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자유게시판
미국 동포 가수 신윤미 인터뷰 기사입니다.
작성자 운영팀     게시물번호 11420 작성일 2018-12-04 10:13 조회수 600

미국 소재 풀뿌리 네트워크에서 보내준 보도자료입니다.  이곳에서는 CN드림측에 다양한 기사들을 보도자료로 보내주고 있는데 이중에서 동포들과 관련있거나 유익한 것들만 선별해서 이곳 자유게시판 혹은 지면에 싣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_운영팀 
*************************************************************************************

칵테일 사랑 신윤미, 비영리 단체에 공연 수익금 기부하기도
-미국 이민 생활로 힘든 분들 위해 노래 만들어 공연
-'칵테일 사랑'은 엔야라는 가수 창법 시도한 노래
-가톨릭 신자인 신 씨, 현재 생활 성가 음반 준비 중


'칵테일 사랑'으로 90년대 대학가를 휩쓸었던 가수 신윤미 씨가 JNC TV와 애리조나주 세도나에서 인터뷰를 가졌다. 

신윤미 씨는 한국에서 가수 생활을 하다가 미국에 1993년에 처음 왔는데, 당시 엔터테이너가 될 것인가 아티스트가 될 것인가를 고민했다고 한다. 삶의 지표와 음악의 목표에 대해 고민하면서 부족한 점을 채우려고 뉴욕에 왔으며, 미국으로 떠나기 전 마지막으로 녹음한 곡이 1994년에 히트를 친 '칵테일 사랑'이었다.

신 씨는 '칵테일 사랑'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도 전했다. '칵테일 사랑'은 당시 미국에서 인기를 끌던 엔야(Eithne Ni Bhraonain)라는 가수의 창법을 시도한 것인데, 혼자서 16번 부르고 16트랙을 한꺼번에 틀어서 여러 사람이 동시에 노래하는 듯한 효과를 만들어낸 노래였다. 당시 신 씨가 미국에 있었고 한국에 갈 수 없는 상황이었기 때문에, 기획사에서 마로니에라는 이름으로 다른 가수를 섭외했고, 신 씨가 부른 노래를 립씽크했다고 한다.

신 씨는 뉴욕에 살다가 애리조나주 세도나로 이사 온 지 10년 정도 되었다. 세도나는 날씨 좋고, 공기 맑고, 자연 경관도 참 아름다운 곳인데, 전 세계의 볼텍스(vortex) 3곳 중 하나라고 한다. 신 씨는 현재 세도나에서 '해피하우스'라는 게스트 하우스를 운영하고 있다. 신 씨는 기회가 될 때마다 게스트 하우스 손님들과 함께 삶의 이야기와 좋은 노래를 나누고 있다.

그동안의 음악 활동에 대해 신 씨는 현재까지 한국에서 4개, 미국에서 4개의 음반을 발표하는 등 꾸준히 음악 활동을 하고 있다고 전했다. 뉴욕에 거주했을 때는 라디오, TV 활동도 했고, 일 년에 한두 번씩 디너 쇼를 가지기도 했다. 신 씨는 적은 인원 앞에서도 내 노래를 할 수 있다면 그 공연도 중요하다는 소신을 밝히며, 공연을 쉰 적은 없다고 했다.

가톨릭 신자인 신 씨는 현재 생활 성가 음반을 준비하고 있었다. 11월부터 음원을 통해서 한 달에 두 곡씩 발표하고 있고, 내년 4월부터는 음반을 발표할 예정이며, 미주 및 한국 순회공연도 계획하고 있다.

한류 주역의 아이돌 스타 후배들의 활동에 대해서는 너무 자랑스럽고 잘하고 있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미국에서 한국 노래로 빌보드 차트를 휩쓰는 것이 정말 쉬운 일이 아닌데, 방탄 소년단의 활동이 놀랍고 기특하고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신 씨는 비영리 단체에서 봉사했던 일들도 소개했다. 93년도에 뉴욕에서 '청년 학교'라는 자원 봉사단체에서 활동하기도 했다. 영어가 안 되는 한국 분들 위해 메디케어, 시민권 신청 등을 도와주고, 어려움 당한 한인들을 위해 영어 편지도 같이 써 주고, 아이들에게 풍물 및 역사 공부도 가르쳐 주는 단체에서 작은 일로 자원봉사를 했다고 한다. 

또한, 고달픈 이민 생활로 힘든 분들을 위해 노래를 만들어 공연으로 함께하기도 했고, 여러 비영리 단체들을 위한 공연을 열어 수익금을 기부하기도 했다. 신 씨는 지금은 비영리 단체 활동에 직접 참여하고 있진 않지만, 아직도 이전에 활동했던 단체들과 연계를 갖고 있고, 주변에서 원하면 좋은 공연을 기획해서 도움을 주고 싶다고 했다.  

신윤미 씨는 JNC TV 시청자에게 “늘 행복하시고 건강하시고, 올해 못다 이룬 소원 꼭 이루시고, 못 이룬 소원은 내년에 이루시길 바랍니다. JNC TV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라고 인사를 전하기도 했다. 

이날 저녁에는 게스트 하우스 손님들과 함께 한 미니 콘서트에서 대중들에게 널리 알려지고 사랑받은 명곡 '칵테일 사랑, 가을 편지, 꽃밭에서’를 불렀는데, 이 영상과 함께 신윤미 씨의 신곡 '감사'는 유튜브에서 (https://www.youtube.com/watch?v=oHmrCyO0dYE) 들을 수 있다.



0           0
 
다음글 곽선영 본인입니다
이전글 록키산의 겨울 등산(01.Dec.2018)
 
최근 인기기사
  넨시 시장, “힘든 결정 내려야..
  캘거리 C train 역에서 묻지마..
  에드먼튼 홈 오너들, 경기회복에..
  재산세 급등 반대 여론, 공공서..
  캘거리 시민, 올림픽 유치 반대..
  캘거리 올림픽 유치, 공식적으로..
  연방정부 이민자 지원 프로그램 ..
  서부 캐나다 최고 69층 건물,..
  미국 몬타나 법원, 키스톤 파이..
  앨버타 가요제 성황리에 마쳐
  연방 이민부, E.E. 통한 영..
  경보음 울리는 앨버타 재정, 과..
자유게시판 조회건수 Top 60
  쿠바여행 가실 분만 보세요 (몇 가..
  캘거리에 X 미용실 사장 XXX 어..
  이곳 캘거리에서 상처뿐이네요. ..
  한국방송보는 tvpad2 구입후기 입니..
  Long live rock'n'roll!!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