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이번 홀리데이, 캐나다인들 지출 줄인다 - 소득 적을수록 허리띠 더 졸라매
이번 홀리데이 시즌을 앞두고 캐나다인들은 인플레이션의 위기에서 빠져나오기 위해 지출을 제한할 계획인 것으로 드러났다.앵거스 레이드에서 진행한 설문조사에 의하면 응답자 중 56%는 올해 크리스마스에 이전보다 지출을 줄일 것이라고 답했다. 그리고 앵거스..
신문발행일: 2022-12-09
캘거리 주택 매매 11월 주춤, 매물 부족이 원인 - 올해 역대 최고 주택 매..
캘거리의 주택 매매가 지난 11월 주춤한 상황이었음에도, 역대 뜨거웠던 2022년 1월부터 6월의 매매건수에 힘입어 올해가 역대 최고의 주택 매매가 이뤄진 해로 기록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지난 11월, 캘거리의 주택 매매는 전년 동일 기간 대비 2..
신문발행일: 2022-12-09
오일, 가스 부문, 내년 앨버타 경제 떠 받친다. - 견고한 경제 성장, 주택..
ATB 파이낸셜이 내년도 앨버타 경제를 매우 긍정적으로 전망했다. 그 기반에는 여전히 강한 국제 원자재 가격에 기인한 앨버타의 오일, 가스 부문이 있기 때문이다. 지난 주 수요일 (30일) ATB는 내년 도 앨버타의 GDP성장세를 2.8%로 낮추어 ..
신문발행일: 2022-12-09
앨버타 중소도시, 고물가로 재정난 가중 - 캔모어, 재산세 12.8% 대폭 인..
앨버타 지방 중소도시들이 팬데믹을 지나면서 상당히 심각한 재정난을 겪고 있은 것으로 알려지면서 불가피하게 재산세 인상을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로 인해 고물가로 인해 부담을 느끼는 주민들은 재산세 인상까지 겹치게 되었다. 캔모어의 경우 내..
신문발행일: 2022-12-09
앨버타 실업률 다시 상승, 11월 5.8% 기록 - 숙박, 식음료, 건설 부문..
앨버타의 11월 실업률이 다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월 10월보다 0.6% 상승해 5.8%를 기록했다. 캐나다 전국 실업률은 전원 5.2%에서 5.1%로 오히려 하락했다. 11월 앨버타에서는 15,100여 개의 일자리가 상실되었으며 이 중 숙박, 식음료 부문에서만 9,80..
신문발행일: 2022-12-09
에너지 기업들, 닫았던 지갑 연다. - 지난 수년 간 긴축에서 벗어나 대규모..
앨버타 에너지 기업들이 사상 최고 실적으로 올리고 있는 가운데 지난 수년 간의 긴축재정에서 벗어나 내년에는 대대적인 직접 투자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에너지 부문은 향후 세계 경제의 위축과 국제 원유 가격 진정세 전망과 UCP 주정부의 앨버타 자치..
신문발행일: 2022-12-09
식품 가격 인플레이션 탈출 당분간 어렵다 - 내년에도 최대 7% 상승할 것
캐나다인들은 가까운 시일 내에 식품 인플레이션에서 벗어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캐나다 식품 가격이 2023년에도 계속 올라 최대 7%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하는 새 보고서가 나왔다.12월 5일 발표된 캐나다 식품 가격 보고서가 4인 가족의 경우 ..
신문발행일: 2022-12-09
캘거리 필드 하우스, 주정부 연방정부 지원 얼마나? - 시 예산 2천만불 배정..
최근 캘거리 시의회 예산 심의에서 실내 경기장인 풋힐스 필드 하우스에 2천만불이 배정된 것과 관련해, 시의원이자 전직 올림픽 레슬러 자스민 미안이 이를 위해서는 주정부와 연방정부의 많은 지원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풋힐스 필드 하우스는 맥마혼 스타디움..
신문발행일: 2022-12-02
캘거리 리테일러들, 연말 시즌 기대 - 지역에서 쇼핑을 하자는 캠페인, 큰 도..
팬데믹과 규제가 시작된 지 2년 반 만에 캘거리 리테일러들은 다시 정상적인 연말 크리스마스 특수를 기대하고 있다. 비즈니스 오너들은 시즌이 얼마나 큰 결과를 가져올지 기대하고 있다. 신더 앤 세이지의 오너인 린지 손더스는 올해 세일즈가 2020년과 ..
신문발행일: 2022-12-02
앨버타 임금 프리미엄, 효력 떨어져 - 상대적으로 임금 인상률 낮아
한때 캐나다에서 임금 성장을 이끌던 앨버타에서 일하는 사람들의 월급은 이제 다른 지역과 거의 차이가 없어졌지만, 전문가들은 앨버타의 인플레이션과 인력난이 앨버타 비즈니스들이 임금을 조정할 시기임을 알려주고 있다고 말한다. 수년 동안 앨버타에서 일하는..
신문발행일: 2022-12-02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Affordability Payment 신청 폭..
  앨버타 고용시장, 그 어느 때보..
  속보) 캘거리 지역 폭설로 교통..
  주정부 공지) 올해 말까지 자동..
  캘거리 부동산, 2023년에 안..
  콘도 소유주, “전기세 리베이트..
  주 정부 이민 중 가족이 앨버타..
  캘거리 시, 12억 달러 규모 ..
  나만 놓치고 있는 정부지원금? ..
  야심 찬 이민 목표에 대한 우려..
댓글 달린 뉴스
  피스 브릿지 유리 깨뜨린 홈리스.. +1
  주정부, “올해 말까지 차량 보.. +1
  발행인 칼럼) 민주적이고 평화로.. +2
  오 꿈에도 그리운 뉴펀들랜드, .. +2
  토론토 동포들 “윤석열 퇴진, .. +1
  속보) 캘거리 중국 문화센터, ..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