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앨버타, 새로운 초등학교 교과과정 발표 - 2022년 9월부터 주 전역 도입 계획
사진 : 에드먼튼 저널, 교육부 라그랑지 장관 
앨버타 주정부에서 유치원-6학년을 위한 새로운 교과과정 내용을 발표했다.
교육부 아드리아나 라그랑지 장관은 지난 29일, 이를 발표하는 자리에서 지난 선거 당시 학부모들은 필수 지식과 기술에 대한 교과과정이 업데이트되어야 한다는 사실을 분명히 전달했다면서, 새로운 교과과정에는 이에 맞춰 컴퓨터 코딩과 예산 짜기, 공개 연설 등에 대한 내용이 포함된다고 알렸다. 현재 앨버타의 일부 교과과정은 30여 년 전에 만들어진 것이다.
주정부에 의하면 교과과정 개편은 19명의 해당 과목 전문가와 30명의 학자, 100명 이상의 앨버타 현교사의 의견을 수렴해 만들어진 것으로 문해력과 수리력, 품행, 실용적인 기술 등 크게 4가지에 중점을 두고 있다.
또한 이번에 발표된 내용에 의하면, 원주민에 대한 내용은 유치원부터 시작되지만 유치원에서는 원주민의 전통과 창조 이야기를 다루며, 조약은 4학년, 원주민 기숙사 학교에 대해서는 5학년에서 다뤄진다.
이는 진실 및 화해 위원회에서 조약과 원주민 학교에 대해 유치원부터 나이에 맞는 방법으로 배워야 한다는 권고와는 맞지 않는 것이며, 라그랑지 장관은 이에 대한 질문에 답변을 피하고 새 교과과정에 원주민들에 대한 내용이 풍부히 포함된 것이 만족스럽다고 말을 돌렸다.
이 밖에 발표된 내용에 의하면, 2학년 학생들은 고대 로마와 중세의 통치, 영국의 마그나 카르타에 대해 학습하며 유대교와 기독교, 이슬람이 오늘날 세계에 어떻게 기여했는지, 그리고 건축물과 기념물에 대해 배우게 된다. 3학년에서는 앨버타 역사상 저명한 흑인들과 정착 이야기 등에 대한 내용이 다뤄진다.
교과과정 개편은 이전 NDP 정부에서 시작한 것을 정권이 바뀐 뒤 UCP에서 이어받아 진행한 것이며, NDP 교육 비평가 사라 호프만은 정부의 새로운 교과과정은 유럽의 역사를 외우게 하는 등 낡은 방식의 접근이 된다고 비난했다.
하지만 교과과정을 리뷰한 앨버타 대학교 교육 심리학 교수 조지 조지우는 개편된 교과과정에 A-의 점수를 부여하고 특히 영어 교과과정은 북미에서 가장 포괄적이고 완벽한 교육과정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한편, 새로운 교과과정은 올 9월부터 일부 교실에서 시범적으로 학습되며, 주정부는 교육자들과 주민들의 의견을 접수한 뒤 2022년 9월부터 주 전역에 이 교과과정을 도입한다. 주정부에서는 이후 2023년에는 주 전역의 7~10학년, 2024년에는 11, 12학년에 개편된 교과과정을 선보일 계획이다. (박연희 기자)

발행일: 2021-04-01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속보) 캘거리 레스토랑 집단 감..
  속보) 앨버타주 7일(수)부터 ..
  속보) 앨버타 보건 규제 강화 .. +1
  캘거리 공원에서 혐오범죄 발생 .. +1
  속보) 앨버타 첫 번째 아스트라.. +1
  속보) 주정부, 자영업 보조금 .. +1
  속보) 4월 1일부터 휘발유 2..
  힌쇼, “코로나 보건 규제 강화..
  속보) 앨버타 코로나 3차 유행..
  많은 유학생들 돌아오지 않을 것..
댓글 달린 뉴스
  세계 최초로 문자와 숫자의 비밀.. +20
  속보) 앨버타 아스트라제네카 접.. +1
  속보) 앨버타 첫 번째 아스트라.. +1
  앨버타 개편된 초등 교과과정, .. +1
  속보) 캘거리 7~12학년, 온.. +1
  발행인 칼럼) 5년 늦게 배달된..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광고비 결제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