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자유게시판
Tesla Battery Day
작성자  Utata     게시물번호 13894 작성일 2020-09-26 10:25 조회수 1318

테슬라가 저하고 관련이 있을 줄 몰랐습니다. 
이번 행사 (battery Day) 를 보기 전까지는요.

제가 생각한 밧데리카는 너무 비싸고, 또한 괜히 타면 너무 튀는것 같아서죠.

이번에 차가 한대 필요해서 일반 가솔린 차를 살 생각중인데,
엘런 머스크의 발표내용을 보니, 
이거 지금 가솔린 차를사면 후회할꺼 같은 느낌이네요.

엘런 머스크 왈,
약간 의심이 가지만, 완전주행차량이 곧 다가온다는 말이 놀랐고,
2025년이면 가솔린차 가격 이하로 떨어진다고 하네요.
또한 대부분 서유럽국가는 2030년이면 화석연료 차를 못 팔게 한다고 합니다.
아마 그래서인진 오일 관련 컴파니들 주가가 끈임없이 떨어지는거 같습니다.

하지만, 전 차를 타면 좀 오래 타는 편이라...
지금 사긴 좀 이르고, 그렇다고 나중에 차를 바꾸긴 싫코요.

정말 일반집에서도 주유소 갈 필요없이, 
실질적으로 집에서 충전이 다 되는건지?
정말 비용이 절감 되는지?

과거 DVD 시대에 비디오 플레이어 산 기억이 나네요.
무척 좋은 기능의 VHS 플레이어를 사니, 
다시 DVD 플레이어를 또 사야하는 기억이...

요즘 유투버들이 테슬라 타고 칭찬 일색이지만,
좀 그래도 믿기 어렵고... 사실 품질도 않좋단 이야기도...

혹시 밧데리카 실지로 타보신 분들 사용 이야기가 캘거리는 없는지요?
정말 타시는분 경험을 듣고 싶네요.







1           0
 
bigboss  |  2020-09-26 13:47     

개인적으로,
전기차, 수소차, 하이브리드카 등등
겨울이 길고 추운 캐나다에선 효율이 떨어져서 적합하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Utata  |  2020-09-26 19:32     

사실 겨울에 문제는 2가지가 있습니다.

1) 저온 바테리 성능 저하,

2) 겨울철 히딩




점점 기술이 발전해서, 밧데리 저온 성능 저하가 점점 개선 되고 있습니다.
앞으로 충분히 개선 되리라 봅니다.




사실 추운쪽에 사람들이 밧데리쪽은 유리 합니다.

아무래도 LA 쪽은 12월에도 에어컨을 킬려면, 히터 보다
에너지 효율이 떨어지지요.

그런면에선 캐나다가 미국보다 유리한것 같습니다.

유튜버를 보니, 바데리 아끼는라 여름에도 에어컨을 키기 어렵고,
겨울엔 히터 틀기가 부담스러운것 같습니다.

아직 기술이 발전이 더 필요한 시점에서도 전기차 타신 분들이 대단합니다.


사실 테슬라가 먹고사는 것은 탄소 배출권을 팔아서 이익이 난다고 합니다.

거꾸로 생각하면 각국 정부는 화석 연료를 쓰는 자동차를 없앨려고 할꺼 같습니다.

스웨덴인가요. 2025년 부터는 화석연료 신차를 팔지 못하게 되엇다 합니다.


기술이 혁신속도가 저 같은 일반인의 상상을 뛰어 넘습니다.

자동 주행이 코 앞이라고 이번에 발표를 했습니다.

정말 믿기가 어려운 소식이였습니다.





Swelder  |  2020-09-27 11:59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지금 굳이 전기차를 타실 필요가 있으실까 싶습니다.
1. 지금 선택의 폭이 좁다.
2. 차량가격이 비싸다.
3. 급속충전시설이 부족하다.
4. 가라지가 되었든 충전 시설이 있는 콘도, 아파트 등 거주조건이 맞아야 한다.
5. 사고시 수리비.

몇년도가 되었든 화석연료 차량을 못팔게 할뿐이지 기존에 타고있던 차량을 강제 폐차 시킬 것도 아니고요.
차량선택에 있어서 주행거리냐 오토파일럿이냐만이 있는게 아니잖아요?
하다못해 승차감에도 하나에, 단차등 마감에도 다른데 눈을 돌리는데요..
메이저회사에서 본격적으로 뛰어들면 테슬라가 가질수 있는 장점은 오토파일럿 하나만 남을 껍니다.
사고시 법적책임등을 생각하면 장점인가 싶기도 하고요. 게다가 이것도 곧 장점이 아닌 시대가 오죠.

유지비가 저렴한데 불편하다면 굳이 선택이 지금이어야 하나 싶습니다.

Utata  |  2020-09-27 14:50     

말씀 대로 ON/BC 야 도시화로
주정부에서 주는 해택이 많더 군요.

말씀대로 캘거리는 아마 타주보다 좀 늦게
보급화가 될꺼란 말씀이 이해가 됩니다.

리베이트 줄때 사는게 맞을꺼 같습니다.

엘런 머스크 말로는 2023년에 가솔린차에 경쟁력이 우위에 있을거라고 하는데...
아마 리베이트 정책이 있는 주에서나 가능 하겠죠.

전 3년 가솔린차를 리스후 다시 생각해봐야 겠네요.

아직은 가솔린차 사는게 맞을꺼 같네요!


다음글 캘거리 근교 단풍 구경 드라이브 코스 소개.. 이번주까지가 절정일듯 싶네요
이전글 '기로에 선 캐나다' 코로나19 확진자 급증 비상대책 돌입
 
최근 인기기사
  속보) 캘거리 국제공항 코비드 .. +6
  속보) 앨버타 일일 코로나 확진.. +1
  속보) 캘거리 순환도로 남서쪽 .. +1
  다세대 주택시장, 경제적 역풍..
  케니 주수상, “연방정부, 앨버..
  앨버타 헬스, 직원 최대 1만 ..
  캐나다 코비드 국경통제 완화 조..
  속보) 캘거리 결혼식에서 코로나..
  케니, “코로나 의무적 규제 재..
  캘거리, 에드먼튼 주택, 5년 ..
  연방정부 지원, 앨버타 사업체 ..
  케니 주수상, “연방정부, 앨버..
자유게시판 조회건수 Top 90
  쿠바여행 가실 분만 보세요 (몇 가..
  캘거리에 X 미용실 사장 XXX 어..
  [oo치킨] 에이 X발, 누가 캘거리에..
  이곳 캘거리에서 상처뿐이네요. ..
  한국방송보는 tvpad2 구입후기 입니..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