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사안내   종이신문보기   업소록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비밀번호찾기
자유게시판
오늘 소식) 동포재단 예산 발표, 과거의 1.7배 / 챨스 3세 동전 나왔다 / 패션 거물 미성년 성폭행 유죄 판
작성자 운영팀     게시물번호 17519 작성일 2023-11-20 09:23 조회수 865

재외동포청 내년 예산 1,055억원… 동포재단의 1.7배

우리 정부가 책정한 내년도 재외동포청 예산이 1,055억원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예산정책처는 최근 부처별 내년도 예산안에 대해 분석·평가해 놓은 <2024년도 예산안 분석시리즈>를 발간했다.

내년도 재외동포청 예산안이 <2024년도 예산안 분석시리즈>에 나온 대로 국회를 통과하면, 2024년도 재외동포청 예산은 2023년도 재외동포재단 예산보다 약 1.7배 증가하게 된다. 2023년도 재외동포재단 예산은 약 630억원이다.

내년도 재외동포청 예산에는 재외동포 업무를 담당하는 외교부 부처(영사서비스과, 재외동포과) 예산과 재외동포재단 업무 이관 예산, 신규 예산 등이 모두 더해져 있다.

이 가운데 재외동포 업무를 담당하는 외교부 예산은 약 146억원이다. 재외국민 영사서비스 지원, 워킹홀리데이 이행, 재외공관 영사정보시스템 운영, 재외동포사회와의 파트너십 사업 등이 여기에 포함된다. 재외동포재단 업무 이관 예산은 약 672억원이다. 가장 큰 부분을 차지하는 항목은 재외동포협력센터 출연금으로 237억원이다.

재외동포협력센터는 재외동포청이 위탁하는 재외동포 초청, 연수, 교육, 문화, 홍보 사업을 수행하는 정부 산하 기구다. 재외동포재단 업무 이관 예산 가운데 다음으로 많이 차지하는 항목은 재외동포 교육문화 지원(221억원)이다.

재외동포청이 새롭게 추진하는 사업은 1)정보시스템 구축 및 운용 2)재외동포서비스 지원센터 운영 3)재외동포 청년인턴 사업 4)행정효율성 증진 및 역량 강화 사업 등 4개로 예산 책정액은 51억원 정도다.

1)정보시스템 구축 및 운영 사업은 재외동포청과 재외공관 간 문서 유통과 홈페이지·업무포털 기능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2)재외동포서비스지원센터 운영은 700만 재외동포를 대상으로 ‘365 민원콜센터’를 운영하고, 국적·병역·가족 등과 관련한 민원행정서비스의 품질을 높여주는 사업이다. 3)재외동포 청년인턴 사업은 세계 각지의 재외동포 청년들을 대상으로 재외공관에서 현장실습을 하게 하는 사업이다. 위 모든 사업비와 별개로 인건비는 약 127억원이 든다.

우리 정부는 앞서 지난 6월 재외동포와 관련한 정책과 사업을 종합적이고 체계적으로 수립하고 집행하기 위해 재외동포재단을 해단하고, 재외동포청을 신설했다.

 

70년 만에 바뀌었다...캐나다, 찰스 3세 초상 새긴 동전 첫 선보여글자크기 조정하기

 
70년 만에 바뀌었다...캐나다, 찰스 3세 초상 새긴 동전 첫 선

사진 출처

 

캐나다 조폐국이 찰스 3세 영국 국왕의 초상이 새겨진 동전을 공개했다.  13일(현지 시간) 캐나다 조폐국은 찰스 3세 국왕의 75세 생일이던 이날 매니토바주 위니펙 본부에서 특별 행사를 갖고, 찰스 3세의 초상을 새겨 새로 제작한 1캐나다달러 동전을 공개했다.

캐나다는 영연방 국가로, 영국 국왕이 헌법상 국가 원수이다.

캐나다 동전에는 지난 1953년부터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의 초상이 새겨졌으며 이번에 초상이 바뀐 것은 70년 만이다.

마리 르메이 조폐국장은 행사에서 "오늘은 우리에게 크나큰 날"이라며 "캐나다 역사에 새로운 장이 시작됐다"고 말했다.

이날 르메이 조폐국장이 동전 제작기의 가동 스위치를 눌러 기계가 새 1캐나다달러의 첫 동전을 사출했다고 현지 언론이 전했다.

