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UCP 긴축예산, 지자체, 대학, 공공부문 일자리에 직격탄...공공서비스 예산 7.7% 감축
(사진: 캘거리 헤럴드) 
UCP 주정부의 긴축 예산안으로 인해 가장 타격을 받는 부문은 앨버타의 각 지자체, 대학, 그리고 공공부문 일자리가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주 목요일 발표한 주정부의 예산안에 따르면 앨버타 공공부문 규모는 향후 4년 간 총 7.7%가 줄어 들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UCP주정부의 긴축 재정 운용에도 불구하고 늘어 나는 적자 규모를 만회하기는 어려우며 2022~23년경 앨버타 재정적자는 무려 933억 달러까지 치솟게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UCP 주정부는 2019~20년 회계연도 총 587억 달러의 예산을 편성했다. 향후 4년에 걸쳐 2.8%의 운영비를 줄이게 된다. 이에 따라 2020년 3월 말 경 주정부 내 824개의 풀타임 일자리와 대학에서 764개, 주정부 산하 기관에서 다수의 일자리가 사라질 전망이다. 주정부는 공공부문에서 사라지는 일자리에 충원을 하지 않을 예정이며 향후 추가 인력 감축이 따를 수 있다고 밝혔다.
캐나다 자영업 협회 앨버타, B.C주 부대표 리처드 트러스콧 씨는 “앨버타 시민들에게는 상당한 고통을 주는 예산안이 될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주정부의 재정 건전성 확보를 위해서는 어쩔 수 없는 선택이며 결정이다”라고 평가했다.
UCP 주정부의 첫 예산안은 전 사스카치완 재무장관을 지낸 재니스 맥키논 박사의 보고서에 기반을 두고 앨버타 재정의 전 부문을 세밀하게 검토한 것에서 출발했다.
맥키논 보고서의 핵심은 앨버타 재정 적자의 근본 원인으로 공공부문 서비스가 B.C, 퀘백, 온타리오 주에 비해 1인당 비용이 훨씬 많이 들어 가고 있는 것을 지적했다.
이 중에서 전 NDP 주정부가 동결해 온 대학 등록금 정책을 폐지하면서 향후 3년 간 매년 7%까지 대학 등록금이 인상될 전망이다. 또한, 향후 4년 간 대학 지원금 12.5%를 줄일 예정이다. 또한, 수업료와 교육 세금 크레딧이 사라지게 되면서 풀타임 대학생의 경우 연간 1천 달러 이상의 추가 부담이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각 교육청에 지원하는 예산을 2022년까지 82억 달러에서 동결을 추진한다.
앨버타 전 예산의 43%를 차지하는 헬스 부문은 최근까지 3%의 인상에서 인상폭을 줄여 1% 증액으로 유지할 예정이다.
노틀리 NDP 리더는 “어느 정도의 긴축을 예상했지만 저소득층까지 심각한 충격을 받게 될 정도일지는 몰랐다”라며 강한 비판을 제기했다. 그녀는 “당신이 저소득층일지라도 UCP 제이슨 케니 주정부는 당신의 주머니를 노릴 것”이라고 주장했다.
주정부는 담배에 카톤 당 5달러의 세금을 인상하고 에어 비앤비와 같은 온라인 렌털 시장에도 2020년 새로운 세제를 부과할 예정이다.
앨버타 시민들은 박물관 입장 등의 각종 수수료, 부동산 등기, 자동차 등록세도 인상도 맞이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에드먼튼, 캘거리와 같은 대도시들도 주정부의 긴축 예산의 영향을 벗어나지 못할 예정이다. LRT 프로젝트 예산이 지연되고 남 에드먼튼의 병원 신축도 4년간 지연되어 2030년에나 완공될 전망이다. 에드먼튼 돈 아이비스 시장은 강한 불만을 제기하며 “에드먼튼 시민들의 지지에 대한 심각한 배신”이라고 밝혔다. (서덕수 기자)

신문발행일: 2019-10-31
나도 한마디
 
최근 인기기사
  캘거리 산업 기반 바뀐다. ..
  속보) 앨버타 1인 가정, 다른..
  속보) 앨버타주 락다운 2주 연..
  자영업, “기댈 곳은 정부 지원..
  새해 전야, 차량 검문하다 경찰..
  오일샌드, 셰일 그늘에서 벗어나.. +4
  주정부, “캘거리, 그린라인 재..
  시민들은 집콕, 장관은 해외여행..
  하루 밤 사이 폭설, 캘거리 눈..
  주정부, 내년 대규모 직업훈련 ..
  경찰 추적 피해 도주하던 차량에..
  속보) 코로나 음성 확인서 제출..
댓글 달린 뉴스
  오일샌드, 셰일 그늘에서 벗어나려.. +4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4 동시.. +1
  자동차 보험사, 팬데믹으로 지출 ..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3 『해.. +1
  동화작가가 읽은 책_31_ 『흔적』..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32 『파..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