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캐나다 국민들의 새해 최대 걱정은?
인플레이션 상승, 루니화 약세, 이자율 상승으로 나타나
 
CIBC의 최근 조사에 따르면 캐나다 국민들이 가장 걱정하는 것은 인플레이션 상승과 루니화의 약세, 이자율 상승인 것으로 나타났다. 조사 응답자의 64%는 물가가 오르는 것이 가장 걱정된다고 응답한 반면 34%는 캐나다 달러의 약세, 31%는 이자율 상승을 걱정하고 있다고 응답했다. CIBC Financial Planning and Advice의 매니징 디렉터인 제이미 골롬벡은 1,500명 이상을 대상으로 진행한 조사에서 2018년에 부채가 늘어난 사람들의 숫자가 놀라웠다며, “대부분의 사람들이 모기지, 신용카드, 대출 등을 가지고 있고 은퇴 전에 이를 청산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12개월간 부채가 늘어난 캐나다 국민의 29%의 사람들 중 34%는 생활비를 위해 부채를 늘리고, 21%는 차를 구매하기 위한 부채를, 20%는 집을 보수하기 위해 부채를 얻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자율이 오를 것으로 예상되는 2019년에 캐나다 국민들이 가장 큰 목표로 삼고 있는 것은 부채를 상환하는 것으로 이미 9년 연속 부채 상환이 새해의 가장 큰 목표로 꼽히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국민의 66%가량은 이미 주식시장이 최고점에 이른 것이 아닌가에 대한 우려도 하고 있다. 캐나다 주식 시장은 지난 10년 중 최악의 상황을 지나고 있는 중이며, 2018년에 시장이 15% 하락했으며 크리스마스 이브에 최저점을 기록했다. 골롬벡은 “가장 큰 우려는 사람들이 혼란에 빠져 ‘은퇴를 위해 돈을 모으는 게 아니었어. 투자는 매우 위험하기 때문에 투자를 그만두고 오늘을 위해 소비해야 해.’라고 생각하는 것이다.”라고 전했다. 투자 시장의 혼란은 사람들의 미래를 위한 투자 의욕을 저하시키고 현재에 치우치게 하는 결과를 초래할 수 있다고 골롬벡은 우려했다.
캐나다 국민들은 루니화의 약세로 인한 인플레이션에 대해서도 걱정하고 있으며, 분석가들은 인플레이션의 방향에 대해 엇갈린 의견을 보이고 있다. CIBC는 연말 전망에서 원유 시장 약세에 따라 미국 달러 대비 루니화 환율에 대한 전망을 1.28에서 1.31로 조정했다. 하지만, BMO Capital Markets는 캐나다 중앙은행이 이자율을 지속적으로 올릴 것을 예상하며 캐나다 루니화에 대한 반대되는 전망을 했다. (이남경 기자)

신문발행일: 2019-01-04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통제불능의 산불로 하이 레벨 주..
  우려가 현실로, 스몰 비즈니스 ..
  캘거리 다세대 콘도 시장, 다시..
  줄어 들 기미가 보이지 않는 캘..
  캘거리 하이킹 클럽 시산제 가져..
  연방상원, Bill C-69 수정..
  앨버타 UCP의 이민정책 - 공..
  올 가을부터 성인 고등학생도 무..
  캘거리 비즈니스 재산세 동결안 ..
  캘거리 NE, “마약, 범죄 증..
  트랜스마운틴 확장 프로젝트, 큰..
  캐나다인들, 최근 기름값 상승에..
댓글 달린 뉴스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11 _ 쇠.. +1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 +18
  업소탐방) BC주 캠룹스 이글 포.. +1
  책 소개) 캐나다 한인들의 필독서.. +1
  삶 앓이-1) 섬 _김숙경 (캐나..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 책_9 _럭셔..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