조폐국은 내달 초 찰스 3세 국왕의 초상을 새긴 1캐나다달러를 소량 유통하기 시작해 앞으로 모든 동전에 새 초상을 담을 예정이다.

 

 

“모델 시켜줄게” 유인…캐나다 패션업계 거물, 미성년 성폭행 유죄 평결

https://www.chosun.com/international/international_general/2023/11/13/KD275Y2D6NG4VIYXFPK7K4YNQE/

캐나다 패션 브랜드 '니가드 인터내셔널' 창업자 피터 니가드(82). /AP  연합뉴스
캐나다 패션 브랜드 '니가드 인터내셔널' 창업자 피터 니가드(82). /AP 연합뉴스

여러 명의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캐나다의 거물 패션 사업가가 유죄 평결을 받았다. 사건 당시 16세였던 피해자도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12일(현지 시각) 뉴욕타임스(NYT), BBC 등에 따르면 캐나다 온타리오 법원 배심원단은 이날 여성의류업체 ‘니가드 인터내셔널’의 창업자 피터 니가드(82)의 성폭행 혐의 4건에 대해 유죄를 평결했다. 이외에 성폭행 혐의 1건과 감금 혐의 1건에 대해선 무죄 평결이 내려졌다. 법원의 최종 선고는 이달 중 내려질 계획이다.

BBC는 니가드가 닷새째 숙의해 내려진 이날의 평결 결과를 들으며 어떤 감정도 표출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니가드는 핀란드 출신으로, 50여년 전 캐나다에서 자신의 이름을 따 ‘니가드 인터내셔널’을 설립했다. 스포츠웨어 업체로 시작해 북미에서만 170개 매장을 거느린 대형 유통업체가 됐다.

 

니가드의 범행은 1980년대부터 2005년까지 이뤄졌다. 피해자 중에는 사건 당시 나이가 16세에 불과했던 미성년자도 있었다. 피해자들은 비행기, 공항, 나이트클럽 등에서 니가드를 만났다며 그가 건물 구경, 면접 등을 이유로 토론토에 위치한 본사 건물 최상층의 침실로 데려가 성폭행을 저질렀다고 증언했다. (이하 생략) 

 

 

 

 

 

 


0           0
 
다음글 드뎌 SW에도 돈카츠집이 생겼어요.
이전글 유학생/방문자/영주권자. 캐너비스 조심
 
최근 인기기사
  연방 탄소세 환급, 15일 지급..
  캘거리, 밀려드는 인구에 일자리..
  첫 금리 인하에도 캐나다 부동산..
  두 개의 보험사 앨버타 떠난다 ..
  캘거리 콘도 급부상할까 - 새로..
  캐나다 부동산 전망 축소…앨버타..
  인도인 캐나다 이민, 3만명에서..
  차량 안에 애완견 방치 사망, ..
  캐나다 이민, 결국 축소되나 -..
  앨버타주 산림 구역 전역에 화재..
  스탬피드 기간 LRT 이용 급증..
  RCMP, 캐나다 데이 연휴 음..
자유게시판 조회건수 Top 90
  캘거리에 X 미용실 사장 XXX 어..
  쿠바여행 가실 분만 보세요 (몇 가..
  [oo치킨] 에이 X발, 누가 캘거리에..
  이곳 캘거리에서 상처뿐이네요. ..
  한국방송보는 tvpad2 구입후기 입니..
추천건수 Top 30
  [답글][re] 취업비자를 받기위해 준비..
  "천안함은 격침됐다" 그런데......
  1980 년 대를 살고 있는 한국의..
  [답글][re] 토마님: 진화론은 "사실..
  [답글][re] 많은 관심에 감사드리며,..
반대건수 Top 30
  재외동포분들께서도 뮤지컬 '박정희..
  설문조사) 씨엔 드림 운영에..
  [답글][답글]악플을 즐기는 분들은 이..
  설문조사... 자유게시판 글에 추천..
  한국 청년 실업률 사상 최고치 9...
 
회사소개 | 광고 문의 | 독자투고/제보 | 서비스약관 | 고객센터 | 공지사항 | 연락처 | 회원탈퇴
ⓒ 2015 CNDreams