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자유게시판
캐나다 선수가 경기 중 당 떨어지자 병째로 원샷한 끈적한 음료수 정체는?
작성자 운영팀     게시물번호 13544 작성일 2020-06-29 12:43 조회수 774

캐나다 출신 선수는 경기 중 당이 떨어지자 단풍 시럽을 병째로 들이켰다.

지난 24일(현지 시간) 여러 해외 스포츠 매체들은 캐나다 테니스 선수 바섹 포스피실(Vasek Pospisil)의 생일을 축하했다.

축하 메시지는 이러했다.

“생일 축하합니다! 오늘 하루 메이플 시럽과 함께하길 바랍니다”

이같은 축하 메시지와 함께,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얼마 전 포스피실이 테니스 경기 도중 휴식 시간에 취한 행동 하나가 조명됐다.

이날 포스피실은 땀을 뻘뻘 흘리고 거친 숨을 고르다 말고 작은 병을 꺼내 들어 병째로 꿀꺽꿀꺽 들이키고는 소중히 다시 가방 안에 넣었다.

병의 정체는 메이플 시럽이었다.

단풍나무에서 채취하는 달콤한 맛의 수액인 메이플 시럽은 캐나다 특산품 중 하나다.

캐나다에서 전 세계 물량의 70%를 공급할 정도다. 캐나다에서는 메이플 시럽 2만 톤을 전략물자로 보관하고 있다.

경기 중 당 충전을 위해 바나나를 먹거나 단백질 음료를 마시는 다른 선수들과는 달리, 포스피실은 과연 캐나다 선수답게 메이플 시럽을 병째로 들이킨 것.

지독하게 달콤한(?) 해당 장면이 화제를 모으자 포스피실은 경기 이후 직접 자신의 SNS를 통해 “최고의 스포츠음료”라며 “항암 물질도 가득 들어있고, 영양소와 미네랄도 풍부하다”고 메이플 시럽 홍보에 나서기도 했다.

메이플 시럽을 병째로 마시는 캐나다 선수를 본 국내 누리꾼들은 “날 쌀쌀하다며 보드카 마시는 러시아인 같다”며 유쾌한 반응을 보였다.


https://kr.theepochtimes.com/%EB%8B%A8%ED%92%8D%EA%B5%AD-%EC%BA%90%EB%82%98%EB%8B%A4-%EC%84%A0%EC%88%98%EA%B0%80-%EA%B2%BD%EA%B8%B0-%EC%A4%91-%EB%8B%B9-%EB%96%A8%EC%96%B4%EC%A7%80%EC%9E%90-%EB%B3%91%EC%A7%B8%EB%A1%9C-%EC%9B%90_534123.html


0           0
 
다음글 지금 유럽 가도 괜찮을까? 유럽연합, 한국/캐나다인 입국 7월 허용방침
이전글 에어캐나다등 캐나다항공사들 날아오른다 - 3개월간 활주로에서 격리중이던 항공사들 재기의 기지개
 
최근 인기기사
  속보55) 경제 재개 2단계 1.. +1
  속보57) 캘거리 NE 지역 우.. +2
  코로나사태 여행제한조치, 계속될..
  속보58) 앨버타 공중보건 비상..
  속보) 주정부, 자영업자 지원책..
  업소 탐방) 배드랜드 지형 위에.. +1
  자유당, CERB 연장으로 고심..
  속보) 스탬피드 취소에도 불꽃놀..
  앨버타 학생들 9월에 학교 돌아..
  코비드 유행으로 동양계 혐오 증..
  개교 앞뒀던 초등학교 3개, 코..
  에드먼튼 바이러스 보유자 캘거리..
자유게시판 조회건수 Top 90
  쿠바여행 가실 분만 보세요 (몇 가..
  캘거리에 X 미용실 사장 XXX 어..
  [oo치킨] 에이 X발, 누가 캘거리에..
  이곳 캘거리에서 상처뿐이네요. ..
  한국방송보는 tvpad2 구입후기 입니..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