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캐나다 반려견 미국 입국 요건 까다로워진다 - 8월1일부터 칩 장착 의무화되고..
(안영민 기자) 미국을 방문하는 반려견의 입국 절차가 오는 8월1일부터 까다로워진다. 캐나다 연방 정부는 육로를 포함해 항공편이나 해상으로 미국에 입국하는 개에 대한 입국 요건을 변경한 미국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최근 발표 내용을 웹사이트에 공..
기사 등록일: 2024-07-13
우크라이나 의사들, 캘거리 대학교에서 안과 수술 익혀 - 전쟁으로 인한 안구 ..
끝이 보이지 않는 전쟁의에 갇힌 우크라이나 사람들을 돕기 위해 캘거리 대학교는 전투 지역에서 발생하는 안구 부상을 치료하기 위한 인도적 펠로우십(fellowship)을 만들었다.캘거리 의과대학은 이번 가을에 전쟁으로 인한 안구 외상 최전선에 있는 우크라이나의..
기사 등록일: 2024-07-11
캘거리, 에드먼튼 이번 주 ‘찜통 더위’ - 체감온도 37도까지 치솟아… 역대..
(안영민 기자. 이남경 기자) 앨버타주에 극심한 더위가 찾아왔다. 이번 주 들어 앨버타의 주요 도시들이 최고 기온을 갈아치웠다. 이 같은 극심한 ‘찜통 더위’는 오늘(10일) 최고조에 올라 내일까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된다.기상청에 따르면, 캐나다 서..
기사 등록일: 2024-07-10
Silk 및 Great Value 브랜드 리스테리아 오염으로 리콜
(안영민 기자) 캐나다 식품검사기관(CFIA)은 리스테리아 오염이 의심되는 일부 식물성 음료를 9일 리콜했다.해당 제품은 Silk 및 Great Value 브랜드의 15개 제품들로 이 음료들을 판매, 제공 또는 유통해서는 안된다. 냉장고에 보관한 사람은 섭취..
기사 등록일: 2024-07-10
팁 문화에 부정적인 캐나다인 크게 늘었다 - 과도한 팁 요구에 67%가 심적 ..
(안영민 기자) 팁 문화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이 캐나다인들 사이에 크게 확산되고 있다.최근 토론토의 유명 한인 식당에 들러 친구들과 식사를 했던 A씨는 “카드로 결재하기 위해 기계를 건네는데 가장 낮은 팁이 18%였다”면서 “대부분의 식당이 요즘 팁..
기사 등록일: 2024-07-09
앨버타 암 환자 대기 시간 더 늘었다 - 인구 늘고 암환자도 늘어
(박연희 기자)앨버타 내에서 암 환자가 종양 전문의에게 의뢰되는 시간으로부터 치료까지 걸리는 시간이 더 늘어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Cancer Care Alberta에서 지난 6월 앨버타 헬스 서비스(AHS) 이사회에 제출한 보고서에 의하면, 지난 7년 사..
기사 등록일: 2024-07-05
캐나다 데이, 어디서 무엇을 즐길까? - 157주년 캐나다데이 캘거리와 에드먼..
(안영민 오충근 기자) 앨버타의 에드먼튼은 물론 급수관 파손으로 물 비상이 걸린 캘거리에서도 캐나다데이를 축하하기 위한 다채로운 행사가 1일 열린다. 가족과 연인 또는 친구들과 캐나다데이를 즐길만한 각종 이벤트를 정리해본다.에드먼튼<불꽃놀이>불..
기사 등록일: 2024-06-30
생활 정보) 캐나다에서 백내장 수술.. 경험담..
https://www.cndreams.com/cnboard/board_read.php?bIdx=1&idx=18078&category=&searchWord=%EB%B0%B1%EB%82%B4%EC%9E%A5&page=1
기사 등록일: 2024-06-28
앨버타 치과보험(CDCP) 탈퇴 파장 ‘일파만파’ - 연방 “CDCP는 연방과..
앨버타 치과 보험, CDCP에 비해 피보험 자격 조건 까다로워(안영민 기자) 앨버타 주정부가 연방 치과 보험(CDCP)에서 탈퇴하겠다는 의사(본지 6월25일자 보도)를 밝히자, 그 파장이 일파만파로 퍼지고 있다.연방 보건부 장관인 Mark Holland는 ..
기사 등록일: 2024-06-27
캐나다 동부는 폭염, 서부는 겨울 - 앨버타는 13곳이 사상 최저 기온, 동부..
제트기류, 고기압 등으로 능선과 기압골이 번갈아 나타나 ... (안영민 기자) 이번주 초 토론토에서 캘거리로 여행을 갔던 사람들은 황당한 경험을 했다. 폭염으로 펄펄 끓었던 토론토와는 달리 캘거리는 때아닌 추위로 겨울 외투가 필요했기 때문이다.캐나..
기사 등록일: 2024-06-22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실내 물 제한 조치 4..
  (CN 주말 단신) 캘거리와 에..
  캘거리, 물 제한조치 3단계로 ..
  캘거리, 밀려드는 인구에 일자리..
  가족과 횡단보도 건너던 3세 남..
  두 개의 보험사 앨버타 떠난다 ..
  웨스트젯 파업 종료돼도 여전히 ..
  캐나다 이민자 40%, 다른 주..
  첫 금리 인하에도 캐나다 부동산..
  (종합) 웨스트젯 정비사 파업 ..
댓글 달린 뉴스
  미국내 손꼽히는 국립공원중 하나.. +2
  캘거리, 세계에서 5번째로 살기.. +1
  임시 외국인 노동자 갈취한 식당.. +1
  캘거리한인라이온스클럽, 창단 2.. +1
  에드먼튼 오일러스, 우승 문턱에.. +1
  에드먼튼 오일러스 오늘 저녁 대..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