 참조했으며 2018년 8월 평균 주택가는 각 지역의 부동산협회에서 자료를 구했다고 이 회사는 전했다.
최하위를 차지한 그랜드 프레이리의 재산세율은 1.48000%로 포트 맥머리보다 세 배가 높았으나 2016년 데이터가 사용되었다.
그랜드 프레이리의 주택소유주들은 25만 불의 주택일 경우 3,700불, 50만 불의 주택일 경우 7,400불을 내고 있다.

최저 재산세 순위 (순위가 높아질 수록 재산세율이 높아짐.)
1위: Fort McMurray
2위: Canmore
3위: Camrose
4위: Calgary
5위: Airdrie
6위: Cochrane
7위: Cold Lake
8위: Okotoks
9위: Fort Saskatchewan
10위: Chestermere
11위: Strathmore
12위: Spruce Grove
13위: Stony Plain
14위: Edmonton
15위: Leduc*
16위: Sylvan Lake
17위: High River
18위: Beaumont
19위: Medicine Hat
20위: Red Deer
21위: Lloydminster
22위: St. Albert
23위: Lethbridge
24위: Grande Prairie*
(* : 레덕과 그랜드 프레이리는 2016년 데이터이다.)
(박미경 기자)

신문발행일: 2018-10-05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넨시 시장, “힘든 결정 내려야..
  캘거리 C train 역에서 묻지마..
  에드먼튼 홈 오너들, 경기회복에..
  캘거리 시민, 올림픽 유치 반대..
  재산세 급등 반대 여론, 공공서..
  캘거리 올림픽 유치, 공식적으로..
  연방정부 이민자 지원 프로그램 ..
  미국 몬타나 법원, 키스톤 파이..
  서부 캐나다 최고 69층 건물,..
  앨버타 가요제 성황리에 마쳐
  연방 이민부, E.E. 통한 영..
  경보음 울리는 앨버타 재정, 과..
댓글 달린 뉴스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4) 시베.. +1
  늪에 사는 고래상어_하명순 (캐나.. +1
  "기억하십니까? 9년전 그 사건,.. +1
  키스톤 파이프라인, 본격 공사 앞.. +1
  자동차 배터리 경고등을 켜지면 정.. +1
  아카데미 시상식, 앨버타 영화계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