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앨버타 성소수자 학생, 교직원 보호법 시행
앨버타주의 성소수자(LGBTQ) 학생들과 교직원들을 보호하기 위한 새로운 법 시행이 시작됐다. 그러나 일부 학교에서는 여전히 이 법에 어긋나는 규제를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지난 6월 30부터 법안 Bill 24이 발효됨에 따라 사립학교를 포..
신문발행일: 2018-07-06
CBE 교육위원 브래드쇼, 회의 3분의 1 불참
지역 노동 위원회에서 지난 선거에서 처음 선출된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 교육위원 마이크 브래드쇼의 회의 참석률에 우려를 표시하고 나섰다.Calgary and District Labour Council에서 정보 열람의 자유법에 의해 취득한 자료에 의하면 Ward 12와 14..
신문발행일: 2018-07-06
캐나다 아동 및 청소년 신체활동 점수는 D+
캐나다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신체 활동과 관련한 성적표에서 낮은 성적인 D+를 받았다.캐나다 활동연구단체 Participaction가 이처럼 낮은 연례 성적표를 발표하자 전문가들은 교육자들이 학교에서 좀 더 많은 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필..
신문발행일: 2018-06-29
캘거리 대학, 비즈니스 스쿨 확장공사에 2천 만 불 수혈받아
캘거리 대학은 비즈니스 스쿨 확장을 위한 노력 끝에 에너지 부문과 부동산 투자가인 론 매티슨으로부터 2천 만 불의 기부금을 받았다.캘거리 대학 총장 엘리자베스 캐논은 이 자선가의 기부로 하스케인 비즈니스 스쿨의 공간을 두 배로 늘릴 수 있어 학생들을..
신문발행일: 2018-06-22
프레이저 순위, 캘거리 가톨릭 교육청이 최고
프레이저 연구소의 연례 학교 순위가 발표됐다. 그리고 공립, 가톨릭, 불어, 사립, 차터 등 총 819개의 앨버타 초등학교 순위에서 상위 10위 중 7개가 캘거리에 위치한 가운데, 이 중 상당수는 1년에 많은 학비를 지불해야 하는 사립학교인 것으로 드러났다. 이 순위는 6학년 주 학력..
신문발행일: 2018-06-22
앨버타 고등학교 졸업률 늘어났다
앨버타 고등학교 졸업률이 지속적인 증가를 보이고 있다.프레이저 연구소의 연례 학교 순위 보고서에 의하면, 2017년 앨버타 고등학교 졸업률은 84%로 2014년의 82%에 비해 2% 늘어났다. 그리고 이는 2000년대 초반에 고등학생 중 60%만이 ..
신문발행일: 2018-06-22
올 가을, CBE 고등학교 1곳 문 열어
올 가을 캘거리 남쪽에 새로운 캘거리 공립 교육청(CBE) 소속 고등학교가 문을 연다. 이 Joane Cardinal-Shubert 고등학교는 캘거리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지역 중 하나인 SE Seton에 자리하고 있으며, 올 9월에는 10학년과 11학년 학..
신문발행일: 2018-06-22
앨버타 교과과정 개편, 첨단기술에 중점둔다
앨버타 교육부에서 6억 4천만불을 배정해 교과과정 개편을 진행 중인 가운데, 교육청 고위 간부들이 유치원부터 4학년 교실의 미래에 대한 학부모의 의견을 얻기 위해 주 전역의 24개 도시와 타운을 돌고 있다. 개편된 교과과정은 점차 더 자동화에 의존하..
신문발행일: 2018-06-15
앨버타대학, 계획대로 스즈키 박사에게 명예학위 수여한다
앨버타 대학은 환경운동가인 데이빗 스즈키에게 명예 이학 박사학위를 수여할 예정이다. 스즈키 박사는 오일과 가스 산업에 반대입장을 취하고 있어 논란을 초래하기도 했다. 에드먼튼과 캘거리 신문들에 게재된 전면 광고들을 통해 앨버타 대학에 결정을 번복하..
신문발행일: 2018-06-08
캘거리 가톨릭 교육청 균형 예산 통과
캘거리 가톨릭 교육청 교육위원들이 최근 균형 예산을 통과시켰다. 그러나 교육청의 운영 적자에도 불구하고 직원 감축이나 서비스 축소, 학생 납입금 인상 등은 계획에 포함되지 않았다. 2018-19년도의 예산으로 6억 1,630만불을 책정한 가톨릭 교육..
신문발행일: 2018-06-08
1 2 3 4 5 6 7 8 9 10
 
최근 인기기사
  텅텅 빈 뉴 호라이즌 몰, 내년.. +4
  업소탐방) 캘거리 한인최초 스크..
  마리화나 매장, 개점 전부터 영..
  입장객 줄어 든 헤리티지 파크,..
  앨버타, 최저임금 시간당 15달..
  “앨버타, 국제 유가 상승에만 ..
  에드먼튼 LRT 역에서 무작위 ..
  국립공원 연간 패스 구입시 알아..
  올 가을, 앨버타 대학 학비 관..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2..
  마리화나 합법화 이후 주류 수익..
  앨버타 주민, 부채 가장 높아
댓글 달린 뉴스
  텅텅 빈 뉴 호라이즌 몰, 내년으.. +4
  에드먼튼 한인회장 선거 앞두고 +1
  음주운전 관련 이민 규정 강화- .. +5
  이 웃 _ 인애 주 미경 시인(캘.. +1
  캘거리 새 중앙 도서관, 올해 가.. +1
  동화작가가 읽은 동화책_2 - 소.. +1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